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2.05.23 (월)

  • 구름많음동두천 22.5℃
  • 구름많음강릉 24.2℃
  • 연무서울 23.2℃
  • 맑음대전 24.4℃
  • 맑음대구 26.9℃
  • 맑음울산 23.6℃
  • 구름많음광주 24.0℃
  • 맑음부산 24.3℃
  • 구름조금고창 23.9℃
  • 구름많음제주 25.3℃
  • 구름많음강화 21.8℃
  • 맑음보은 22.1℃
  • 맑음금산 24.2℃
  • 맑음강진군 25.5℃
  • 맑음경주시 25.0℃
  • 구름조금거제 24.3℃
기상청 제공

지역네트워크

새울원자력, 명절맞이 저소득 가정, 홀몸 어르신 차례상 차림 지원

URL복사

 

[시사뉴스 정윤철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주) 새울원자력본부(본부장 이상민, 본부노조위원장 문지훈)는 28일 민족 대명절 설을 맞이해 저소득 가정, 홀몸 어르신 100세대에 700만원 상당의 차례상 물품을 지원했다.

 

이번 지원은 울주지역 전통시장에서 명절 제수용품과 생필품 구매를 통해 진행됐으며, 새울본부 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모금한 700만원을 사용해 시행했다.   

 

이날 행사는 새울원자력본부, 울주푸드뱅크마켓,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참여했으며,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준수해 시행됐다. 

 

이상민 새울원자력본부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들고 어려운 시기지만, 오늘 전달한 물품이 따듯한 명절을 보내는데 보탬이 됐으면 한다. 앞으로도 새울본부는 지역과 함께하는 일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직론직설】 시작이 반…반드시 통합과 협치 이뤄내야
[시사뉴스 박성태 대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21일 '1기 내각'의 컨트롤타워로 한덕수 국무총리를 임명했다. 국회가 전날 한 총리의 임명동의안을 가결해 윤석열 정부 초대 총리이자 제48대 총리로 한총리가 취임하게 된 것이다. 한 총리는 장면·백두진·김종필·고건 전 총리에 이어 다섯 번째로 총리를 2번 역임하는 총리가 되었다. 제8회 행정고시 합격 후 통상 분야에서 엘리트 코스를 밟아 국무총리까지 지낸 정통 경제관료 출신으로 김대중 정부에서 외교통상부 통상교섭본부장, 대통령 경제수석을 지냈고, 노무현 정부 때 국무조정실장, 경제부총리 겸 재정경제부 장관, 국무총리를 역임했다. 이번에 윤석열정부의 초대 국무총리가 됨으로써 보수·진보 진영을 가리지 않고 중용된 셈이다. 내각구성 난항…반대를 위한 반대로 발목잡기했다 지적 윤석열정부가 한총리를 지명한 것은 바로 통합(統合)과 협치(協治)를 하겠다는 의지의 표현이었다. 그러나 그동안 더불어민주당은 한동훈 법무부장관 등 일부 장관 후보자들의 사퇴 등을 요구하며 ‘반대를 위한 반대’를 해오다가 6.1 지방선거 등을 감안해 한 총리 후보자의 임명동의안에 찬성하기로 당론을 정하고 임명동의안에 가결한 것이다. 그동안 이렇게 1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