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1.06.11 (금)

  • 흐림동두천 19.5℃
  • 구름많음강릉 25.9℃
  • 흐림서울 21.0℃
  • 흐림대전 22.5℃
  • 대구 21.1℃
  • 울산 20.4℃
  • 흐림광주 22.2℃
  • 부산 19.6℃
  • 흐림고창 22.2℃
  • 제주 21.5℃
  • 흐림강화 18.6℃
  • 흐림보은 20.6℃
  • 흐림금산 21.6℃
  • 흐림강진군 24.8℃
  • 흐림경주시 21.4℃
  • 흐림거제 21.0℃
기상청 제공

사회

2019 서울시 행정사무감사 우수의원⑤ 김종무 시의원 [<시사뉴스> <수도권일보> 공동 선정]

도시계획관리위원회·더불어민주당·강동2
“SH공사 불법하도급, 철퇴 가해야”
행정편의적으로 운영된 ‘도시재생사업’, ‘마을건축가제도’ 문제 제기

URL복사

행정사무감사는 지방자치단체의 행정업무 전반에 대한 실태를 파악해 잘못된 점을 시정·건의하고, 주요사업 예산낭비 사례를 지적해 시민생활 편익 향상을 도모하는 의정활동이다.

 

서울시의회는 지난해 114일부터 17일까지 14일간 상임위원회별로 서울시, 직속기관, 공기업, 산하기관 등 247개 기관에 대한 행정사무감사를 실시하고, 시정처리 요구사항 1,835, 건의사항 760, 자료 제출 요구 등 기타 1,337건을 지적했다.

 

창간 32년 정론(正論) 외길을 걸어온 <시사뉴스><수도권일보>‘2019 서울시 행정사무감사 우수의원’ 22을 선정했다.

 

우수의원은 행정감사 기간 시의원들의 감사활동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시사뉴스>, <수도권일보> 편집국 기자, 외부 필진 등 109명의 선정위원이 모니터링 한 후 투표로 선정했다.

 

철저한 준비와 날카로운 질문

 

시민생활에 대한 심도 깊은 질의와 정책 대안 제시, 현안 해결에 앞장서고 시민의 알권리를 충족했는지 등이 주요 기준이 됐다.


 


[시사뉴스 김형석 이장혁 박상현 오승환 유한태 기자] 김종무 시의원(도시계획관리위원회·더불어민주당·강동2)은 도시재생사업의 인력운영 실태와 마을건축가제도'의 행정 편의적인 운영 실태에 대해 문제를 제기하며 주민 중심의 정책 운영을 주문했다.

 

SH공사의 불법하도급 사건을 지적하고 재발방지 대책 마련을 촉구하는 등 집행기관 견제를 통한 시민의 삶의 질 향상에 크게 기여했다.

 

10대 서울특별시의회 누구보다 빛났던 22을 소개한다.(가나다순) 2020년에도 시민을 위한 의정활동에 적극 매진하길 바라며.

 

강동길(더불어민주당 / 성북3) 권영희(더불어민주당 / 비례) 김경영(더불어민주당 / 서초2) 김상진(더불어민주당 / 송파2) 김종무(더불어민주당 / 강동2) 김태호(더불어민주당 / 강남4) 김호평(더불어민주당 / 광진3) 김화숙(더불어민주당 / 비례) 노식래(더불어민주당 / 용산2) 문병훈(더불어민주당 / 서초3) 문장길(더불어민주당 / 강서2) 박상구(더불어민주당 / 강서1) 박순규(더불어민주당 / 중구1) 봉양순(더불어민주당 / 노원3)

여명(자유한국당 / 비례)

오중석(더불어민주당 / 동대문2) 오현정(더불어민주당 / 광진2) 이광성(더불어민주당 / 강서5) 이동현(더불어민주당 / 성동1) 임종국(더불어민주당 / 종로2) 최선(더불어민주당 / 강북3) 최영주(더불어민주당 / 강남3)



관련기사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최태원 차녀 최민정,"강제징용 손배소 각하 '그레이트 뉴스'"...일본제철과 같은 입장?
"반역사적, 반헌법적 판결” 여론에 정면 배치 강제징용 가해 일본 기업과 같은 입장 여지 [시사뉴스 김정기 기자] 일본의 독도 표기 문제로 도쿄올림픽 보이콧 움직임 등 한일관계가 악화일로로 치닫고 있는 가운데 최태원 SK그룹 회장의 차녀 최민정 씨의 정치적 발언이 논란에 기름을 붓고 있다. 최민정씨는 최근 개인 소셜네트워크(트위터)에 강제징용 피해자들이 일본 기업들을 상대로 제기한 손해배상청구 소송 1심이 각하된 내용의 일본 닛케이 기사를 공유하며 "great news(좋은 소식)!"라고 언급했다. 특히 최씨의 발언은 해당 판결에 대한 전반적인 국민정서가 “반역사적, 반헌법적 판결”이라는 것에 대해 정면적으로 배치되는 것이라 그 배경에 의구심이 들고 있다. 강제징용 주체인 일본제철 등 해당 기업은 판결에 환영한다는 입장과 같은 취지로 해석될 수 있기 때문이다. 앞서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34부(김양호 부장판사)는 지난 7일 강제징용 피해자 85명이 일본 기업 16곳을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각하했다. 해당 판결을 내린 김 부장판사를 탄핵해야 한다는 청와대 국민 청원은 현재까지 26만명 이상이 동의해 정부의 공식 답변 대상이 됐다. 한편 SK 홍보실 관


경제

더보기
정부 "경제 내수 개선 흐름 지속…원자재 가격 상승 인플레이션 우려 여전"
기획재정부 '최근 경제동향' 6월호 발표 카드 승인액 6.8%↑…백화점은 17.3%↑ 백화점 매출액 4개월째 두 자릿수 증가 [시사뉴스 홍경의 기자] 정부가 최근 우리 경제의 내수 개선 흐름이 이어지고 수출·투자 등 견조한 회복세가 지속되고 있지만, 원자재 가격 상승에 따른 인플레이션 우려는 여전하다고 진단했다. 기획재정부는 11일 발표한 '최근 경제동향'(그린북) 6월호에서 "최근 우리 경제는 수출·투자 등이 견조한 회복세를 지속하는 가운데 내수 개선 흐름이 이어지고 고용은 두 달 연속 큰 폭으로 증가했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대외적으로는 백신 및 정책효과 등으로 주요국 중심으로 글로벌 성장 전망이 상향됐으나 원자재 가격 상승 등에 따른 인플레이션 우려가 지속되고 있다"고 분석했다. 김영훈 기재부 경제분석과장은 "국제 유가가 얼마나 더 올라갈지 예측하기 어렵지만, 통상적인 견해는 지금 상황이 고점이고 더 오를 것이라는 전망에 부정적인 견해가 많다"며 "물가 상승률도 지속적으로 갈 것인지에 대해서는 회의적"이라고 말했다. 그는 "현재 인플레이션 압력이 높은 것은 사실이지만 초인플레이션이나 인플레이션이 지속적으로 갈 것인지에 대해서는 회의적이다"고도 했다.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