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07.08 (수)

  • 맑음동두천 21.3℃
  • 구름조금강릉 23.0℃
  • 박무서울 21.8℃
  • 박무대전 21.8℃
  • 맑음대구 24.3℃
  • 맑음울산 23.6℃
  • 맑음광주 21.1℃
  • 박무부산 22.7℃
  • 구름조금고창 20.5℃
  • 박무제주 20.3℃
  • 구름조금강화 21.5℃
  • 맑음보은 19.6℃
  • 맑음금산 21.1℃
  • 맑음강진군 22.0℃
  • 맑음경주시 23.5℃
  • 구름조금거제 22.7℃
기상청 제공

e-biz

우유자조금, 2020 우유의 날 맞아 우유소비촉진 이벤트 진행

 

[시사뉴스 윤호영 기자]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이승호)는 6월 1일 ‘우유의 날’을 맞아 우유 소비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이벤트는 우유의 날 기념과 더불어, 곧 다가올 여름 무더위를 우유와 함께 건강하게 이겨내자는 취지로 기획하게 됐다.

 

우유는 단백질, 칼슘, 비타민, 무기질 등 114가지의 영양소를 함유하고 있어 대표적인 건강식품으로 알려져 있으며, 특히 열대야 등으로 인한 불면증을 이기는 데 도움을 준다. 우유에 풍부하게 함유된 트립토판 성분이 신경전달물질인 세로토닌을 형성해 편안함과 불안감을 해소하고 안정을 취하게 도와주기 때문이다. 

 

한편,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는 ‘Cheer up! Cheers Milk!’, ‘우유의 날 뭐 먹지?’라는 총 2가지의 주제로 이벤트를 실시한다.

 

‘Cheer up! Cheers Milk!’ 이벤트는 5월 30일부터 6월 15일까지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 블로그, 페이스북, 인스타그램에서 진행되며, 강력한 무더위가 예고된 만큼 올 여름을 건강하게 이겨내고 지친 마음을 충전하는데 도움을 줄 수 있는 ‘우유 꿀팁’을 함께 공유하고자 마련됐다.

 

‘흰 우유가 당연 최고’, ‘우유빙수가 1등!’, ‘우유엔 역시 시리얼이지’ 등 ‘나만의 우유 맛있게 먹는 법’에 대한 짧은 설명과 인증샷을 촬영해 개인 SNS(네이버 블로그,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중 택1)에 게시하고, 게시물 URL을 이벤트 게시물에 댓글로 남기면 된다. 추첨을 통해 총 50명에게 다양한 우유 멸균제품을 경품으로 증정한다.

 

또한, 6월 1일 ‘우유의 날’ 당일에는 ‘우유의 날 뭐 먹지?’ 퀴즈 이벤트를 실시하며,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 페이스북을 통해 진행한다.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는 우유의 날 맞이 추천 레시피를 영상으로 공개하고, 간단한 퀴즈를 제시할 예정이다. 참여자들은 이벤트 게시물에서 해당 영상을 시청 후, 댓글로 퀴즈 정답을 남기면 된다. 추첨을 통해 총 50명에게 풍성한 우유 멸균제품을 경품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 관계자는 “6월 1일을 우유의 날을 맞아, 소비자와 더 가까워지고자 온라인 이벤트를 준비했다”며, “이번 이벤트를 통해 국산 우유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을 더욱 높이고, 낙농가의 발전에 힘을 보태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세계 우유의 날은 지난 2001년 6월 1일에 유엔식량농업기구(FAO)가 우유의 영양학적 가치를 알리고 우유 소비 촉진을 위해 지정한 날이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일본 폭우 아베 당황, 한신대지진 동급 위기 '특별비상재해' 지정[종합]
일본 폭우에 스가 관방 "특별비상재해 지정 검토" 일본 폭우, 9일까지 계속돼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일본 정부가 규슈지역에 기록적인 폭우가 계속돼 특별비상재해 지정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7일 NHK 신문 등에 따르면 아베 신조 총리는 이날 총리 관저에서 연 당정 연락 회의에서 규수 남부를 중심으로 잇따르는 기록적인 폭우에 대해 "극심한 재해 지정을 위해 조사를 서두르겠다"고 말했다. 아베 총리는 "재해가 발생된 후부터 경찰, 소방, 해상보안청, 자위대에 따른 결사적 구명구조 활동을 추진 중이지만 어제(6일)부터 오늘(7일)까지 규슈의 넒은 지역에서 피해가 확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에 따라 현재 구조활동을 8만명 태세로 확대해 무엇보다 인명제일로 구조활동 하며 고립된 마을에 대한 지원, 안부를 알 수 없는 사람 수색에 전력을 다할 것이다"고 강조했다.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이날 국무회의 후 기자회견에서 일본 규슈지역 폭우에 대해 "계속 정부가 일체가 돼 재해 응급대책을 진행하기 위해 특별비상재해 지정도 검토하며 빨리 재해지의 복구, 부흥을 위해 노력할 것이다"고 알렸다. 특별비상재해는 심각한 비상 재해로 사망자, 실종자, 부상자, 피난민을

