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3.02.01 (수)

  • 구름조금동두천 1.3℃
  • 맑음강릉 7.3℃
  • 맑음서울 1.8℃
  • 맑음대전 4.1℃
  • 구름많음대구 7.1℃
  • 구름많음울산 10.5℃
  • 구름많음광주 4.9℃
  • 구름많음부산 12.8℃
  • 구름조금고창 2.6℃
  • 구름많음제주 10.4℃
  • 맑음강화 0.0℃
  • 맑음보은 3.1℃
  • 맑음금산 3.9℃
  • 맑음강진군 5.8℃
  • 구름조금경주시 8.3℃
  • 구름많음거제 11.8℃
기상청 제공

지역네트워크

울산 남구, ‘여름 휴가 시즌에 대비해 관광객 유치 위한 영상 제작’에 나서

URL복사

 

[시사뉴스 정윤철 기자] 3대 노잼 도시를 들어본 적이 있는가? 대전과 광주, 그리고 울산을 일컫는 말로, 인터넷 상에서는 ‘노잼 도시 알고리즘’이라는 웃지 못 할 사진까지 돌아다닌다. 울산은 산과 계곡, 바다와 울산의 젖줄 태화강까지, 전국에서도 손꼽을 만큼의 유수한 관광자원을 자랑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울산이 관광도시로 발돋움 하지 못하고 있는 것은, 홍보의 부족으로 ‘알려지지 않아서’라는 의견이 지배적이다.

 

이러한 불명예의 멍에에서 벗어나고자 남구 관광과가 칼을 빼들었다. 유튜브 플랫폼에서 수십만의 구독자를 거느린 인플루언서 5팀을 울산으로 초청해 울산의‘진면목’을 유감없이 보여주고, 관광객 유치로까지 이어질 수 있도록 하겠다는 복심이다. 이번 영상제작 사업은 여름 휴가철을 목전에 두고 이루어져 울산이 소위‘바캉스의 도시’로 자리매김하는 데 일조하겠다는 의지가 담겼다는 평가다.

 

이번 영상제작 사업에는 전문 여행 유튜버인 ‘쏘이Soy The World(구독자 수 22.3만명)’를 필두로, 먹방 콘텐츠를 주로 제작하는‘우니의끼니(구독자 수 18.3만명)’, 개그맨 출신으로 꽁트 콘텐츠에 특화된 ‘전승배(구독자 수 13.3만명)’ 등, 각 분야에서 내로라하는 전문가를 울산에 집결시켰다. 이들은 각각 ‘울산 관광’이라는 대주제를 중심으로 본인의 전문 분야 콘텐츠를 제작하고, 울산 관광에 대한 흥미를 유발시켜 실제 발걸음 하도록 유도한다는 계획이다. 그 외, 댄스 콘텐츠를 주로 제작하는 ‘원더 총각’과 여성 혼자서도 울산을 관광할 수 있다는 것을 부각시키고자 혼술 콘텐츠를 제작하는‘엄비umbi’도 이번 사업에 참여시켰다.

 

서동욱 남구청장은 “이번 사업은 과거 2회 실시된 계속사업으로, 지난 사업에서는 식당을 리뷰하는 유튜버를 초청해 효과를 톡톡히 봤다. 실제 식당을 찾은 관광객들 덕분에 지역경제 활성화로까지 이어져 감사히 생각한다”며, “이번 영상제작 사업에서는 먹방 콘텐츠 외에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풍부한 울산을 알리는 데 방점을 뒀고 올 여름 바캉스를 즐기기 위해 울산을 찾는 관광객 유치로까지 이어지기를 바란다”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한편, 남구 관광과는 전국적으로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이 강화됨에 따라 각 관광지의 방역 관리에도 철저를 기해, 안전하고 편안한 울산여행이 되도록 관광수용태세 구축에도 최선의 노력을 경주해 나가겠다며 강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저작권자 Ⓒ시사뉴스
제보가 세상을 바꿉니다.
sisanews@kakao.com


배너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정부, 우주·반도체 등 5대 분야 '전략적 인재 양성'
[시사뉴스 김미현 기자] 정부가 전략적인 인재 양성에 나선다. 교육부는 윤석열 대통령 주재로 1일 오전 경북 구미시 금오공과대학교에서 제1차 인재양성 전략회의를 열고 항공·우주, 바이오헬스, 반도체 등 첨단소재, 디지털, 에너지 등 5대 분야의 '첨단분야 인재양성 전략'을 발표했다고 밝혔다. 인재양성 전략회의는 지난해 7월 반도체 분야 인재양성 방안을 통해 설치를 예고했던 민관 협의체로 중앙 정부와 지역, 민간이 협업해 체계적인 인재양성 정책을 수립하고 이를 점검, 관리할 예정이다. 의장은 대통령이, 이주호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과 유홍림 서울대 총장이 각각 정부와 민간 측 공동 부의장을 맡고, 의장단을 비롯해 교육·산업·연구 전문가 등 총 28명의 위원으로 꾸려졌다. 이날 교육부가 발표한 첨단분야 인재양성 전략은 '지역을 살리는 인재, 인재로 성장하는 대한민국'을 주제로 ▲항공·우주·미래모빌리티 ▲바이오헬스 ▲첨단부품·소재 ▲디지털 ▲환경·에너지 등 향후 정부가 집중적으로 육성할 핵심 분야 5개를 비롯해 3대 전략, 10개 과제를 담고 있다. 교육부는 국정과제 포함 여부 등 정책의 일관성, 인력수급 전망을 고려한 시급성, 국제표준을 감안해 도출했다. 정


사회

더보기
평택경찰서·평택시청, 광역교통체계 및 고덕산단 교통환경 개선 TF 개최
[시사뉴스 서태호 기자] 평택경찰서(서장 박정웅)는 지난 31일 2시 삼성전자 컨퍼런스 홀에서 교통과장 등 경찰서 관계자와 평택시청, 삼성전자, 한국도로공사, 도로교통공단, 아주대학교와 함께 평택시 광역교통체계 및 고덕산단 교통환경 개선 TF를 개최하였다. 고덕 산업단지는 국내 최대 반도체 생산라인을 구축하고 있으며, 1월 현재 삼성전자 집계 건설인력 출근 인원이 약 9만 명을 넘었고, 출퇴근시간대 고덕 산업단지 주변 도로 통행 인구는 약 10만 명을 초과할 것으로 판단되고 있다. 평택경찰서에서는 고덕산업단지 출퇴근 차량으로 인해 한국도로공사 집계 고덕IC의 통행량은 2020년 일 평균 약 6,552대였으나, 2021년에는 약 9,398대로 전년 대비 약 141% 증가율을 보이는 등 급격한 통행량 증가로 인해 평택 제천 간 고속도로의 직진 소통 장애를 발생시키고 있는 상태이며, 이러한 문제해결을 위해 고덕IC 앞 교차로 신호 시간을 고덕 삼성전자 방면으로 중점 배분하여 운영 중이다. 국도 1호선과 국도 38호선도 출퇴근 시간대 통행량이 집중되어 극심한 교통정체가 지속되고 있는 상태로, 올해 12월에는 약 13만여명이 고덕 산업단지 내외곽 도로를 이용할 것으로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