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4.06.18 (화)

  • 맑음동두천 30.1℃
  • 맑음강릉 30.3℃
  • 맑음서울 29.9℃
  • 맑음대전 30.1℃
  • 맑음대구 31.0℃
  • 맑음울산 30.2℃
  • 맑음광주 31.0℃
  • 맑음부산 29.8℃
  • 맑음고창 30.2℃
  • 맑음제주 29.7℃
  • 맑음강화 23.7℃
  • 맑음보은 29.4℃
  • 맑음금산 30.0℃
  • 맑음강진군 30.3℃
  • 맑음경주시 32.6℃
  • 맑음거제 30.2℃
기상청 제공

유통ㆍ생활경제

'프로멀 패션' 팔로워 1만명 달성, 인스타그램 마케팅 이벤트

URL복사

 

[시사뉴스 김남규 기자] 패션 전문 마케팅 업체 프로멀에서 운영하는 프로멀패션의 인스타그램 팔로워 1만명 달성을 기념하여 16일부터 31일까지 쇼핑 지원금 100만원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시작하였다.

 

프로멀 패션은 패션 트렌드 룩북으로, 매일 새로운 주제와 트렌드에 맞는 패션 스타일을 소개하는 인스타그램 채널이다. 좋은 옷과 센스 있는 코디를 소개하며, MZ 세대들의 관심과 취향을 정확히 파악하였고, 운영 후 약 100일 만에 1만 팔로워를 달성하는 쾌거를 이뤄냈다.

 

이런 많은 관심과 사랑에 보답하고자 '프로멀 팔로워 1만명 기념 이벤트'를 기획하여 진행하였다.

 

프로멀은 "지금까지 프로멀 패션 인스타그램 채널을 운영하면서 많은 관심과 응원을 해준 분들께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이번 이벤트를 마련하게 되었다"라고 이벤트 취지에 대해 밝혔다.

 

인스타그램 이용자라면 누구든지 참여가 가능하며, 당첨자 발표 등 이벤트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프로멀 패션의 인스타그램을 통해서 확인이 가능하다.

 

이벤트 당첨자들에게는 프로멀 제휴 업체에서 사용 가능한 총 100만원의 쇼핑 지원금을 제공한다. 현재까지 이벤트 2일 만에, 참여자 1,000명이 돌파할 정도로 파급력 있는 반응과 마케팅 전략을 보여주고 있다.

 

패션 쇼핑몰을 전문적으로 마케팅하는 프로멀은 파트너 업체들과의 협업을 통해 패션에 관심 많은 인스타그램 이용자들의 니즈를 정확히 겨냥했다는 평이다.

 

프로멀 관계자는 "앞으로도 다양한 콘텐츠와 주제를 통해 패션 정보를 제공하는 SNS 채널로 더욱 발전하겠다"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시사뉴스
제보가 세상을 바꿉니다.
sisa3228@hanmail.net