정치

더보기
김정은, 김일성 사망 26주기 맞아 금수산태양궁전 참배
[시사뉴스 강민재 기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김일성 사망 26주기를 맞는 8일 금수산태양궁전을 참배했다고 북한 관영매체가 보도했다. 정확한 참배 날짜와 시간은 공개되지 않았으나, 북한 관영매체들이 통상 김 위원장의 활동을 다음 날 보도해왔다는 점에서 7일 늦은 밤이나 8일 자정에 이뤄졌을 가능성이 크다.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김정은 동지께서 민족 최대의 추모의 날에 즈음해 금수산태양궁전을 찾으셨다"고 밝혔다. 이어 "위대한 수령 김일성 동지께서와 위대한 영도자 김정일 동지께서 영생의 모습으로 계시는 금수산태양궁전은 숭엄한 분위기에 휩싸여 있었다"고 전했다. 이날 참배에는 최룡해 국무위원회 제1부위원장, 박봉주 국무위원회 부위원장, 김재룡 내각 총리를 비롯한 당·정·군 간부들이 동행했다. 김 위원장은 금수산태양궁전에 세워진 김일성 주석과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입상 앞에 꽃바구니를 진정하고 입상을 우러러 경의를 표했다. 입상에는 노동당 중앙위원회, 국무위원회,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내각 명의의 꽃바구니들도 진정됐다. 김 위원장은 김 주석과 김 국방위원장의 시신이 미라 상태로 보존된 영생홀을 찾아 둘러보고 삼가 인사를 했다고 통신은 전했다.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칼럼] ‘그 말이 왜 거기서 나와’…백종원 차기대선주자 논란
[박성태 배재대 부총장] 최근 불거진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의 차기 대선주자 논란을 보면서 제일 먼저 요즘 유행하는 유행가 제목이 떠올랐다. 한 TV방송의 미스터트롯이란 트로트가요 경연대회에서 2위를 하며 요즘 대세 가수로 떠오른 영탁의 ‘니가 왜 거기서 나와’라는 노래다. 제목도 제목이지만 이 노래 가사 중에 “뭐하는데 여기서 뭐하는데 도대체 니가 왜 거기서 나와”라는 구절도 요즘 상황을 떠올리게 했다. 김종인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이 지난달19일 통합당 초선들과의 오찬 간담회에서 차기 대선주자를 논하며 느닷없이 "(대선후보로) 백종원 씨 같은 분은 어때요?"라고 말을 꺼내 논란의 불씨를 지폈다. 김 위원장은 왜 갑자기 백 대표 얘기를 꺼냈을까? 완전 ‘그 말이 왜 거기서 나와’, ‘니가 왜 거기서 나와’였다. 김 위원장이 백 대표를 진짜 통합당 대선주자로 하자는 얘기가 아니었음은 삼척동자도 다 안다. 그런데 정치판에서는, 심지어 언론까지 마치 물 만난 고기처럼 백 대표 차기 대선주자 논란을 이슈화해서 난장판을 만들었다. 정치권과 언론은 아닌 것 다 알면서도 의도적으로 설화(舌禍)만들기에 경쟁하듯 열을 올렸다. 논란이 거세지자 백 대표는 “대선은 꿈 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