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3.01.31 (화)

  • 흐림동두천 4.3℃
  • 맑음강릉 9.8℃
  • 흐림서울 7.7℃
  • 맑음대전 9.5℃
  • 맑음대구 11.1℃
  • 맑음울산 10.6℃
  • 구름조금광주 10.9℃
  • 맑음부산 9.3℃
  • 맑음고창 10.0℃
  • 구름많음제주 14.0℃
  • 흐림강화 5.0℃
  • 맑음보은 9.0℃
  • 맑음금산 8.8℃
  • 맑음강진군 10.0℃
  • 맑음경주시 11.2℃
  • 맑음거제 8.1℃
기상청 제공

문화

【레저】 크리스마스 분위기에 취하는 시간

URL복사

트리와 조명장식 산타 캐럴 등으로 조성된 연말 보내기 좋은 장소들

[시사뉴스 정춘옥 기자] 가족과 함께 크리스마스 장식과 이벤트가 가득한 여행지로 떠나보는 것은 어떨까. 담양 메타프로방스에는 특색있는 야간경관이 조성되고, 경남 고성군 당항포관광지에서는 하얗게 내리는 눈을 맞으면서 산타와 포토타임을 가질 수 있다.

 

 

반딧물 조명과 눈꽃 모양 조명

 

담양산타축제가 12월23일부터 25일까지 사흘간 원도심과 메타프로방스 일원에서 열린다. 코로나19로 3년 만에 재개된 올해 축제에서는 담양 곳곳에 특색있는 야간경관을 조성하고 다채로운 공연과 이벤트가 진행될 예정이다. 메타프로방스 일원에 산타마을을 떠올릴 수 있는 포토존과 야간경관을 조성하고, 크리스마스 프리마켓을 운영하는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됐다. 아울러 담양읍 중앙공원, 해동문화예술촌, 다미담예술구 등 원도심에는 크리스마스 야간경관 조명과 함께 관광객이 머무르며 소비할 수 있는 대표 이벤트를 준비할 계획이다.

 

 

경남 고성군 당항포관광지 ‘2022 겨울시즌’으로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연출한다. 고성공룡세계엑스포 주 행사장이었던 당항포관광지에 야간 경관조명, 버스킹공연, 포토타임 등과 함께 반딧물 조명과 눈꽃 모양 조명, 루돌프와 산타 조명 등을 설치해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물씬 느낄 수 있다. 또한 12월 매주 주말 동안 진행되는 ‘당항포관광지 윈터 카니발’에는 화려한 마술과 버블, 풍선 공연과 크리스마스 테마존이 마련된다. 2022공룡엑스포에서 핼러윈 테마존으로 활약했던 장소에서는 대형 크리스마스 포토존이 세워질 계획이다. 이곳에서는 눈을 맞으면서 산타, 다양한 캐릭터 인형 등과 포토타임을 가질 수 있다.

 

 

 

대형 트리 배경으로 캐럴 메들리

 

롯데월드 부산은 12월 31일까지 ‘미라클 윈터(Miracle Winter)’ 시즌을 선보인다. 관람객들은 테마파크 전역에서 크리스마스 캐럴을 들으며 롯데월드 부산의 겨울 분위기를 즐길 수 있다. 또 5m 높이의 대형 크리스마스트리와 신비한 조명으로 꾸며진 토킹트리도 만나볼 수 있다. 특히 이번 시즌에는 관람객들을 위한 다채로운 공연들이 마련됐다. 매주 수요일을 제외한 하루 3번 로얄 가든 분수 광장에서는 산타 의상을 입은 캐릭터들의 크리스마스 캐럴 밴드 공연이 진행된다. 오는 12월 10일 오후 4시30분에는 테마파크 중앙에 설치된 토킹트리 주변에서 캐럴 메들리에 맞춰 캐럴요정 화이트베어와 테마존 별 커스튬을 입은 캐스트들이 펼치는 플래시몹 공연도 함께 열린다. 이날 토킹트리 조형물에도 겨울 배경과 어울리는 다양한 조명 장식이 더해져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살릴 예정이다.

 

 

서울 남산에 위치한 도심 속 리조트 반얀트리 클럽 앤 스파 서울이 12월 10일 ‘오아시스 아이스링크’를 개장한다. 호텔 아이스링크 중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반얀트리 서울의 오아시스 아이스링크는 가로 63m, 세로 17m로 약 1057㎡(320평)에 달해 도심에서도 여유롭게 야외 스케이트를 만끽할 수 있다. 또한 남산의 설경으로 둘러싸여 있으며 크리스마스 조명과 형형색색의 장식으로 꾸며져 환상적인 겨울 분위기가 조성된다. 오아시스 아이스링크 옆에는 스케이트를 즐긴 뒤 잠깐 휴식하며 스낵 메뉴를 즐길 수 있는 아웃도어 키친도 운영한다. 따끈한 어묵과 라면, 호떡 등 간단한 메뉴들을 맛볼 수 있다. 핫초콜릿과 커피 등 음료와 와인, 맥주도 판매한다. 오아시스 아이스링크는 오는 12월 10일부터 2023년 2월 19일까지 만나볼 수 있다. 운영 시간은 매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7시까지이며, 12월 한 달 동안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은 오후 9시까지 연장 운영한다

저작권자 Ⓒ시사뉴스
제보가 세상을 바꿉니다.
sisanews@kakao.com


배너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국토부, 2027년 하반기 '양재~기흥 지하고속도로' 착공
[시사뉴스 김미현 기자] 국토교통부는 서울특별시, 경기도, 한국도로공사와 경부(용인-서울) 지하고속도로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31일 오후 서울시청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이날 밝혔다. 이 사업은 용인 기흥IC에서 양재IC 구간 26㎞에 4~6차로의 지하고속도로를 짓는 것으로, 오는 2027년 하반기 착공이 목표다. 국토부는 이번 협약을 통해 경부 지하고속도로 사업 협력 체계가 만들어져 기관 간 원활한 협의와 속도감 있는 사업 추진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업무협약에 참여한 4개 기관은 ▲경부 지하고속도로의 차질 없는 추진 ▲연계 교통망 구축 방안 ▲서울시에서 추진 중인 지하도로 등과 양재IC 인근의 효율적 연계방안 ▲상부공간 활용방안 마련 등에 대해 적극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또한 이번 협약을 계기로 사업 추진 과정에서 주요 이슈들을 본격적으로 논의하기 위해 서울시·경기도·성남시·용인시·도로공사가 참여하는 실무협의체도 구성한다. . 실무협의체에서는 지하 고속도로의 시·종점 인근에서의 교통혼잡 해소를 위해 효율적인 연계 교통망 구축·운영 방안과 지하 고속도로 건설로 도로 용량에 여유가 발생해 상부 활용이 가능한 구간에 대한 상부활용 방안 등을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