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4.05.07 (화)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사회

서울시의회, 입법·법률 고문 14명 신규 위촉식 개최

URL복사

입법·법률 사안 자문, 의회 상대 소송 법률대리

[시사뉴스 유한태 기자] 서울시의회는 입법·법률 고문 14명의 신규 위촉식을 지난 23일 시의회 본관 2층 의장접견실에서 개최했다.

24일 서울시의회에[ 따르면 이번에 위촉되는 고문은 배보윤(변호사 배보윤 법률사무소·사법연수원 20기), 심우용(법무법인 송우·22기), 박준선(법무법인 우송·24기), 조종태(법무법인 흰뫼·25기), 김종환(변호사 김종환 법률사무소·29기), 부상일(법무법인 정률·31기), 이경희(법무법인 자우·33기), 권성국(법무법인 율촌·40기), 유상조 수석전문위원(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장혁순(법무법인 은율·변시 2회), 강우경(법무법인 대륙아주·변시 3회), 이지혜(법률사무소 천지·변시 4회), 우국창(법률사무소 새명·변시 6회), 김익환(법무법인 대환·변시 6회)이다.
 
이들은 법원과 검찰, 국회, 경찰 등 법조 각 분야에서 활동한 전문가들이다.

2003년부터 운영된 서울시의회 입법·법률고문은 현재 25명이다. 이들은 입법·법률 사안을 자문하고 의회를 상대로 한 소송에서 법률 대리인을 맡고 있다.

김현기 서울시의회 의장은 입법·법률 고문 간담회에서 "입법·법률고문 여러분의 풍부한 경험과 해박한 법률 지식에 기반을 둔 자문과 소송 업무 수행을 통해 더 나은 지방의회를 만들어 가는 데 많은 도움 주시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사뉴스
제보가 세상을 바꿉니다.
sisa3228@hanmail.net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이화순의 아트&컬처】 유쾌하고 행복한 화가 여동헌의 파라다이스
그의 그림은 아주 유쾌하다. 행복한 환호성이 그림을 뚫고 들리는 듯하다. 주제가 무엇일까 고민하며 보지 않아도 되고, 난해한 해석도 필요 없다. 낙천적이고 낭만적인 작가가 꿈꾸는 파라다이스다. 그림 감상자들도 그 속에서 다 함께 저절로 행복해진다. 여동헌 작가가 서울 삼청동 아트파크에서 11번째 개인전 ‘핑크 파라다이스 Pink Paradise-Romantic Road’를 전시한다. 오즈의 마법사에 등장하는 양철나무꾼이 등장하는가하면, 고래가 날고, 페가수스도 힘차게 난다. 아기공룡 둘리의 고길동네 가족이 봄 소풍 가기 위해 총출동한다면 이랬을까. 분홍 꽃길에는 드라이버와 고양이가 탄 차, 토끼가 올라탄 코끼리, 기린, 사자, 염소가 차례로 달린다. 거북이도 그 뒤에 있다. 선물 상자를 가득 실은 차와 고양이가 올라탄 차를 아이들이 앞서거니 뒤서거니 쫓고, 사자 꼬리를 잡은 아이의 행복한 표정도 보인다. 강아지 길고양이와 밥 먹는 아이도 보인다. 콧수염 사내가 운전하는 오픈 카 뒤에는 우주복을 입은 우주인과 외계인 들이 즐거운 표정으로 달린다. 작품 ‘시집가는 날’에는 조선시대 공주의 혼례복을 복원해 그린 활옷 입은 신부와 그녀를 호위하는 12지신, 축하객들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