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10.22 (목)

  • 구름많음동두천 14.4℃
  • 구름많음강릉 19.8℃
  • 박무서울 15.0℃
  • 구름많음대전 14.8℃
  • 박무대구 15.2℃
  • 흐림울산 14.7℃
  • 박무광주 13.8℃
  • 흐림부산 15.6℃
  • 흐림고창 12.5℃
  • 흐림제주 18.6℃
  • 구름많음강화 14.8℃
  • 구름많음보은 9.6℃
  • 흐림금산 11.2℃
  • 흐림강진군 15.3℃
  • 흐림경주시 15.7℃
  • 흐림거제 16.4℃
기상청 제공

기업일반

YG 신사옥 이전..완공 4년 걸린 이유

URL복사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YG 신사옥이 4년 만에 완공돼 이전한다.

YG 엔터테인먼트는 23일 "지난 8년간 공들인 YG 신사옥이 완공돼 지난 16일부터 일부 인력과 시설들의 이전이 시작했다"고 밝혔다.

서울 마포구 합정동에 있는 YG 신사옥은 기존 사옥 옆에 붙어있는 건물이다.

YG 신사옥은 대지 3145㎡(10000평)에 지하 5층~지상 9층으로 만들어졌다.

실내 면적은 총 6000평이다. 기존 사옥 면적의 10배다.

YG는 신사옥 건립, 이전을 위해 지난 2012년부터 4년 동안 주변 땅 매입을 거쳐 2016년 착공했다.

YG는 신사옥 건축, 이전에 대해 "이미 지어진 빌딩을 매입하는 좀 더 쉬운 방법도 있었지만 음악을 다루는 특수 업종이다 보니 주변 상권이나 주민들에게 소음 피해를 주면 안 된다는 점을 고려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내부 층간·실간 소음까지 완벽한 차단이 필요한데 두꺼운 방음 시설을 위해서는 반드시 높은 층고가 필요한데 이는 건축 단계부터 철저히 계산하지 않고서는 매우 힘든 일이었기 때문이다"고 부연했다.

10년 동안 사용해온 기존 사옥은 지상 연결다리를 통해 신사옥과 연결된다.

YG 신사옥에는 대강당을 비롯해 대형 댄스 연습실 7실, 대형 녹음 스튜디오 7실, 개인 음악 작업실 30개가 들어섰다.

YG 측은 "이전 사옥에 입주한지 10년이 흘렀고 그 이후 관련 사업 분야와 인력이 크게 늘어나면서 주변의 여러 건물을 추가로 임대해 사용해 왔었다. 이제 흩어져 있던 조직들이 올 연말까지 신사옥으로 모두 모이면 업무 효율성이 더 높아질 것이다"고 말했다.

YG는 팬이 쉴 수 있는 휴게 공간도 마련할 예정이다.

내년 창립 25주년을 맞는 YG는 블랙핑크, 빅뱅, 아이콘, 위너, AKMU, 트레저 등이 그룹이 소속돼 있다. 김희애, 차승원, 강동원, 최지우 등 톱배우도 있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JYP 공식입장 "근거없어"..갓세븐 영재 학폭의혹 최종결론 "추가루머 고소"[종합]
[종합] JYP 공식입장 "학폭 근거없어"..갓세븐 영재 의혹 최종결론 "추가루머 고소"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JYP가 그룹 갓세븐 영재 학폭 논란에 대해 추가(2차) 공식입장을 내고 “근거 없다”는 최종 결과를 밝혔다. JYP 엔터테인먼트는 22일 공식 커뮤니티에 공식입장을 올려 "(소속 가수) 영재에 관한 글을 쓴 분과 미팅을 한 결과 글쓴이는 온라인 상에 게시한 글과 동일한 내용을 주장했으나 이를 뒷받침할 학폭이 있었다는 어떠한 근거도 제시하지 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당사는 본 사건 및 기타 사안들에 대해 소속 아티스트에 대해 명확한 근거 없이 제기되는 비방, 허위사실 유포와 추가적인 루머들에 대해 엄정한 법적 대응을 할 것이다"고 강조했다. 앞서 JYP 지난 21일 영재 학폭 의혹 관련 1차 공식입장을 통해 "소속 아티스트 영재와 관련한 논란(학교폭력)과 관련, 영재 본인과 확인한 결과 급우 간 물리적 충돌까지 이어진 다툼이 한차례 있었다"며 "그 후 화해하지 못하고 지낸 것은 맞지만 글쓴이가 주장하는 나머지 부분은 모두 사실이 아니라고 들었다"고 해명했다. 이에 앞서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 영재가 전남 목포 기계공업고교 재학 시절 장애 있는

