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4.04.11 (목)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히든기업

이지태스크, 페이스메이커스로 부터 Pre-A투자 유치

URL복사

[시사뉴스 홍경의 기자] 1년 365일 24시간 실시간으로 재택근로자를 연결하는 이지태스크가 글로벌  딥테크 액셀러레이터인 페이스메이커스로 부터 지난해 12월27일 Pre-A투자유치(투자금 비공개)를 했다고 4일 밝혔다. 

 

 그간 실시간 구인·구직 형태는 택시·대리기사·배달 등의 일부 노동에 대해 이뤄져왔지만, 이지태스크가 사무 업무 전반으로 시장을 확대하여 스타트업 생태계에 혁신을 이끌어 내며 기업서비스를 런칭한지 반년만에 600여개 기업의 사랑을 받으며 급성장하고 있다.

 

10분단위로 필요한 때 필요한 만큼 업무를 맡길 수 있으며, 업무 자체에만 신경쓸 수 있도록, 사람을 찾고 관리하는데 드는 모든 과정을 시스템으로 구축하였다. 

 

이번 투자에 참여한 페이스메이커스는 글로벌액셀러레이팅 역량을 기반으로  기술기반 기업 중 우수기업을 찾아 육성하여  VC단계로의 안착과 글로벌 기업으로의 성장을 돕고있다. 

 

이지태스크의 우수한 수익화 전략과 이루미 활용을 통한 비용안정성에 더해 2024년 글로벌 시장개척 및 카테고리 확대, 안심요금제(가칭)출시 등으로  BPO, HRtech 기업으로서의 전문성을 통한 SaaS(서비스형 소프트웨어) 기업으로의 성장 가능성이 투자의 주요 포인트로 작용했다.

 

김경락 페이스메이커스 대표는 “지난 1년여년간 전혜진 대표 및 C-level 과의 지속적 소통을 통해 이지태스크 비즈니스모델의 확장성을 검증하였으며 특히 당사가 동국대경영전문대학원과 운영중인 GSMP(글로벌 스타트업 멘토 최고위 과정)을 통해 전대표가 보여준 기업가정신은 국내를 넘어 글로벌  서비스로의 확장 가능성이 기대 된다"라고 이번 투자에 대한 기대를 표명했다

저작권자 Ⓒ시사뉴스
제보가 세상을 바꿉니다.
sisa3228@hanmail.net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로운 타입의 역사 여행서 <당일치기 조선여행>
[시사뉴스 정춘옥 기자] 올봄, 핫플레이스 투어에 지쳤다면 조선의 궁궐로 떠나보면 어떨까. ‘우리나라 궁은 작고 멋이 없다’, ‘조선 5대 궁궐을 정확하게 모르겠다’와 같이 생각하는 사람을 위해 지식 가이드 투어 회사 트래블레이블이 ‘당일치기 조선여행’을 출간했다. 여행 전문 출판사 노트앤노트와 함께 만든 이 책에는 2만여명이 검증한 트래블레이블의 서울 역사 투어 14개를 압축해 담았다. 가이드의 안내로 유적지를 둘러본 사람이라면 ‘아는 만큼 보인다’는 말에 크게 공감할 것이다. 선조들의 이상이 담긴 경복궁부터 ‘가장 아름다운 궁궐’ 창덕궁, 창덕궁과 함께 ‘동궐’이라 불린 창경궁, 잊혀진 황제 고종의 궁인 덕수궁 그리고 조각난 궁궐 경희궁까지, ‘당일치기 조선여행’과 함께라면 우리 역사의 주요 인물을 따라 시간여행을 떠날 수 있다. 서울은 지난 600년간 우리 역사의 중심 무대로 자리했다. 이 책은 ‘박시백의 조선왕조실록’의 저자 박시백 화백의 추천사처럼 “풍부한 자료 연구와 현장 답사로 빚어낸 서울 여행 안내서이자 서울 역사 소개서”이기도 하다. 책의 구성 또한 서울의 또 다른 이름, ‘한양’과 ‘경성’ 두 파트로 나뉜다. 한양의 낮을 지나 경성의 밤으로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