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3.02.02 (목)

  • 맑음동두천 -3.0℃
  • 구름조금강릉 -0.7℃
  • 구름조금서울 -2.3℃
  • 구름조금대전 -3.0℃
  • 흐림대구 1.2℃
  • 구름많음울산 2.2℃
  • 구름많음광주 -0.3℃
  • 흐림부산 4.2℃
  • 구름많음고창 -0.8℃
  • 흐림제주 4.5℃
  • 맑음강화 -2.7℃
  • 구름조금보은 -3.3℃
  • 구름조금금산 -2.6℃
  • 흐림강진군 0.5℃
  • 구름많음경주시 1.6℃
  • 구름많음거제 4.9℃
기상청 제공

지역네트워크

상주 스마트팜 혁신밸리, 아이디어톤 워크숍 실시

URL복사

- 새로운 생각을 더하고, 기관간 협력을 강화하는 기회 마련 -
- 아이디어+마라톤 합성어로, 팀 단위 아이디어를 도출하고 발표하는 대회 -

[시사뉴스 조창수 기자]

상주시에서는 지난 11월 24, 25일 양일간 스마트팜 혁신밸리 운영활성화를 위한 워크숍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스마트팜 혁신밸리 운영을 주관하고 있는 상주시 뿐만 아니라 조성을 담당한 한국농어촌공사, 실증단지를 운영하는 한국농업기술진흥원, 빅데이터센터를 운영하는 포항TP와 같은 연계 기관이 참여하였고, 혁신밸리의 교육생 및 임대 농가까지 함께 하여 아이디어를 더했다.

 

워크숍의 주요 일정은 현장 견학과 강연 및 아이디어 토론회 형식으로 진행되었다.

현장견학은 스마트팜으로 흔히 알려진 첨단온실의 선진 시설을 견학하는 것은 물론이고 스마트 농업의 다른 형태인 식물공장, 농업·농촌에 문화를 접목하여 농업의 범위를 확대한 현장을 견학 함으로써 견문을 넓히는 계기를 마련했다.

 

아울러 강연에서는 과학기술정책연구원 이주량 박사로부터 ‘농업의 미래와 디지털 전환을 위한 혁신과제’라는 주제로 강연 발표를 들었다. 연달아 소속 기관별 구분을 두지 않은 팀을 구성하여 ‘스마트팜 혁신밸리의 성공 운영’에 대한 다각적이고 새로운 의견을 공유하는 자리를 가졌다.

 

상주시 스마트밸리운영과 이건희 과장은“다양한 아이디어를 도출, 공유하고 전국 최고 스마트팜 혁신밸리 운영에 대해 함께 고민하며 기관 간 장벽을 허물 좋은 기회였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사뉴스
제보가 세상을 바꿉니다.
sisanews@kakao.com


배너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정부, 우주·반도체 등 5대 분야 '전략적 인재 양성'
[시사뉴스 김미현 기자] 정부가 전략적인 인재 양성에 나선다. 교육부는 윤석열 대통령 주재로 1일 오전 경북 구미시 금오공과대학교에서 제1차 인재양성 전략회의를 열고 항공·우주, 바이오헬스, 반도체 등 첨단소재, 디지털, 에너지 등 5대 분야의 '첨단분야 인재양성 전략'을 발표했다고 밝혔다. 인재양성 전략회의는 지난해 7월 반도체 분야 인재양성 방안을 통해 설치를 예고했던 민관 협의체로 중앙 정부와 지역, 민간이 협업해 체계적인 인재양성 정책을 수립하고 이를 점검, 관리할 예정이다. 의장은 대통령이, 이주호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과 유홍림 서울대 총장이 각각 정부와 민간 측 공동 부의장을 맡고, 의장단을 비롯해 교육·산업·연구 전문가 등 총 28명의 위원으로 꾸려졌다. 이날 교육부가 발표한 첨단분야 인재양성 전략은 '지역을 살리는 인재, 인재로 성장하는 대한민국'을 주제로 ▲항공·우주·미래모빌리티 ▲바이오헬스 ▲첨단부품·소재 ▲디지털 ▲환경·에너지 등 향후 정부가 집중적으로 육성할 핵심 분야 5개를 비롯해 3대 전략, 10개 과제를 담고 있다. 교육부는 국정과제 포함 여부 등 정책의 일관성, 인력수급 전망을 고려한 시급성, 국제표준을 감안해 도출했다. 정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