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11.25 (수)

  • 흐림동두천 6.9℃
  • 맑음강릉 11.0℃
  • 흐림서울 8.6℃
  • 맑음대전 11.1℃
  • 맑음대구 12.3℃
  • 맑음울산 12.9℃
  • 맑음광주 12.7℃
  • 맑음부산 14.7℃
  • 구름조금고창 10.7℃
  • 맑음제주 13.0℃
  • 흐림강화 8.7℃
  • 맑음보은 9.6℃
  • 맑음금산 10.4℃
  • 맑음강진군 13.2℃
  • 맑음경주시 12.3℃
  • 맑음거제 12.5℃
기상청 제공

기업일반

셀러비, 프로골퍼 이지훈과 메인스폰서쉽 체결…소속 프로골퍼 이지훈 전폭 지원 예정

URL복사

 

[시사뉴스 김찬영 기자] ㈜셀러비코리아는 19일 본사 사옥에서 프로골퍼 이지훈과 메인 스폰서쉽을 체결했다고 밝혀 주목을 받았다

 

셀러비와 전속으로 체결한 프로골퍼 이지훈 선수는 앞으로 셀러비의 마크를 달고 현역에서 뛸 예정이며 셀러비는 이지훈 선수를 전폭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셀러비 소속 프로골퍼 이지훈은 9개월 만에 열린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2020시즌 개막전에서 어린 나이에 천재라고 불리우는 프로골퍼 김주형과 연장전에서 끝내 우승을 차지했다. 프로골퍼 이지훈은 2013년 코리안투어에서 데뷔해 2017년 ‘카이도시리즈 카이도 only 제주오픈 with 화청그룹’에서 프로 첫 우승을 한 이후로 슬럼프를 이겨내고 3년만에 우승을 거머쥐었다.

 

프로골퍼 이지훈 선수는 ”셀러비의 취지가 좋아서 계약을 하게 되었고, 앞으로 셀러비와 봉사활동도 같이 하면서 좋은 일에 적극적으로 동참하겠다.”라고 말했다.

 

셀러비 애드 대표 정문섭은 “셀러비 소속 프로골퍼 이지훈선수와 셀러비와 함께 하고있는 많은 셀럽들과 기부 활동은 물론, 좋은 일을 적극 동참하면서, 새로운 신개념 기부플랫폼을 만들 것이다.” 또한

“이지훈 선수가 시합에 집중할 수 있게 전폭적으로 지원 하겠다.”라고 말했다.

 

셀러비는 신개념 기부플랫폼으로 가수 산다라 박, 김희철, 써니, 배우 이유비, 손지현, 홍수아, 오창석, 모델 배정남, 클라라 등 방송인, 코미디언, 인플루언서, 유튜버 등 3000여명의 다양한 셀럽들이 함께하고 있다. 셀러비는 현재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 동남아시아에서도 법인을 설립을 완료하며 글로벌 오디션 플랫폼 브이스퀘어와 업무협약을 맺으며 공동 프로모션과 기부활동을 위해 더욱 박차를 가하고 있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김연경 법적대응,악플러 성희롱·허위사실 뭐라 썼기에.."선처無"
김연경 법적대응..성희롱 등 악플에 얼마나 시달렸으면 "고소·선처無" [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 배구여제 김연경이 법적대응을 예고했다. 김연경(흥국생명)의 매니지먼트사 라이언앳은 25일 공식입장을 통해 “김연경에게 악성 댓글을 작성한 악플러들을 고소했다”고 밝혔다. 라이언앳은 악플러들에 대한 강경 법적대응을 시사했다. "일부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김연경 선수에 대한 허위사실 유포, 명예훼손, 성희롱, 인신공격 등 내용을 담은 악성 댓글 및 게시글의 문제가 매우 심각하다고 판단해 명예훼손 내지 모욕 등의 혐의로 각각 고소장을 제출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상당 기간 수집한 자료를 바탕으로 확인한 악플러 중 일정 인원을 무작위로 추출해 1차로 고소를 진행한 것이다"며 "향후 지속적인 모니터링과 제보를 통해 자료를 수집, 해당 자료에서 확인되는 악플러들 중 일정 인원을 또 다시 무작위 추출하는 방식으로 수차례에 걸쳐 지속적으로 추가 고소를 진행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김연경 매니지먼트사는 선처는 고려하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처벌 수위와 상관없이 피의자들과 합의는 원칙적으로 고려하지 않는다"며 "다만 피의자가 미성년자이거나 벌금형의 범죄 전력만으로도 생계가 곤란해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코로나19 K극복 ‘히든기업’을 찾아서 시즌2 - ⑪】 ㈜제이엠테크 이경복 대표
폐라디에이터 처리공정 세계 최초로 대용량 처리 가능 [ 시사뉴스 박성태 대표 겸 대기자 ] 사상초유의 '코로나19' 펜데믹 상황은 국내외적으로 엄청난 사회적 변화를 가져왔고 이에 따라 기업창업, 기업경영 환경도 급변하고 있는 뉴노멀 시대를 맞았다. '코로나19' 사태로 경제 위기 수준의 극심한 부진을 겪고 있는 우리 경제는 올해 경제성장률은 IMF 외환위기 이후 최저치 성장률인 2.3% 감소세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창업기업의 86%가 3년 만에 폐업한다는 통계는 이미 예전 얘기가 되었고 현재 운영 중인 기업도 더 이상 버티기 힘든 상황에 직면해 있다. 이에 본지는 엄중한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위기를 극복하고 새로운 활로를 개척해 성장전략을 짜고 있는 히든기업, 강소기업을 찾아 그들의 생존과 미래, 실천전략 등에 대해 기획특집 시리즈기사로 지난 10월 5일부터 11월 2일까지 20개 기업을 보도 한 바 있다. 히든기업들의 발굴 보도는 대기업군은 아니지만 해당분야에서 경쟁력을 갖고 있는 중소기업, 스타트업 위주로 취재하고 보도하여 소비자는 물론, 정부, 학계, 산업계까지 전 방위적으로 히든기업과 스타트업의 성공을 확산시키고자 하는데 그 목적이 있다.

