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10.21 (수)

  • 흐림동두천 16.2℃
  • 흐림강릉 19.0℃
  • 흐림서울 16.9℃
  • 흐림대전 16.2℃
  • 흐림대구 17.7℃
  • 흐림울산 19.2℃
  • 광주 15.3℃
  • 흐림부산 19.5℃
  • 흐림고창 18.4℃
  • 제주 18.8℃
  • 흐림강화 17.3℃
  • 흐림보은 15.0℃
  • 흐림금산 15.2℃
  • 흐림강진군 17.3℃
  • 흐림경주시 18.1℃
  • 흐림거제 18.4℃
기상청 제공

국제

일본, 사업가·유학생 등 외국인 신규 입국 순차 허용키로

URL복사

 

[시사뉴스 강민재 기자] 일본 정부가 중장기 체류 자격을 가진 외국인에게 신규 입국을 순차적으로 허용하기로 방침을 정했다.

26일 NHK에 따르면 일본 정부는 전날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내각 출범 이후 첫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책본부 회의를 열어 다음달부터 전 세계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관련 입국제한 조치를 완화하기로 결정했다.

신규 입국 순차 허용 대상은 비즈니스와 의료 또는 교육 관계자, 유학생 등 중장기 체류자격을 가진 외국인이다. 다만 입국 후 14일 대기 등의 조치를 확약할 수 있는 기업이나 단체가 있을 것을 조건으로 달아 입국자 수는 제한될 전망이다.

니시무라 야스토시(西村康稔) 경제재정·재생상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신규 입국자 규모는 크지 않을 것이라면서 코로나19 확산 상황을 고려해 대상과 규모를 점차 넓혀나갈 것이라고 했다.





배너

정치

더보기
[국감2020] 윤건영 " 한중 환경외교 협력으로 중국내 미세먼지 42% 감소"
[시사뉴스 유한태 기자] 정부의 지속적인 외교적 노력으로 우리나라와 가까우며 대기오염 배출원 집중도가 높은 베이징·텐진 등 지역의 초미세먼지 농도가 지속적으로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윤건영 의원(더불어민주장, 서울 구로을)이 환경부로 제출받은 자료에 의하면 중국의 초미세먼지(PM-2.5) 농도가 지속적으로 감소한 것으로 확인됐다. 환경부가 중국 정부의 데이터를 근거로 분석한 자료에 의하면 중국(전국) 초미세먼지 농도가 ‘2014년 62마이크로그램에서 2019년 36마이크로그램으로 42% 감소했다. 또한 우리나라와 가까우며 대기오염 배출원 집중도가 높은 베이징‧텐진 등 지역은 2014년 93마이크로그램에서 2019년 57그램으로 39% 감소했다. 2017년 12월 한‧중정상회담을 계기로 체결된 「2018〜2022 한‧중 환경협력계획」 에 따라 미세먼지 저감 환경기술 실증사업이 확대되어 기존 12개 지방성에서 16개 지방성(안휘·상해·절강·호북 추가)으로 확대되고사업분야에도 제철·발전·석유화학·시멘트 및 중형보일러 분야까지 확대되었다. 실증사업 확대에 따라 우리나라 기업의 대 중국 미세먼지 저감 실증사업 계약건수가 누적 25건 1,036억원

경제

더보기
【코로나19 K극복 ‘히든기업’을 찾아서 ⑬】 ㈜동양에스엔티 강창환 대표
독자적 기술 음이온 발생기… 중국에서도 카피에 실패 [시사뉴스 김정기 기자] 사상초유의 '코로나19' 펜데믹 상황은 국내외적으로 엄청난 사회적 변화를 가져왔고 이에 따라 기업창업, 기업경영 환경도 급변하고 있는 뉴노멀 시대를 맞았다. '코로나19' 사태로 경제 위기 수준의 극심한 부진을 겪고 있는 우리 경제는 올해 경제성장률이 IMF 외환위기 이후 최저치 성장률인 2.3% 감소세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창업기업의 86%가 3년만에 폐업한다는 통계는 이미 예전 얘기가 되었고, 현재 운영중인 기업도 더 이상 버티기 힘든 상황에 직면해 있다. 이에 본지는 엄중한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위기를 극복하고 새로운 활로를 개척해 성장전략을 짜고 있는 히든기업, 특히 대기업군은 아니지만 해당 분야에서 경쟁력을 갖고 있는 중소기업, 스타트업 위주로 취재하고 보도하여 소비자는 물론, 정부, 학계, 산업계까지 전방위적으로 히든기업과 스타트업의 성공을 확산시키고자 그들의 생존과 미래, 실천전략 등에 대해 기획특집 시리즈 기사로 보도하기로 했다. 그 열 세번째로 무동력 음이온 공기 청정기를 만드는 ㈜동양에스엔티 강창환 대표를 만나봤다. <편집자 주> “코로나19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