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2.11.30 (수)

  • 맑음동두천 -2.2℃
  • 구름조금강릉 3.3℃
  • 맑음서울 -2.7℃
  • 흐림대전 -1.4℃
  • 흐림대구 0.7℃
  • 구름많음울산 2.0℃
  • 구름많음광주 1.6℃
  • 흐림부산 2.6℃
  • 흐림고창 -1.4℃
  • 흐림제주 5.1℃
  • 맑음강화 -4.0℃
  • 구름많음보은 -1.8℃
  • 구름많음금산 -0.5℃
  • 흐림강진군 1.6℃
  • 흐림경주시 1.8℃
  • 흐림거제 3.5℃
기상청 제공

경제

국내 은행 지점 폐쇄 수 6년 간 1112개…출장소 전환 357개

URL복사

 

[시사뉴스 홍경의 기자] 국내은행 지점 폐쇄 수가 6년간 1000여개 달한 것으로 나타났다.

강민국 국민의힘 의원이 26일 금융감독원으로부터 받은 '국내은행 지점 폐쇄 및 출장소 전환 현황' 자료에 따르면, 2017~2022년 8월까지 폐쇄된 국내 은행 지점은 총 1112개인 것으로 조사됐다.

연도별로는 ▲2017년 340개 ▲2018년 74개 ▲2019년 94개 ▲2020년 216개 ▲2021년 209개 ▲2022년 8월 179개였다.

은행별로는 ▲하나은행이 285개(25.6%) ▲신한은행 188개(16.9%) ▲우리은행 157개(14.1%) ▲국민은행 151개(13.6%) ▲씨티은행 88개(7.9%) 등의 순이었다.

지역별로는 ▲서울이 473개(42.5%) ▲경기도 227개(20.4%) ▲부산 74개(6.7%) ▲경남 63개(5.7%) ▲인천 51개(4.6%) 등의 순으로 집계됐다.

수도권에서 폐쇄된 은행 지점 수는 전체의 67.5%에 달했다. 지난 6년여간 폐쇄된 국내 은행 10개 지점 중 약 7개는 수도권에서 발생했다는 의미다.

지난 2017~2022년 8월까지 6년여간 지점의 출장소 전환 개수는 총 357개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도별로는 ▲2017년 95개 ▲2018년·2019년 43개 ▲2020년 38개 ▲2021년 84개 ▲2022년 8월 46개로 최근 들어 급격히 증가했다.

지점을 출장소로 가장 많이 전환한 은행은 국민은행으로 148개(41.5%)였다. 이어 ▲대구은행 44개 ▲신한은행 35개 등의 순이었다.

은행들이 지점을 출장소로 전환하는 이유는 운영비용 절감 때문으로 분석된다.

강민국 의원은 "점포 폐쇄가 은행의 경영 자율성이라고는 하나, 은행이 적자도 아닌데 단순히 인터넷·모바일뱅킹 등 비대면 은행 거래증가를 이유로 점포를 폐쇄한다는 것은 은행이 가진 공공성을 배제한 것"이라며 "스마트폰과 자동현금인출기(ATM) 사용이 불편한 금융소외계층이나 노약자의 금융 서비스 권리를 무시한 처사"라고 지적했다.


배너



배너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칼럼】 “남들에게 훈계하고 지적질 그만하고 너나 잘 하세요”
지난주 토요일 고교동기와 동기부부 60여명이 버스 2대를 빌려 한탄강 주상절리와 고석정 일대 야유회를 다녀왔다. 지난 몇 년간 코로나 팬데믹 등으로 인해 야외활동에 제약을 받다가 코로나 엔데믹시대로 접어들면서 고교 동기들이 단체여행길에 나선 것이다. 고교졸업 47년만에 보는 동기들도 있으니 얼굴은 어렴풋이 알아도 이름은 어사무사했다. 그래서 여행을 준비한 집행부는 여행 참가자 한사람 한사람의 가슴에 부착할 명찰을 정성스레 만들어왔고, 여행 일정이 끝날 때까지 모두들 그 명찰을 가슴에 달고 여행을 다녔다. 명찰에는 고교 3학년 당시 반과 이름이 표시되어 있었다. ‘3-0 반(班) 000’. 이렇게 표시된 명찰을 가슴에 달고 고교 재학 시 불렀던 응원가며 교가를 부르니 마주치는 관광객들이 관객이 되어 “어느 학교냐?” “60넘은 노인네들이 수학여행 왔나보다” “우리도 저렇게 한번 여행오자”라며 관심을 보였고 뿌듯한 마음으로 여행을 마치고 마지막 코스인 저녁 식사장소에 도착했다. 이때 버스에서 사회를 봤던 오지랖 넓은 한 친구가 집행부를 도와준다며 명찰을 걷기 시작했다. 왜냐면 그 명찰은 다음 모임에서도 유용하게 재활용할 수 있기 때문이었다. 그는 식사하는 테이블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