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06.04 (목)

  • 구름많음동두천 26.7℃
  • 맑음강릉 31.5℃
  • 연무서울 26.0℃
  • 맑음대전 28.7℃
  • 맑음대구 32.1℃
  • 구름조금울산 28.8℃
  • 구름조금광주 29.0℃
  • 연무부산 25.6℃
  • 구름조금고창 29.4℃
  • 구름많음제주 21.5℃
  • 흐림강화 19.4℃
  • 맑음보은 28.5℃
  • 맑음금산 29.7℃
  • 구름조금강진군 27.0℃
  • 맑음경주시 33.5℃
  • 구름많음거제 26.8℃
기상청 제공

사람들

원평문화의집 진로탐색동아리 진로박람회<꿈날>에 가다!



[시사뉴스 서태호 기자] 평택시에서 위탁받아 (사)흥사단평택안성지부에서 운영하고 있는 원평청소년문화의집 (관장 이미경, 이하 문화의집)의 진로탐색동아리 <진로JOB이>가 지난 18일(토) 평택시와 경기도평택교육지원청이 주최한 진로박람회 <꿈날>에 체험부스 운영자로 참여하여 MBTI 유형별 진로상담을 진행했다. 
  
이번 활동에는 진로job이 단원들이 미리 MBTI유형을 숙지한 뒤 내담자의 성격과 유형에 어울리는 직종을 찾을 수 있도록 상담을 진행했고, 특정 직업을 갖기 위해 요구되는 진학 요강과 자격증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여 체험 부스를 찾은 이용자들의 만족이 높았다. 

또한, 체험자들은 자신의 적성에 맞는 진로의 방향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자신의 꿈을 잘 가꾸어 가겠다는 의미로 화분에 직접 씨앗을 심어 집으로 가져가는 체험 활동에도 참여하였는데, 참여자 서예진(청담고. 3학년)은 “진로에 대한 막연한 목표 때문에 늘 마음이 무거웠는데, 내가 종사하고 싶다고 생각했던 직업이 나의 성격과 유형에도 잘 맞는다는 얘기를 들으니 확신과 자신감이 생겼다.”며 진로상담에 대한 만족을 표현했다. 

진로JOB이 회장 김보민은 “이번 활동을 통해 진로탐색동아리 단원들은 물론 140여명의 부스체험자들이 진로에 대한 유의미한 탐색의 시간을 가졌을 것이라고 생각한다.” 며 “스스로를 믿고, 자신의 꿈을 향해 당당히 걸어가기 위해 본인만의 내적 자원을 탐색하고 개발한다면 누구에게나 기회가 주어질 것이라고 생각한다. 오늘 활동은 그런 의미에서 진로에 대한 밑그림을 그려볼 수 있는 의미 있는 시간이었다.”는 말로 부스운영 마무리 소감을 전했다.
 
원평청소년문화의집은 진로JOB이 외에도 다양한 성격의 동아리가 활동하고 있다. 댄스동아리<뉴하이>, 연극동아리<갈매기>, 학습멘토링<자올아이, 도란도란>, 축제기획동아리<A.T.V.P>, 재능기부동아리<늘솜주미>, 자원봉사동아리<A.T.V.M>, 청소년자치기구<청위청위>등의 자치조직이 연중 활동을 기획. 운영하고 있다.









정치

더보기
유승민 "대선이 마지막 정치적 도전...내년 대선 후보 경선 준비"
[시사뉴스 김세권 기자] 유승민 전 미래통합당 의원이 대선 출마 의지를 밝히며, 마지막 도전임을 피력했다. 유 전 의원은 지난 3일 팬클럽 '유심초'에서 올린 영상 인터뷰를 통해 "보수 정당에 들어와서 보수 정치를 바꾸고픈 욕구를 상당히 정치 초반에 많이 느꼈다"며 "그것을 제 나름대로는 실천해보려고 한 세월"이었다고 회고했다. 유 전 의원은 이어 "정계를 은퇴하는 것은 아니다"라며 "내년에 대선 후보 경선을 해야 한다. 1년10개월 후 대선이 남아 있다. 그것이 제 마지막 정치적 도전이라고 생각하고 준비해 나가고 있다"고 말했다. 유 전 의원은 그러면서 "국회의원을 그만두고 이제 남은 한 가지, 저의 정치적 도전, 그것만을 향해 나아가야 하는 상황"이라며 "나가면서 완전히 끝난 것은 아니다"고 거듭 강조했다. 다만 유 전 의원은 "이명박·박근혜 정부 때 제가 '여당' 안에 거의 몇 안 되는 '야당'이었지만 그때 이명박·박근혜 정부가 조금 더 잘하도록 더 치열하게 저항하고 투쟁했어야 한 것 아니냐 하는 후회가 든다"고 했다. 또 유 전 의원은 정치 인생에 가장 기억 남는 사건으로 지난 2011년 전당대회를 꼽았다. 유 전 의원은 "이대로 가다가는 보수가 망하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