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18.05.21 (월)

  • -동두천 24.1℃
  • -강릉 17.1℃
  • 구름조금서울 20.9℃
  • 구름조금대전 19.7℃
  • 흐림대구 14.6℃
  • 구름많음울산 16.1℃
  • 구름많음광주 21.5℃
  • 맑음부산 21.0℃
  • -고창 21.0℃
  • 흐림제주 17.6℃
  • -강화 20.5℃
  • -보은 15.6℃
  • -금산 18.5℃
  • -강진군 20.9℃
  • -경주시 14.5℃
  • -거제 20.7℃
기상청 제공


‘평화공존’이냐, ‘신(新) 냉전 회귀’냐
[시사뉴스 원성훈 기자] 6·12 북미정상회담의 성공적 개최 가능성에 대한 전망이 엇갈리고 있는 가운데, 북미정상회담의 결과에 따라 한반도에 궁극적 평화체제가 구축 되느냐 또다시 남북 북미 미중 사이의 역학관계가 신냉전체제로 회귀하면서 동북아 정세가 일촉즉발의 위기로 치닫게 되느냐 하는 중대 기로에 서 있다. 북미정상회담의 성사여부는 물론이고 성사된 후 어떤 선에서 합의를 이루게 될지가 초미의 관심사로 떠오를 수밖에 없는 이유다. 외교 전문 가들과 북한 및 군사전문가들의 견해를 토대로 북미정상회담 및 그 이후의 동북아 정세에 대해 가늠해봤다. 북한 내부 민중봉기 가능성 지난 4·27 판문점 선언 이후,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의 2번째 북한 방문을 통한 북미정상회담의 장소와 의제 결정에 이르기까지 급물살을 타는 듯 하던 평화모드에 일단 제동이 걸렸다. 북한이 지난 5월16일 새벽, 이미 예정됐던 “남북고위급회담을 중지하겠다”는 일방적 통보를 하면서 낙관적 전망이 우세했던 남북관계 전망이 급전직하하며 졸지에 부정적인 분위기 내지는 신중모드로 전환됐다. 더군다나 김계관 북한 외무성 제1부상이 이날 “우리를 구석으로 몰고 가 일방적인 핵 포기만을 강요하려 든다면 그런



[인터뷰] 모든바이오 "코스닥 입성 눈앞, 혁신 신약 리더로"
[시사뉴스 김수정 기자] “과학과 기술에서 우위를 확보하여야만 세계 선두기업으로 도약할 수 있다. 이것이 내가 책임져야 할 무게다. 창조적이고 진취적인 인재들이 모인 모든바이오 기술연구원은 첨단기술의 산실로서 인류봉사, 인간존중, 미래창조 이념을 바탕으로 세계 최고의 신약, 신물질을 개발함으로써 우리나라 바이오산업을 이끄는 주역이 될 것이라고 확신한다.” 지난 12일 서울 구로구 사무실에서 만난 이진하 ㈜모든바이오 대표이사는 이 같이 말하며, 글로벌 신약 탄생이 머지않았다고 강조했다. 지난 2008년에 설립된 모든바이오는 인삼에서 항암, 항 비만 활성을 갖는 진세노사이드 MDB-7103과 MDB-7102를 순도 98% 이상으로 단기간에 대량생산하는 원천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이를 이용해 차세대 항암제와 암 치료제 신약개발 등 다양한 파이프라인도 확보하고 있다. 최근에는 중앙대학교 산학협력단과 자가 면역 억제와 관련된 연구도 진행 중이다. 이번 연구에서 자가면역과 관련된 특정 단백질의 억제를 통해 염증세포나 항체생성 세포를 조절하면 자가면역 질환과 염증성 질환을 효과적으로 치료할 수 있고, 암 표적치료도 가능하게 된다. 이는 연구 활동의 전략적 네트워크를 강화

배너

뉴스와이드




thumbnails
시네마 돋보기

아버지는 왜 타락하는가?

[시사뉴스 정춘옥 기자] 평범한 한 남성이 한 순간의 실수로 범죄조직원이라는 전혀 다른 삶을 살게 된다. 릭 로먼 워 감독이 각본을 쓰고 연출했다. 자신의 2008년작 <펠론>과 비슷한 플롯을 가지고 있다. <왕좌의 게임>의 제이미 라니스터 역을 맡았던 니콜라이 코스터-왈도가 주연을 맡았다. 생존을 위한 전투장 성공한 남자이자 자상한 가장이 음주운전 치사라는 순간의 실수로 감옥에 가고 갱의 우두머리인 ‘샷 콜러’가 된다는 이야기. 프리즌 무비와 범죄 액션물의 외형을 하고 있지만 본질은 부성애에 대한 영화라는 것이 특이점이다. <샷 콜러>에서의 ‘감옥’은 철저한 약육강식의 세계다. 강자가 되지 않으면 착취당하는 삶을 살아야 한다. 세상과는 격리된 이 곳은 집 밖 세상에 대한 은유에 가깝다. ‘감옥’은 주인공 제이콥에게 사랑하는 아내와 아들이 있는 가정과 반대 개념이다. 영화는 감옥에 가기 전의 제이콥과 감옥에서 갱스터로 거듭나는 이후의 제이콥을 외모에서부터 눈빛까지 전혀 다른 두 얼굴로 묘사한다. 감옥의 벽면에 가족 사진을 붙여놓고 아들에게 눈시울을 붉히며 편지를 쓰는 주인공이 조직에서 상대를 살해할 때는 잔인하고 냉정한 면모를

ETC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종합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