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07.06 (월)

  • 구름많음동두천 28.0℃
  • 구름많음강릉 27.6℃
  • 구름많음서울 27.7℃
  • 구름많음대전 28.1℃
  • 흐림대구 26.3℃
  • 흐림울산 24.0℃
  • 흐림광주 23.2℃
  • 흐림부산 25.3℃
  • 흐림고창 25.7℃
  • 흐림제주 23.2℃
  • 흐림강화 25.8℃
  • 구름많음보은 26.5℃
  • 구름많음금산 26.5℃
  • 흐림강진군 23.8℃
  • 구름많음경주시 26.7℃
  • 흐림거제 22.8℃
기상청 제공

사회

40대 친모 어린 남매를 남겨두고 가출 징역형 선고

징역 6월 선고

[인천=박용근 기자] 40대 친모가 아무도 없는 집에 어린 남매만 남겨두고 가출한 혐의로 기소돼 징역형이 선고됐다.

인천지법 형사9단독(양우석 판사)4(아동복지법 위반)혐의로 기소된 친모 A(40.)씨에게 징역 6개월을 선고했다.

A씨는 지난 2017105일부터 10일까지 인천시 서구 자신의 집에 당시 4살과 9살 된 남매만 두고 가출해 아이들을 방임한 혐의로 기소됐다.

A씨의 남편은 전달인 같은해 9월 가출한 상태였다. 집에 단둘이 남겨진 남매는 엿새 간 식사조차 하지 못한 채 방치 됐던 것으로 알려졌다.

양 판사는 "피고인은 자녀에 대한 보호와 양육 의무를 저버리고 아이들을 방치해 죄질이 매우 중하다"면서도 "다행히 피해 아동들이 아동복지시설의 도움을 받을 수 있게 됐고 피고인에게 벌금 전과만 있는 점을 고려했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칼럼] ‘그 말이 왜 거기서 나와’…백종원 차기대선주자 논란
[박성태 배재대 부총장] 최근 불거진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의 차기 대선주자 논란을 보면서 제일 먼저 요즘 유행하는 유행가 제목이 떠올랐다. 한 TV방송의 미스터트롯이란 트로트가요 경연대회에서 2위를 하며 요즘 대세 가수로 떠오른 영탁의 ‘니가 왜 거기서 나와’라는 노래다. 제목도 제목이지만 이 노래 가사 중에 “뭐하는데 여기서 뭐하는데 도대체 니가 왜 거기서 나와”라는 구절도 요즘 상황을 떠올리게 했다. 김종인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이 지난달19일 통합당 초선들과의 오찬 간담회에서 차기 대선주자를 논하며 느닷없이 "(대선후보로) 백종원 씨 같은 분은 어때요?"라고 말을 꺼내 논란의 불씨를 지폈다. 김 위원장은 왜 갑자기 백 대표 얘기를 꺼냈을까? 완전 ‘그 말이 왜 거기서 나와’, ‘니가 왜 거기서 나와’였다. 김 위원장이 백 대표를 진짜 통합당 대선주자로 하자는 얘기가 아니었음은 삼척동자도 다 안다. 그런데 정치판에서는, 심지어 언론까지 마치 물 만난 고기처럼 백 대표 차기 대선주자 논란을 이슈화해서 난장판을 만들었다. 정치권과 언론은 아닌 것 다 알면서도 의도적으로 설화(舌禍)만들기에 경쟁하듯 열을 올렸다. 논란이 거세지자 백 대표는 “대선은 꿈 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