사회

더보기
김연경 법적대응,악플러 성희롱·허위사실 뭐라 썼기에.."선처無"
김연경 법적대응..성희롱 등 악플에 얼마나 시달렸으면 "고소·선처無" [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 배구여제 김연경이 법적대응을 예고했다. 김연경(흥국생명)의 매니지먼트사 라이언앳은 25일 공식입장을 통해 “김연경에게 악성 댓글을 작성한 악플러들을 고소했다”고 밝혔다. 라이언앳은 악플러들에 대한 강경 법적대응을 시사했다. "일부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김연경 선수에 대한 허위사실 유포, 명예훼손, 성희롱, 인신공격 등 내용을 담은 악성 댓글 및 게시글의 문제가 매우 심각하다고 판단해 명예훼손 내지 모욕 등의 혐의로 각각 고소장을 제출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상당 기간 수집한 자료를 바탕으로 확인한 악플러 중 일정 인원을 무작위로 추출해 1차로 고소를 진행한 것이다"며 "향후 지속적인 모니터링과 제보를 통해 자료를 수집, 해당 자료에서 확인되는 악플러들 중 일정 인원을 또 다시 무작위 추출하는 방식으로 수차례에 걸쳐 지속적으로 추가 고소를 진행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김연경 매니지먼트사는 선처는 고려하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처벌 수위와 상관없이 피의자들과 합의는 원칙적으로 고려하지 않는다"며 "다만 피의자가 미성년자이거나 벌금형의 범죄 전력만으로도 생계가 곤란해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칼럼】 리더의 부재(不在)는 배를 산으로 가게 한다
[ 시사뉴스 박성태 대표 겸 대기자 ] 한밭대총장과 대전시장을 지낸 염홍철 한남대 석좌교수는 대전 소재 일간지인 <중도일보>에 ‘염홍철의 아침단상’이라는 칼럼을 11월 17일 현재 1021회나 연재하고 있다. 주제는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철학 예술 등 참으로 다양하다. 일주일에 다섯 번. 4년여 기간 동안 한 번도 빠짐없이 글을 써 10월 19일 1000회째를 기록하는 날, “기네스북에 올려도 될 것 같다”는 존경의 마음을 담아 답신을 드렸었다. 그가 지난 16일 ‘어떤 조직이 성공할 수 있는가’라는 제목의 칼럼에서 “성과를 내고 생명력 있는 조직에는 반드시 훌륭한 리더가 있다”며 본인의 경험으로 “바람직한 리더십은 ‘겸손’하고, ‘인간적’이고, 이익을 ‘공유’할 줄 아는 배려심이 있어야 하며, ‘유머’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이글을 읽고 역시 답신을 드렸다. “요즘의 리더는 조직의 평화(?)를 위해 그저 침묵을 지키는 게 상책(?)이니 조직이 제대로 돌아갈 리가 없다고 생각합니다”라고. 그런데 조직의 평화(?)를 위해 리더가 권한위임이랍시고 조직 구성원들이 하는 일에 침묵하고 방관하고 방조하다가 ‘조직이라는 배가 산으로 가는’ 경험을 염 전시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