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19.05.21 (화)

  • 맑음동두천 23.6℃
  • 구름조금강릉 25.0℃
  • 맑음서울 23.2℃
  • 맑음대전 24.5℃
  • 맑음대구 25.1℃
  • 맑음울산 22.6℃
  • 맑음광주 24.1℃
  • 맑음부산 21.9℃
  • 맑음고창 21.3℃
  • 맑음제주 22.4℃
  • 맑음강화 20.7℃
  • 맑음보은 23.7℃
  • 맑음금산 22.7℃
  • 맑음강진군 23.4℃
  • 맑음경주시 25.9℃
  • 맑음거제 20.9℃
기상청 제공

문화

만민중앙교회, 22년째 초·중·고등학생 ‘장학금 전달’ 격려

[시사뉴스 김부삼 기자] 만민중앙교회(당회장 직무대행 이수진 목사)는 지난19일 ‘2019년도 2/4분기 장학금 전달식’을 통해 1천 2백만원의 장학금을 초·중·고등학생 45명에게 전달하고 격려했다고 21일 밝혔다.

매 분기마다 형편이 어려운 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전달하고 있는 만민중앙교회는 1997년부터 현재까지 22년간 9천여명의 학생들에게 약 23억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만민중앙교회는 장학금 뿐 아니라 학생들의 세세한 필요를 고려해 각종 레슨비, 학원비, 교통비, 문화상품권 등을 지원하여 학생들이 학업에 전념하며 자신의 꿈을 펼쳐나가게 돕고 있다.

미국 캘리포니아주 UCLA대학교에 재학 중인 장학금 수혜자 김찬영 학생은 “교회에서 지원해 주는 장학금이 힘이 되어 학업을 계속 할 수 있었고, 지금은 주님의 사랑을 느끼며 꿈을 향해 도전하고 있다”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한편 만민중앙교회는 개척 이후 37년간 끊임없이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매월 첫째주 독거노인이나 소년소녀가장 등 어려운 성도들을 위해 생활 보조비 및 쌀과 밑반찬을 전달하며 학생들에게는 분기마다 장학금을 지급한다.

또한 경조위원회에서는 수시로 성도들의 장례절차를 돕고 있으며, 교정 복지 선교회에서 정기적으로 교정시설 재소자들을 위한 행사를 갖고 있다. 미용인 선교회에서는 매월 노인복지시설 만민복지타운과 ‘무지개 뜨는 마을’에 할아버지, 할머니들을 위한 이·미용 봉사 등 지역사회 복지발전에 힘쓰며 이웃 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한화 김승연 회장 집행유예 만료 후 계속 터지는 악재
[시사뉴스 기동취재반] 한화대전공장폭발 사망사고가 난지 불과 3달 만에 또다시 안전사고가 발생했다. 730명에 달하는 환자가 발생했음에도 다행히 대형 폭발사고로 이어지지 않았다면 점에서 한화 입장에서는 운이 좋았다고 밖에 할 수 없는 상황이다. 김승연 회장의 집행유예기간 만료 이후 마치 이를 비웃듯 사망사고가 발생하고 재발방지 약속에도 불구하고 또다시 안전사고가 발생한 점을 보면 총체적인 문제가 아닌지 의심스러운 상황이다. 2차 사고는 아예 신고 조차 안해 화학물질 관리법 제43조 제2항에는 에는 화학 사고가 나면 즉시 관할 지방자치단체, 지방환경관서, 국가경찰관서, 소방관서, 지방고용노동관서에 신고 의무가 있다. 그러나 충남 서산시 한화토탈 대산공장에서 유증기 유출이 모두 두 차례 있었지만 곧바로 신고하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다. 1차 유증기 유출 사고와 관련 최초 신고는 인근에 있는 노동자가 ‘화재가 난 것 같은 냄새가 난다’며 먼저 소방서에 신고했다. 서산시는 20일 오전 대책회의에서 지난 17일에 이어 18일 새벽에도 유증기 유출 사고가 일어났지만 한화토탈 측은 곧바로 신고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서산시에 따르면 한화토탈은 17일 사고 때 소방수를 뿌리는


만민중앙교회, 22년째 초·중·고등학생 ‘장학금 전달’ 격려
[시사뉴스 김부삼 기자] 만민중앙교회(당회장 직무대행 이수진 목사)는 지난19일 ‘2019년도 2/4분기 장학금 전달식’을 통해 1천 2백만원의 장학금을 초·중·고등학생 45명에게 전달하고 격려했다고 21일 밝혔다. 매 분기마다 형편이 어려운 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전달하고 있는 만민중앙교회는 1997년부터 현재까지 22년간 9천여명의 학생들에게 약 23억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만민중앙교회는 장학금 뿐 아니라 학생들의 세세한 필요를 고려해 각종 레슨비, 학원비, 교통비, 문화상품권 등을 지원하여 학생들이 학업에 전념하며 자신의 꿈을 펼쳐나가게 돕고 있다. 미국 캘리포니아주 UCLA대학교에 재학 중인 장학금 수혜자 김찬영 학생은 “교회에서 지원해 주는 장학금이 힘이 되어 학업을 계속 할 수 있었고, 지금은 주님의 사랑을 느끼며 꿈을 향해 도전하고 있다”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한편 만민중앙교회는 개척 이후 37년간 끊임없이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매월 첫째주 독거노인이나 소년소녀가장 등 어려운 성도들을 위해 생활 보조비 및 쌀과 밑반찬을 전달하며 학생들에게는 분기마다 장학금을 지급한다. 또한 경조위원회에서는 수시로 성도들의 장례절차를 돕고 있으며, 교정 복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