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10.22 (목)

  • 구름많음동두천 13.0℃
  • 구름많음강릉 17.8℃
  • 박무서울 14.3℃
  • 구름많음대전 12.9℃
  • 박무대구 13.9℃
  • 흐림울산 14.3℃
  • 박무광주 12.6℃
  • 부산 14.6℃
  • 구름많음고창 10.4℃
  • 흐림제주 17.9℃
  • 구름많음강화 14.3℃
  • 맑음보은 8.7℃
  • 맑음금산 10.8℃
  • 흐림강진군 15.0℃
  • 흐림경주시 14.8℃
  • 흐림거제 15.7℃
기상청 제공

바이오ㆍ제약

미래가치연구소, 베트남 공항 진단키트 공급 계약 체결

URL복사

 

[시사뉴스 김정기 기자] ㈜미래가치연구소가 베트남 내 국제공항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진단키트'를 공급하기로 계약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계약은 ㈜미래가치연구소와 베트남 Hwang Jea Development 사이에 체결됐으며, Hwang Jea Development 는 현재 베트남 현지에서 부동산개발과 여행 호텔 리조트 등을 운영 중인 대기업이다.

 

이후 (주)미래가치연구소는 베트남 현지에 '한국산 진단키트 및 진단장비'를 수출, Hwang Jea Development가 공항 입국장 및 출국장에서 '진단 서비스'를 제공한다.

 

(주)미래가치연구소의 박충규 대표는 "코로나19 이후 취해진 각국의 출입국 금지로 인해 관광에 의존하던 베트남 현지 사정이 많이 어려워졌다" 전하며 "2분에서 15분 사이에 진단 결과를 알수 있는 한국산 진단키트를 통해 음성자의 경우 자유로운 입출국을 보장 할 수 있다" 밝혔다.

 

한편, Hwang Jea Development는 다음 주 하노이 호치민 하이퐁 등 국제공항과 정식계약을 체결 본격적인 서비스를 진행 할 예정이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민호 휴가반납,해병대 극찬 "다들 미복귀전역하지만 훈련위해..유종의미"[전문]
민호 휴가반납, 호국훈련 참가 위해 전역 전 휴가 안 써..11월 15일 전역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해병대에서 군 복무 중인 그룹 샤이니 민호(29)가 호국훈련에 참가하기 위해 말년 휴가를 반납했다. 해병대는 21일 공식 SNS에 민호 사진 여러 장을 올리며 민호 휴가반납 소식과 함께 공개 칭찬했다. "최민호 병장은 예정대로라면 10월 27일 전역 전 휴가 후 11월 15일 자가에서 국방의 의무를 마치게 되지만 호국훈련에 참가한다"며 "(민호는) 후임들에게 그동안 갈고 닦은 훈련 및 개인 전술전기에 대한 노하우 전수를 위해 20일의 전역 전 휴가를 반납하고 부대에서 전역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해병대는 "요즘 코로나19로 인해 휴가가 통제된 장병들은 전역 전 휴가를 사용해 부대 복귀하지 않고 자가에서 전역할 수 있다(미복귀 전역)"며 "그러나 군에서의 마지막 훈련 참가를 위해 휴가 반납하고 훈련에 임하고 있는 해병이 있는데 그 주인공은 바로 해병대 제1사단에서 신속기동부대원으로 임무 수행 중인 최민호 병장이다"고 극찬했다. 다음은 해병대 공식 SNS에 게재된 민호 휴가반납 관련 칭찬 전문이다. 요즘 코로나19로 인해 휴가가 통제된 장병들은 평균 1개월

정치

더보기
與 "김봉현 2차 서신 공수처 필요 이유 드러나"
"국민의힘 공수처 반대, 야당 로비 수사 말란 신호 [시사뉴스 김영욱 기자] 최인호 더불어민주당 수석대변인은 22일 김봉현 전 스타모빌리티 회장이 2차 옥중서신을 공개한 데 대해 "한마디로 공수처가 필요한 이유가 다 들어 있는 폭로"라고 말했다. 최 수석대변인은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국민의 힘은 이래도 공수처를 반대할 것인가'라는 제목의 글을 통해 이같이 말하며 "법무부 감찰로 일부 확인된 김봉현의 폭로가 점점 구체화되어 가고 있다. 금융사기꾼과 일부 검찰간의 있을 수 없는 비리와 거래내용들이 폭로되고 있는 것"이라고 했다. 취 수석대변인 "김봉현에 대한 6개월간 66여 차레 소환조사의 실체가 편파수사, 공작수사인 것"이라며 "야당 정치인에 대한 로비진술에도 불구하고 수사가 진행되지 않았다는 것은 검찰의 정치화가 얼마나 심각한지 여실히 보여주는 전형적인 사례"라고 지적했다. 이어 "국민의 힘이 공수처를 반대하는 이유가 여기에 있었던 것이다. '검찰비리를 수사할 공수처 설치를 반대하고 있으니, 야당인사들에 대한 김봉현의 로비수사를 하지말라'는 신호를 보내온 것"이라며 "공수처 설치를 반대하는 일부 정치검찰의 입맛에 맞는 주장을 계속해온 것"이라고 말했다. 그

경제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