전체기사

2020.07.06 (월)

  • 구름많음동두천 28.0℃
  • 구름많음강릉 27.6℃
  • 구름많음서울 27.7℃
  • 구름많음대전 28.1℃
  • 흐림대구 26.3℃
  • 흐림울산 24.0℃
  • 흐림광주 23.2℃
  • 흐림부산 25.3℃
  • 흐림고창 25.7℃
  • 흐림제주 23.2℃
  • 흐림강화 25.8℃
  • 구름많음보은 26.5℃
  • 구름많음금산 26.5℃
  • 흐림강진군 23.8℃
  • 구름많음경주시 26.7℃
  • 흐림거제 22.8℃
기상청 제공

e-biz

국비지원 자바학원 KH정보교육원 평균 87.9%의 높은 취업률, 요인은?


[시사뉴스 윤호영 기자] 서울시 강남에 위치한 자바학원 KH정보교육원이 높은 취업률을 달성했다. 해당 교육기관의 HRD-Net 취업률에 따르면 2019년 기준 강남지원 83.54%, 종로지원 93.62%로 평균 87.96%를 기록했다.


KH정보교육원의 높은 취업률은 취업지원팀이 수강생들의 취업을 목표로 취업지원 활동에 적극 나서고, 수강생 또한 취업역량 개발과 성공취업을 위해 노력한 결과이다. 또한 협약업체 관리, 실전대비면접, 기술자문단 등 다양한 노력을 기울였다.


자바학원 KH정보교육원의 교육과정도 돋보인다. KH정보교육원은 실무 중심 인재양성을 목표로 현업환경에 필요한 기술을 훈련하고 있으며 전 과정을 국비 전액 지원사업으로 운영하여 교육비가 전액 무료이고, 매달 훈련장려금까지 지원된다.


한편 자바학원 KH정보교육원의 자바프로그래머 과정은 수료 후 자바 기반 웹 프로그래밍 개발자, 자바 웹 컴포넌트 개발자,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개발자 등 다양한 분야로 진출이 가능하다.


자바학원 KH정보교육원(당산지원)은 코리아텍 직업능력심사평가원이 실시한 교육 훈련기관 인증평가에서 높은 훈련성과를 인정받아 최고등급인 A등급을 획득, 3년 인증 우수훈련기관으로 선정된 바 있다고 한다.


또한 자바학원 KH정보교육원은 IT 취업준비생을 위한 전액 국비지원 자바프로그래머, 정보보안전문가 과정을 개설, 교육하고 있으며, 훈련 이수자 평가 A등급, IT 교육 부분 브랜드 대상 4년 연속 수상, 4차 산업혁명 선도 인력 양성 훈련 기관 선정 등 다양한 수상 이력이 있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코로나 공기전염 해외 주장에 김강립 "에어로졸, 아직까진..."
코로나 공기전염(에어로졸) 가능성에 "객관 근거 제시되면 논의 필요"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정부가 해외 과학자들의 코로나 공기전염(에어로졸) 가능성 주장에 공식 확인 전까지는 정확한 증거가 부족하다고 밝혔다. 4일(현지시간) 뉴욕타임스(NYT)에 따르면 호주 퀸즐랜드공과대의 대기과학 및 환경엔니지어링 전문가인 리디아 모로스카 교수는 최근 "우리는 (코로나 공기전염을) 100% 확신한다"며 “세계보건기구(WHO)에 보내는 공개 서한에 32개국 239명 과학자들이 서명했다”고 밝혔다. 해당 서한은 다음주 중 과학전문지에 게재된다. 코로나 공기전염은 '에어로졸 전파'로 불린다. 침방울(비말)에 혼합됐던 바이러스가 비말 수분이 빠진 후 공기 중 혼합돼 떠다니는 방식으로 감염되는 것을 뜻한다. 239명 학자들은 코로나 바이러스(신종 코로나 바이러스)가 공기전염로 장기간 공기 중에 떠다닐 수 있고 사람들이 1.8m 떨어져 있어도 감염될 위험성이 크다는 사실이 과학적으로 규명됐다고 주장했다. 이에 김강립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1총괄조정관(보건복지부 차관)은 6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발생현황 관련 정례브리핑에서 "아직까진 코로나 공기전염에 대해선 방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칼럼] ‘그 말이 왜 거기서 나와’…백종원 차기대선주자 논란
[박성태 배재대 부총장] 최근 불거진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의 차기 대선주자 논란을 보면서 제일 먼저 요즘 유행하는 유행가 제목이 떠올랐다. 한 TV방송의 미스터트롯이란 트로트가요 경연대회에서 2위를 하며 요즘 대세 가수로 떠오른 영탁의 ‘니가 왜 거기서 나와’라는 노래다. 제목도 제목이지만 이 노래 가사 중에 “뭐하는데 여기서 뭐하는데 도대체 니가 왜 거기서 나와”라는 구절도 요즘 상황을 떠올리게 했다. 김종인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이 지난달19일 통합당 초선들과의 오찬 간담회에서 차기 대선주자를 논하며 느닷없이 "(대선후보로) 백종원 씨 같은 분은 어때요?"라고 말을 꺼내 논란의 불씨를 지폈다. 김 위원장은 왜 갑자기 백 대표 얘기를 꺼냈을까? 완전 ‘그 말이 왜 거기서 나와’, ‘니가 왜 거기서 나와’였다. 김 위원장이 백 대표를 진짜 통합당 대선주자로 하자는 얘기가 아니었음은 삼척동자도 다 안다. 그런데 정치판에서는, 심지어 언론까지 마치 물 만난 고기처럼 백 대표 차기 대선주자 논란을 이슈화해서 난장판을 만들었다. 정치권과 언론은 아닌 것 다 알면서도 의도적으로 설화(舌禍)만들기에 경쟁하듯 열을 올렸다. 논란이 거세지자 백 대표는 “대선은 꿈 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