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19.09.18 (수)

  • 맑음동두천 15.5℃
  • 구름조금강릉 20.1℃
  • 맑음서울 19.0℃
  • 맑음대전 19.4℃
  • 구름많음대구 16.9℃
  • 흐림울산 18.2℃
  • 구름많음광주 19.4℃
  • 구름많음부산 19.8℃
  • 구름조금고창 17.6℃
  • 구름조금제주 21.4℃
  • 맑음강화 19.4℃
  • 맑음보은 15.4℃
  • 구름많음금산 16.4℃
  • 흐림강진군 17.8℃
  • 흐림경주시 16.0℃
  • 구름많음거제 18.9℃
기상청 제공

정치

대한애국당 “공권력 살인 박원순 사퇴해야”

“태극기집회 참가자 5인, 공권력에 살해 당해”



[시사뉴스 오주한 기자] 일부 자유한국당 의원 영입설(說)이 나돌고 있는 대한애국당은 10일 오후 6시 서울 광화문광장 이순신장군 동상 앞 기자회견에서 박원순 서울시장 사퇴를 촉구했다. “공권력 살인 책임을 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대한애국당은 기자회견문에서 “5월 10일 대한애국당은 이 광화문광장에 천막을 세웠다. 2017년 3월 10일 공권력에 의해 살해당한 태극기 애국열사 5인의 비참한 죽음의 진실을 세상에 드러내는 진실투쟁의 교두보”라며 “‘3.10 태극기 애국열사 5인에 대한 진상규명’을 요구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들은 “1차 책임자 박원순 서울시장에 대한 수사, 처벌을 요구하며 정의를 바로세우려 하고 있다”며 “진실과 정의가 무너지면 사회와 국가는 순식간에 무너지고 마만다. 속절 없이 붕괴되는 대한민국 자유민주주의, 시장경제 체제, 탄핵무효의 진실, 박근혜 대통령 무죄석방의 정의를 우리는 이뤄내야 한다”고 주장했다.


대한애국당은 시민 참여도 호소했다. “광화문 천막에는 태극기 애국열사 5인 분향소가 마련 돼 있다. 참배도 드릴 수 있다”며 “2017년 3월 10일의 그 끔찍한 현장의 사진 전시회도 진행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대한애국당은 기자회견에서 △5인 사망 사건 진상조사 △박 시장 수사 △박 시장의 대한애국당 탄압, 서울시민 자유 침해 중단 △박 시장 사퇴 △범국민 대정부 투쟁 등을 촉구했다.


박 전 대통령 탄핵반대 태극기집회 당시 참여했던 시민 5명이 사망했다. 서울시, 경찰 등은 현장 병력배치 과정에서 폭력행위는 없었다는 입장이다. 반면 대한애국당은 이 사건을 ‘공권력 살인’으로 규정해왔다.








“대선 때 안경 벗어야” [황교안 삭발의 소득]
[시사뉴스 오주한 기자]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의 삭발이 나비효과를 일으키는 것일까. 인터넷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삭발 과정에서 투블럭 헤어스타일을 한 채 안경 벗은 황 대표 외모가 화제다. 황 대표는 16일 청와대 앞에서 조국 법무부장관 퇴진 촉구 삭발식에 나섰다. 그 과정에서 황 대표는 안경을 벗었다. 머리카락은 중앙이 아닌 좌우를 중심으로 깎였다. 때문에 본의 아니게 투블럭 스타일을 한 모습이 잠시나마 언론 카메라에 잡혔다. 이에 온라인상에서는 황 대표 외모에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한 여성커뮤니티 회원은 황 대표 얼굴에 수염을 합성하기도 했다. 한 네티즌은 “황교안, 대선 때 여성표 쓸어 담을 방법 하나 말해준다. 안경 벗어야 한다. 이건 진짜다”고 말했다. 일부에서는 지난 대선 때 여성층에서 비교적 높은 득표율을 보인 문재인 대통령 라이벌이라는 농담 반, 진담 반 평가도 나온다. 황 대표 성(姓)에 쾌남아를 합성한 쾌남황이라는 신조어도 등장했다. 이번 삭발로 황 대표에게 제기되던 가발설도 루머로 밝혀졌다. 네티즌들은 “누가 황교안 탈모 가발이라고 한 거냐” 등 반응을 나타냈다. 한국당 중앙당사에도 때 아닌 문의전화가 빗발치는 것으로 전해졌다. 한 당직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