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2.10.01 (토)

  • 구름많음동두천 25.4℃
  • 구름조금강릉 31.8℃
  • 흐림서울 27.1℃
  • 구름많음대전 27.5℃
  • 구름많음대구 30.1℃
  • 구름많음울산 29.4℃
  • 구름조금광주 29.8℃
  • 구름많음부산 27.7℃
  • 맑음고창 30.3℃
  • 구름조금제주 26.5℃
  • 구름많음강화 22.7℃
  • 구름많음보은 26.1℃
  • 구름많음금산 27.2℃
  • 구름많음강진군 28.8℃
  • 구름많음경주시 30.2℃
  • 구름조금거제 27.5℃
기상청 제공

사회

다음주 초반 중부 최대 300㎜ '물폭탄'…남부 '찜통더위'

URL복사

수도권·강원 등 최대 300㎜ 누적 강수량
휴전선 인근 시간당 50~80㎜…범람 우려
제주 포함 남부는 국지성 소나기와 폭염

 

[시사뉴스 김도영 기자]  8일부터 수도권을 비롯한 중부지방에 많은 양의 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된다. 최대 300㎜ 이상의 비가 내릴 가능성도 있어 하천 지역 등은 비 피해에 대비해야겠다.

우진규 기상청 예보분석관은 7일 기상청 수시 브리핑을 통해 "북태평양 고기압과 대륙의 기압이 충돌하면서 만들어진 정체전선과 오호츠크해 인근 블로킹 강화로 우리나라에 강수가 집중되는 형태가 만들어졌다"며 "대체로 중부지방에 강수가 집중될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화요일인 9일까지 누적 강수량을 살펴보면 수도권과 강원도·서해5도에는 100~200㎜(많은 곳 300㎜ 이상)가 예보됐고, 충청북부·경북북부·강원동해안에는 30~80㎜(많은 곳 강원동해안, 충청북부 150㎜ 이상), 전북북부는 5~30㎜가 내릴 것으로 예측된다.

특히, 휴전선 인근 북한과 우리나라 연천, 파주 지역에는 시간당 50~80㎜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임진강·한탄강·북한강 하류 지역에는 범람 가능성이 큰 만큼 비 피해에 대비해야겠다.

우 예보분석관은 "댐 방류 등으로 하류 지역의 강물이 범람할 수 있다"며 "소하천의 범람과 축대 붕괴, 산사태, 낙석에 주의하고 저수지와 둑 제방 등의 점검이 필요하다"고 당부의 말을 전했다.

같은 기간 제주를 포함한 남부지방에는 많은 양의 비가 내릴 가능성은 적다. 다만 국지성 소나기가 내리고 비가 내리지 않는 지역은 고온 다습한 무더위가 찾아올 것으로 보인다. 아울러 열대야도 기승을 부릴 것으로 예측된다.

10~11일 역시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많은 양의 비가 예상된다. 아직은 변동 가능성이 크지만 지역에 따라서는 누적 강수량이 최대 500㎜ 이상까지 나타날 수 있어 비 피해에 대한 대비가 필요하다.

금요일인 12일부터 14일까지는 북쪽 한랭건조 공기가 재차 유입되면서 비구름이 발달할 가능성이 있다. 우 예보분석관은 "기압계 정체 시기의 예측 불확실성이 매우 높지만, 강한 비가 내릴 가능성이 높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직론직설】 의욕과 열정만으로는 진정한 리더 될 수 없어…능력 있어야
[시사뉴스 박성태 대기자] 최근 윤석열대통령 해외순방 중 비속어 논란 등으로 지지율이 다시 20%대로 급락하고 경제위기속에 국정동력 상실 등 대선 전에는 전혀 상상하지 못했던 일련의 상황들을 보면서 지난 대선을 전후해 본지에 썼던 칼럼들을 다시 생각난다. 본지 칼럼 내용대로만 국정운영을 하였더라면, 조금이라도 대통령 본인이나 참모들이 칼럼 내용에 귀 기울였으면 이런 참담함을 없었을 것이라는 아쉬움이 남는다. 우선 대통령의 실언과 사과 과정 등에 대해 쓴 칼럼인데 요즘에도 대통령의 실언리스크는 상존(常存)하고, 그 수습과정도 우물쭈물 하다가 시기를 놓쳐 호미로 막을 것을 가래로도 못 막는 우(愚)를 범하고 있다. <윤후보님 제발 좀 부탁드립니다.(2021년 10월 25일)> 대권후보 선언이후 윤 후보의 실언이 되풀이 되자 “윤석열의 최대의 적은 윤석열”이라는 말이 회자됐다. 처음에는 정치초년생이어서, 차라리 인간적이어서, 가식이 없어서 그런 것이라고 좋게 보아주는 사람들도 많았지만 연일 계속되는 말실수와 보는 시각에 따라서는 망언에 가까운 실언을 쏟아내고 그 수습과정에서 보여주는 그 자신과 캠프 관계자들의 아마추어적 대처는 그동안 그를 일방적으로 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