정치

더보기
與 "김봉현 2차 서신 공수처 필요 이유 드러나"
"국민의힘 공수처 반대, 야당 로비 수사 말란 신호 [시사뉴스 김영욱 기자] 최인호 더불어민주당 수석대변인은 22일 김봉현 전 스타모빌리티 회장이 2차 옥중서신을 공개한 데 대해 "한마디로 공수처가 필요한 이유가 다 들어 있는 폭로"라고 말했다. 최 수석대변인은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국민의 힘은 이래도 공수처를 반대할 것인가'라는 제목의 글을 통해 이같이 말하며 "법무부 감찰로 일부 확인된 김봉현의 폭로가 점점 구체화되어 가고 있다. 금융사기꾼과 일부 검찰간의 있을 수 없는 비리와 거래내용들이 폭로되고 있는 것"이라고 했다. 취 수석대변인 "김봉현에 대한 6개월간 66여 차레 소환조사의 실체가 편파수사, 공작수사인 것"이라며 "야당 정치인에 대한 로비진술에도 불구하고 수사가 진행되지 않았다는 것은 검찰의 정치화가 얼마나 심각한지 여실히 보여주는 전형적인 사례"라고 지적했다. 이어 "국민의 힘이 공수처를 반대하는 이유가 여기에 있었던 것이다. '검찰비리를 수사할 공수처 설치를 반대하고 있으니, 야당인사들에 대한 김봉현의 로비수사를 하지말라'는 신호를 보내온 것"이라며 "공수처 설치를 반대하는 일부 정치검찰의 입맛에 맞는 주장을 계속해온 것"이라고 말했다. 그

경제

더보기
에어몬주식회사, 부산 의료기기전시회인 'KIMES 부산 2020' 참가
[시사뉴스 김성훈 기자] 에어몬주식회사는 오는 2020년 10월 23일부터 부산 백스코전시장에서 열리는 'KIMES Busan 2020'에 참가해 바이러스 환경에 특화된 [바이러스-프리]제품 시리즈를 선보인다고 20일 밝혔다. 국내 공공기관과 대형업체 등에서 코로나 바이러스관련 백신의 출시를 통해 바이러스를 대응할 수 없는 상황에서 에어몬주식회사는 바이러스 멸균 기계 [바이러스 프리] 제품 시리즈를 만들어 준대형, 중형, 소형, 버스형 등 대거 제품을 선을 보여 코로나 바이러스 방역의 일대 전환점을 제시하게 된다. 에어몬주식회사는 첨단 반도체 중심의 엔지니어들이 모여서 만든 공기 살균 전문회사로 첨단 반도체 장비와 부품기술을 도입하여 바이러스 멸균 기계 [바이러스 프리] 제품 시리즈를 만들었으며 현재 주력 상품인 준대형 제품을 중심으로 초대형 교회, 구청, 산후조리원 등 납품하고 있으며 어린이와 노약자들이 거주 하는 작은 방에서도 안전하게 사용 가능한 소형제품이 소개될 예정이다. 특히 금번에는 일반 오피스, 병의원, 약국 등을 대상으로 개발하여 선보이게된 15~25평에 사용 가능한 중형 벽부형 제품이 소개될 예정이며 많은 사람들이 이용하는 버스를 대상으로 특

사회

더보기
JYP 공식입장 "근거없어"..갓세븐 영재 학폭의혹 최종결론 "추가루머 고소"[종합]
[종합] JYP 공식입장 "학폭 근거없어"..갓세븐 영재 의혹 최종결론 "추가루머 고소"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JYP가 그룹 갓세븐 영재 학폭 논란에 대해 추가(2차) 공식입장을 내고 “근거 없다”는 최종 결과를 밝혔다. JYP 엔터테인먼트는 22일 공식 커뮤니티에 공식입장을 올려 "(소속 가수) 영재에 관한 글을 쓴 분과 미팅을 한 결과 글쓴이는 온라인 상에 게시한 글과 동일한 내용을 주장했으나 이를 뒷받침할 학폭이 있었다는 어떠한 근거도 제시하지 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당사는 본 사건 및 기타 사안들에 대해 소속 아티스트에 대해 명확한 근거 없이 제기되는 비방, 허위사실 유포와 추가적인 루머들에 대해 엄정한 법적 대응을 할 것이다"고 강조했다. 앞서 JYP 지난 21일 영재 학폭 의혹 관련 1차 공식입장을 통해 "소속 아티스트 영재와 관련한 논란(학교폭력)과 관련, 영재 본인과 확인한 결과 급우 간 물리적 충돌까지 이어진 다툼이 한차례 있었다"며 "그 후 화해하지 못하고 지낸 것은 맞지만 글쓴이가 주장하는 나머지 부분은 모두 사실이 아니라고 들었다"고 해명했다. 이에 앞서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 영재가 전남 목포 기계공업고교 재학 시절 장애 있는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