커버&이슈

더보기
경찰 "고려제약, 의사 1000명 이상 '불법 리베이트' 정황 확인"
[시사뉴스 홍경의 기자] 고려제약이 의사들을 대상으로 현금·물품 제공·골프 접대 등 여러 불법 리베이트를 제공한 정황이 확인됐다. 고려제약의 불법 리베이트 제공 혐의를 수사 중인 경찰이 제약사로부터 리베이트를 받은 의사를 1000명 이상으로 보고 확인 작업에 착수했다. 조지호 서울경찰청장은 17일 정례 기자간담회에서 "(고려제약으로부터) 현금을 직접 받은 의사, (가전제품 등) 물품으로 받은 경우, 골프 접대를 받는 경우 등 여러 리베이트 정황을 확인했다"며 "확인이 필요한 대상을 1000명 이상으로 확인했다"고 밝혔다. 다만 "확인이 필요한 대상이 그 정도라는 것"이라며 "입건되는 숫자는 더 될 수도, 덜 될 수도 있다"고 덧붙였다. 제약회사가 각 의사에게 제공한 금품 액수에 대해서는 "적게는 수백만원에서 많게는 수천만원"이라고 전했다. 조 청장은 제약회사가 의사들에게 금품 등의 리베이트를 제공하는 게 단순 고려제약에만 국한되는 것이 아닌 구조적 문제로 보인다며 "세무 당국과 협의해서 수사를 확대하는 것도 전혀 배제하고 있지 않다"고 밝혔다. 경찰은 고려제약이 의사, 약사 등 의료 관계자들에게 자사 약을 쓰는 대가로 불법 리베이트를 제공한 혐의가 있다고 보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신성훈 감독..심각한 악플에 시달려.. ‘못죽어서 아쉽다’ 충격
[시사뉴스 윤명록 기자] 신성훈 감독이 1주일 전 극단적인 선택을 했을 당시 사경을 헤매고 굉장히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을 때 관련된 기사 보도된 후 심각한 악플에 시달리고 있었다. 18일 신성훈 감독의 소속사 측은 ‘감독님께서 극단적인 선택을 하고 굉장히 버티기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을 때 기사와 유튜브 SNS 등에 참기 힘들 만큼 심각학 악플이 굉장히 많았고 감독님께서도 스스로 정신 차리기 위해 정신 줄을 부여잡고 관련된 영상과 기사를 보고 더 큰 상처를 받았다’ 며 고충을 호소했다. 이어 소속사는 ‘악플은 제2의 살인이다. 악플에는 ’뒤지려면 조용히 죽지 왜 이 난리냐‘ ’자살이 자랑질이냐‘ ’생긴 거 보니 배우OOO엄마와도 다툴 때 본인이 욕심 다 낸 거잖아‘ ’너 같은 애들은 죽어도 돼‘ ’주제에 무슨 세계적인 감독이냐! 잘 죽어라‘ 등 굉장히 잔인한 댓글에 소속사를 비롯해 감독님께서 충격을 많이 받았다’ 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소속사 측은 ‘이런 악플로 인해 감독님께서 아무런 내색 없이 또 다시 극단적인 선택을 하실 까봐 굉장히 우려된다. 감독님의 겉 모습만 보고 지난 22년도에 제작된 단편영화 ’짜장면 고맙습니다‘ 에 대해서 소란이 있었던 정확한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사력 다해 준비한 세미나… 성과 기대하고 있어
우리가 어떤 일을 힘들게, 어렵게 해냈을 때 “이번에 정말 죽는 줄 알았다” “이번에 진짜 죽는 줄 알았다”라는 표현을 한다. 문어적으로는 “이번에 사력(死力)을 다해 해냈다. 사력을 다해 이루어냈다”고 표현한다. ‘정말’, ‘진짜’라는 강조어와 일(과업)을 ‘죽음’에 비유해 표현한 것은 그 일이 매우 어렵고 힘들었다는 것을 강조하기 위해서 일 것이다. 지난 4일 국회의원회관에서 히든기업경영전략연구소 주관으로 개최한 ‘한국-카자흐스탄 경제협력 방안’이라는 주제의 세미나를 기획하고 준비하면서 “정말 죽는 줄 알았다” “사력을 다해 해냈다”는 말이 입에서 절로 나왔다. 위의 세미나 개최를 기획하기 시작한 것은 지난 2월. 그동안 주제를 정하기 위해 여러 차례에 걸친 브레인스토밍, 주제를 정하고 난 뒤에도 ‘누가 어떤 내용으로, 어떤 방식으로 발표를 해야 하나’를 놓고 난상토론을 벌이며 주제와 발표 내용 등을 확정 지어 나갔다. 그리고 이 세미나는 단순히 보여주기식, 일회성 행사로서가 아니라 국가 대 국가, 정부 대 정부의 경제협력 방안 모델을 제시해야 한다는 나름 거창한(?) 목표가 있었기에 정부와 국회, 대통령실과의 연계된 일정과 내용 등이 필수적이었다. 그렇