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2.05.20 (금)

  • 맑음동두천 18.2℃
  • 구름많음강릉 23.9℃
  • 구름조금서울 20.0℃
  • 맑음대전 21.0℃
  • 맑음대구 23.7℃
  • 맑음울산 18.9℃
  • 구름많음광주 17.8℃
  • 구름많음부산 18.9℃
  • 구름조금고창 18.1℃
  • 구름조금제주 19.8℃
  • 구름조금강화 15.8℃
  • 맑음보은 19.1℃
  • 맑음금산 19.1℃
  • 흐림강진군 20.5℃
  • 맑음경주시 20.6℃
  • 구름많음거제 19.2℃
기상청 제공

사회

오후 9시까지 전국 9160명 '확진 역대 최다' 발생…사상 첫 1만명대 예상

URL복사

 

서울 2355명·경기 1875명·인천 879명 등

 

[시사뉴스 홍경의 기자] 25일 오후 9시까지 최소 9160명이 코로나19에 신규 확진됐다. 동시간대 역대 최다를 기록하면서 국내 신규 확진자 수가 사상 처음으로 1만명을 넘을 것으로 보인다.

방역 당국과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전국 신규 확진자는 총 9160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동시간대 역대 최다 기록이다. 전날 같은 시간 집계된 7309명보다도 1851명 많다. 3시간 전인 이날 오후 6시 집계된 7174명보다는 1986명 늘었다.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 확산세가 거세지면서 확진자도 급증한 것으로 보인다.

17개 지자체별로 보면 서울 2355명, 경기 1875명, 인천 879명 등 수도권이 5109명으로 전체의 55.7%를 차지하고 있다.

비수도권에서도 감염이 잇따랐다. 대구 680명, 부산 553명, 경북 445명, 광주 396명, 충남 381명, 대전 310명, 전북 288명, 전남 286명, 경남 165명, 강원 163명, 충북 162명, 울산 148명, 제주 47명, 세종 27명이다.

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시간이 남아있는 만큼 26일 0시 기준으로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이보다 더 늘어날 수 있다.

이에 따라 최종 집계되는 확진자 수는 1만명을 넘을 가능성도 있다. 국내에서 신규 확진자가 1만명을 넘어서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날 0시 기준 신규 확진자는 8571명을 기록했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한미정상회담]尹·바이든, 반도체 고리 가치 공유한 '경제안보 동맹' 천명
[시사뉴스 강민재 기자] 윤석열 대통령과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20일 반도체를 연결 고리로 가치를 공유하는 '경제안보 동맹' 을 천명했다. 특히 자유민주주의적 가치를 공유하는 국가이자, 오랜 동맹국으로서 향후 '경제 안보'의 핵심인 반도체를 매개로 한 협력을 강조, 글로벌 공급망 '재편'을 주도하겠다는 의지를 부각했다. 윤 대통령과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오후 삼성전자 평택 반도체 공장에서 한미정상회담을 위한 2박 3일 일정을 시작한 자리에서 이같이 밝혔다. 양 정상은 이날 이 곳에서 첫 대면했으며 공장을 둘러본 후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환영사로 소개를 받으며 공동 연설을 했다. 양 정상의 공동연설은 코로나 펜데믹과 우크라이나 사태가 부른 '공급망의 위기'를 헤쳐나가기 위한 양국 상호 투자 및 기술 협력에 초점이 맞춰졌다. 윤 대통령은 "바이든 대통령의 삼성 반도체 캠퍼스 방문을 계기로 한미 관계가 첨단 기술과 공급망 협력에 기반한 경제안보 동맹으로 거듭나길 희망한다"라고 했다. 이어 "반도체가 갖는 경제 안보적 의미는 물론 반도체를 통한 한미 '글로벌 포괄적 전략동맹'의 의미를 되새길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했다. 바이든 대통령도 "최근 몇년

