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3.01.26 (목)

  • 흐림동두천 -9.5℃
  • 흐림강릉 -5.9℃
  • 서울 -8.6℃
  • 흐림대전 -8.1℃
  • 구름많음대구 -10.6℃
  • 구름많음울산 -7.2℃
  • 흐림광주 -5.1℃
  • 구름많음부산 -4.0℃
  • 구름많음고창 -7.1℃
  • 흐림제주 3.8℃
  • 흐림강화 -8.3℃
  • 흐림보은 -10.5℃
  • 흐림금산 -9.2℃
  • 맑음강진군 -7.6℃
  • 흐림경주시 -10.0℃
  • 구름많음거제 -5.1℃
기상청 제공

사회

삼성전자, 협력사 함께 2022년 안전경영 활동 결산

URL복사

올 한해 협력사 안전경영 활동을 되돌아보며, 우수사례 공유를 통해 산업재해 예방

[시사뉴스 서태호 기자] 삼성전자 DS(반도체)부문은 29일 화성캠퍼스에서 '2022 제3회 협력사 안전경영대회(2022 Best Safety Partners Annual Awards)'를 개최했다.

 

이번 대회는 올 한해 삼성전자 DS부문 협력사의 안전활동을 되돌아보고 안전경영 우수사례를 공유하는 자리로, 고용노동부 류경희 산업안전보건본부장, 삼성전자 DS부문 CSO(안전경영책임자) 겸 글로벌 제조&인프라 총괄 남석우 부사장, 협력사 원익IPS 이현덕 대표이사 등이 참석하여 자리를 빛냈다.

 

삼성전자 DS부문의 '협력사 환경안전 아카데미' 운영 등 협력사 안전 지원활동 현황 소개로 시작된 행사는, 213개 협력사의 안전경영 사례 가운데 사전 예선을 통해 선발된 5대 분야 우수 사례 5건(분야별 각 1건)이 모범 사례로 공유 되었다.

 * 5대 분야 : ▲설비/작업개선 ▲위험성평가 ▲표준작업절차 준수

              ▲ESG ▲안전문화

 

위험성평가 분야의 우수사례로 선정된 원익IPS는 삼성전자 DS부문에서 위험성 평가 교육을 수료한 전문인력을 활용하여 자체 전문가 양성을 통해 전문인력을 2022년 40명으로 확충(전년 대비 32명 증원)하였고, 이를 바탕으로 설비군별 평가 전문인력 배치를 통한 위험성 평가로 작업방법 변경, 설비개선 등을 통해 고위험 요인을 개선하였다.

 

고용노동부 류경희 고용노동부 산업안전보건본부장은 "정부는 기업 노사가 스스로 위험요인을 발굴 개선하고 결과에 책임지는 '자기규율 예방체계'를 핵심으로 한 '중대재해 감축 로드맵'을 곧 발표할 예정이며, 중소 협력사의 산재 예방역량 강화를 위한 대/중소기업 상생과 원청 대기업의 'Safety in ESG'를 주요 과제로 하고 있다" 며,

"삼성전자 DS부문과 협력사 스스로의 안전보건 개선 노력과 상생을 위한 시도는 앞으로 우리가 나아갈 방향에 맞는 좋은 사례" 라고 평가했다.

 

삼성전자 DS부문 CSO(안전경영책임자) 남석우 부사장은 "협력사의 안전이 곧 삼성전자의 경쟁력"이라고 강조하며, "이번 행사를 토대로 우리는 안전한 사업장 조성을 위해 한걸음 더 나아가게 되었으며 앞으로도 협력사와 함께 지속 가능한 성장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원익IPS 이현덕 대표이사는 "삼성전자 DS부문이 협력사 안전경영 활동을 지원하고 가이드하는 덕분에 국내 최고 수준의 안전문화를 체험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원익IPS의 독자적인 안전 활동을 만들어 나갈 수 있어 매우 큰 도움이 되고 있다. 앞으로도 안전한 사업장 구축을 위해 한 발 더 앞서 고민하고 개선하는 원익IPS가 되겠다" 라고 다짐했다.

 

삼성전자 DS부문은 안전경영대회를 통한 분야별 안전에 대한 노하우 공유로 협력사의 안전역량이 상향평준화 될 수 있게 노력하며, 올해부터 협력사 17개사 총 7,500명을 대상으로 행동기반 사고예방활동인 '안전또바기'활동을 시범 시작하여 자발적인 현장 안전 지킴 문화를 만들어가고 있다.

 * 안전또바기 : '언제나 한결같이'라는 순우리말로 '안전을 한결같이 지키는 문화'를 만들자는 의미로, 불안전한 행동의 위험성을 스스로 깨닫도록 하여 안전한 행동으로의 변화를 통해 사고를 근원적으로 예방하는 활동

 

한편, 삼성전자는 협력사 안전문화 강화 및 건강 증진을 위해 ▲협력사의 안전보건 경영시스템(ISO 45001) 인증 취득 지원 ▲협력사 환경안전 아카데미 운영 ▲작업중지권 제도 활성화 ▲협력사 건강증진센터 운영 등 다양한 협력사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배너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실내 마스크 해제, 은행 영업시간 정상화 초읽기
[시사뉴스 김백순 기자] 오는 30일부터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가 해제되면서 시중 은행들의 '1시간 단축 영업'이 정상화 될 것으로 보인다.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두기 조치가 강화되자 은행들은 지난해 7월부터 영업시간을 단축해 왔다.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까지였던 기존 영업시간을, 오전 9시 30분부터 오후 3시 30분으로 1시간 줄였다. 25일 금융권에 따르면 금융산업사용자협의회는 이날 시중은행을 포함한 회원사들에 영업시간 정상화 관련 안내 공문을 보낸 것으로 전해졌다. 금융산업사용자협의회는 공문에서 '금융 노사가 앞서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가 해제되기 전까지 영업시간 1시간 단축을 유지하기로 한다고 합의한 만큼, 30일 실내 마스크 의무가 해제되면 영업시간 단축 유지 합의도 해제된다'고 밝혔다. 노조와의 협의에 최선을 다하겠지만 만약 합의가 이뤄지지 않으면, 독자적으로 영업시간을 1시간 늘리겠다는 방침을 전달한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금융노조는 영업시간 변경은 노사 협의가 필요하다며 반발하고 있다. 금융노조는 25일 배포한 보도자료에서 "금융 노사는 오늘(25일) 오전 8시에 만나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 해제 이후 은행 영업시간에 대해 논의했으나, 사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