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3.02.01 (수)

  • 구름많음동두천 4.3℃
  • 구름많음강릉 8.3℃
  • 박무서울 6.0℃
  • 구름조금대전 5.6℃
  • 맑음대구 -0.3℃
  • 맑음울산 2.7℃
  • 구름많음광주 4.4℃
  • 맑음부산 6.3℃
  • 구름많음고창 5.5℃
  • 맑음제주 7.2℃
  • 구름많음강화 2.9℃
  • 구름조금보은 0.1℃
  • 맑음금산 -0.7℃
  • 구름조금강진군 1.0℃
  • 맑음경주시 -2.9℃
  • 맑음거제 4.4℃
기상청 제공

사회

비 내린 후 수요일부터 영하권 강추위…'체감 -20도'

URL복사

28일 서쪽에서 시작돼 중부 집중 강수 예상
호우특보 가능성…"철저한 사전 대비 필요"
30일부터 내달 2일까지 기온 '뚝'…한파특보
전라 서해안·충남 서해안에는 첫 눈 소식도

 

[시사뉴스 김도영 기자]  기상청은 27일 수시 예보 브리핑을 통해 "전체적으로 강하게 발달한 저기압의 영향으로 28일과 29일 전국이 흐리고 비가 오겠다"며 "30일부터 찬 대륙고기압이 확장하면서 내달 2일까지 기온이 급감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했다.

이번 강수는 오는 28일 월요일 아침 서쪽 지역에서 시작돼 29일 오전까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강수가 집중될 것으로 예상되는 중부지방은 11월 하순 일 강수량 극값을 기록할 수도 있다.

28일 오후부터 29일 새벽 사이 예상 강수량은 천둥·번개 동반 시간당 20~30㎜(제주도산지 30~50㎜)다.

기상청 관계자는 "호우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다"며 "사전 대비로 배수시설 점검 및 낙엽 정비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특히 비가 완전히 지표로 스며들거나 말라버리기 전 찬 공기가 밀려와 빙판길이 될 가능성 있어 교통 및 보행자 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아울러 급격히 추워지는 만큼 노약자 건강 관리에 유의해야 하고 수도관 동파 등 시설물 관리도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비가 그친 후 29일 오후부터는 찬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본격적인 추위가 시작될 전망이다.

오는 30일 아침 기온은 영하 5도 안팎을 기록하겠고, 내달 1일 중북부 지역을 중심으로 기온이 영하 10도 이하까지 떨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 온도가 영하 20도에 육박해 한파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높다.

오는 30일부터 내달 1일 사이 서해안에는 눈 소식이 예보됐다.

박정민 기상청 예보분석관은 "전라권과 서해안을 중심으로 눈이 내릴 가능성이 있다"며 "전라 서해안과 충남 서해안을 포함해 첫 눈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기상청은 오는 29일 별도 수시 예보 브리핑을 갖고 예상 적설량 등 기상 상황에 대한 추가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시사뉴스
제보가 세상을 바꿉니다.
sisanews@kakao.com


배너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