정치

더보기
한덕수 총리 국회 인준 가결..."국민에 마지막 봉사라는 각오"
[시사뉴스 강민재 기자] 20일 국무총리 후보자로 지명된 후 47일 만에 국회 인준을 통과한 한덕수 신임 총리는 "윤석열 정부의 첫 국무총리이자 국민에 대한 마지막 봉사라는 각오로 혼신의 힘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국회는 이날 오후 본회의를 열고 한 후보자에 대한 인준안을 무기명 투표로 표결에 부쳐 재석 250명 중 찬성 208명, 반대 36명, 기권 6명으로 가결시켰다. 재석 기준 찬성률은 83.2%이다. 한 총리는 20일 오후 8시께 국회 인사청문회 준비단 사무실이 마련된 서울 종로구 한국생상선본부 1층에서 "위로는 대통령을 모시고, 책임총리로서 우리의 국익과 국민을 우선하는 그런 나라를 만들고 운영하는 데 혼신의 힘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 총리는 "규제의 혁신, 재정건전성의 회복, 국제사회로부터 사랑받고 존경받는 대한민국, 그리고 이러한 우리의 국가 정책 목표를 통합과 협치를 기반으로 실현하도록 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그는 이어 "언론과 국회와 야당과 시민단체와 우리 국민들과 소통하고 같이 손을 잡고 위대한 대한민국을 만드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해 나가겠다"고 했다. 한 총리는 '책임총리제'에 대해 "현재의 헌법 내에서, 대통령께서 내각에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미디어 아트와 만난 국악관현악, 국립국악관현악단 관현악시리즈 IV ‘황홀경’
[시사뉴스 정춘옥 기자] 국립극장 전속 단체 국립국악관현악단(예술감독 김성진)은 관현악시리즈Ⅳ ‘황홀경’을 6월 15일(수) 국립극장 해오름극장에서 공연한다. 2021-2022 국립극장 레퍼토리 시즌 관현악시리즈 네 번째 공연으로 선보이는 이번 무대에서 미디어아트라는 새로운 장르와 협업을 통해 국악관현악에 새롭고 현대적인 ‘멋’을 더한다. 국립국악관현악단은 전통 음악에 뿌리를 두고 다양한 음악가들과 협업해 장르·악곡·표현 방식 등 다양한 음악적 변주를 더해 동시대적 창작 음악의 길을 열어왔다. 황홀경은 한 단계 더 나아가 미디어 아티스트 이이남과 국악관현악 무대에 새로운 미감을 선사한다. ‘제2의 백남준’으로 불리는 이이남은 디지털을 매개로 당대의 고전 회화를 현대적 관점과 이슈, 문화와 접목해 재해석하고 증강 현실(AR)·가상 현실(VR)·인공지능(AI) 등 첨단 기술을 활용해 창작 활동을 이어온 실험성 강한 작가다. 국립국악관현악단과 이이남은 각기 다른 장르의 소재를 탐구하지만, 전통을 현대적 시각으로 재해석하며 예술의 새 지평을 열어가고 있다는 점에서 이번 협업으로 완성할 새로운 무대를 기대해본다. 공연은 국립국악관현악단의 위촉 초연작 가운데 악단의 정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직론직설】 ‘혹시나도, 역시나도 역시나였어’…윤희숙 반만 따라가도
[시사뉴스 박성태 대기자] 6.1 지방선거와 함께 치러지는 전국 7개 국회의원 재보궐선거를 앞두고 안철수 인수위원장의 분당갑 출마,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고문의 인천 계양을 출마 공식선언을 보고 있자니 정말 ‘혹시나 했더니 역시나’고, ‘역시나 했더니 역시나’ 이다. 안철수 분당갑 출마 꽃길 선택한 ‘역시나’ 행보 지난 3.9 대선후보였던 두 사람 중 안철수 인수위원장은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과 단일화를 하면서 정권교체를 이루어냈다는 평가를 받았고, 총리설까지 있었으나 결국 돌고 돌아 분당갑 지역구에 ‘안랩연구소’와의 인연을 내세워 출마를 선언했다. 안철수후보는 출마의 변으로 “경기도는 이번 지방선거의 최대 격전지이자 핵심승부처”라며 “분당뿐 아니라 성남시와 경기도, 나아가 수도권 승리를 통해 새 정부 성공의 초석을 놓겠다는 선당후사의 심정으로 제 몸을 던지겠습니다.”라고 말했다. 그런데 분당갑은 지난 대선에서 윤석열후보가 이재명후보를 12.66% 포인트 차이로 이긴, 웬만한 국민의힘 후보가 나오더라도 승리할 수 있는 지역. 이 지역에서 출마한 것은 누가 봐도 선거에서 손쉽게 승리하고 국회에 입성한 후 국민의힘 당대표가 되어서 차기 대통령 후보가 되겠다는 로드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