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3.02.01 (수)

  • 맑음동두천 3.5℃
  • 구름조금강릉 8.2℃
  • 맑음서울 5.2℃
  • 구름많음대전 5.8℃
  • 구름많음대구 -0.8℃
  • 구름조금울산 3.3℃
  • 구름많음광주 4.1℃
  • 맑음부산 6.4℃
  • 구름많음고창 4.5℃
  • 구름조금제주 6.8℃
  • 구름많음강화 2.9℃
  • 구름많음보은 0.2℃
  • 구름많음금산 -0.7℃
  • 구름많음강진군 0.9℃
  • 맑음경주시 -4.1℃
  • 구름많음거제 4.1℃
기상청 제공

정치

野, 北 포격 “반복되는 9·19 합의 위반 강력 규탄”

URL복사

“북한은 고립 자초하는 무력 도발 멈춰라”
“정부, 남북관계 실질적 돌파구 마련해야”

[시사뉴스 김철우 기자] 더불어민주당은 5일 북한의 동·서해상 포격에 대해 "북한의 반복되는 9.19 합의 위반을 강력하게 규탄한다"고 밝혔다.

 

안호영 민주당 수석대변인은 이날 국회 소통관 브리핑을 통해 "북한이 동·서해상 완충구역에 130여발의 포격을 가하며 또다시 9·19 합의를 위반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안 수석대변인은 "한반도의 평화와 안전을 위협하는 무력 도발은 자충수가 될 뿐"이라며 "북한은 고립을 자초하는 무력 도발을 멈추기 바란다"고 전했다.

 

이어 "군은 철통같은 안보 태세로 국민께서 조금의 불안도 없이 생업에 종사하시도록 해야 할 것"이라며 "윤석열 정부는 허울뿐인 담대한 구상만 강조할 것이 아니라 남북관계 개선의 실질적 돌파구를 마련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아울러 "민주당은 흔들림 없이 민생과 경제를 챙기고 평화와 안보를 지켜나가겠다"고 덧붙였다.

 

합동참모본부는 이날 오후 2시 59분께부터 북한 강원도 금강군 일대와 황해남도 장산곶 일대에서 각각 동·서해상으로 130여 발의 방사포로 추정되는 포병 사격을 포착했다고 밝혔다.

 

미사일 등을 포함한 북한의 무력시위는 지난달 18일 오전 10시 15분께 평양 순안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화성-17형을 최대 성능으로 발사한 뒤 17일 만이다.

 

포병 사격은 지난달 3일 강원 금강군 일대에서 동해상 9·19 군사합의에 따른 완충구역 내부로 80여 발을 쏜 이후 약 한 달 만이다.

저작권자 Ⓒ시사뉴스
제보가 세상을 바꿉니다.
sisanews@kakao.com


배너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