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2.01.21 (금)

  • 맑음동두천 -4.1℃
  • 구름조금강릉 0.2℃
  • 맑음서울 -1.8℃
  • 맑음대전 -0.8℃
  • 맑음대구 -0.4℃
  • 구름많음울산 2.9℃
  • 구름많음광주 3.9℃
  • 구름많음부산 3.5℃
  • 흐림고창 -0.6℃
  • 맑음제주 7.7℃
  • 맑음강화 -6.1℃
  • 흐림보은 -5.1℃
  • 구름많음금산 -3.8℃
  • 구름많음강진군 -0.2℃
  • 맑음경주시 -2.3℃
  • 구름많음거제 1.0℃
기상청 제공

e-biz

엔피프틴파트너스, 'N15 PARTNERS DAY' 데모데이 진행

URL복사

[시사뉴스 홍은영 기자] 엔피프틴파트너스가 'N15 PARTNERS DAY'를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엔피프틴파트너스 특화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인 「Milestone Accelerating」을 수료한 총 18개의 기업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데모데이 프로그램이다. ‘N15 PARTNERS DAY’는 투자자 및 유관관계자에게 18개의 스타트업을 소개하는 자리로, 사업화 확장단계인 Scale-Up Stage와 사업고도화 과정에 있는 Value-Up Stage로 구분해 진행될 방침이다. 

 

Scale-up Stage에선 △다리소프트 △어노테이션에이아이 △어밸브 △뷰티메이커스 △큐테크코리아 △행파이브 △파사메디△마이크로프트 △크루티브 등이 참여할 예정이며, Value-up Stage에서는 △알에프탭 △프롭웨이브 △씨피디그룹 △케이엠테크 △씨에스이엔엘 △올솔티드 △디망디 △자이너 △미미디자인 등이 참여한다.

 

 

어노테이션에이아이 윤동국 대표는 “이번 Milestone Accelerating 프로그램을 통해 신규 투자유치 및 판로개척을 통해 단기간 급성장을 하여 매출 기준 1,600%성장을 하였다"며, "엔피프틴파트너스 특화프로그램으로 MLOPs(Mahcine Learning Operations) 고도화를 위한 아키텍처링을 파트너스 데이에서 발표하게 되어 매우 영광이다”고 전했다.

 

엔피프틴파트너스 허제 대표는 “최근 포스트 코로나 시대로 인한 불확실성이 커지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본 프로그램을 통해 시제품 제작, 판로개척, 팁스(TIPS) 추천 및 글로벌 진출 연계 등의 맞춤형 지원을 제공하였고, 이를 통해 다수의 기업이 성공적인 성과를 도출할 수 있었다”라며, “이번 N15 PARTNERS DAY뿐만 아니라 지속적으로 유망 스타트업을 발굴・육성하여 더 많은 도약의 기회를 제공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엔피프틴파트너스는 중소벤처기업부 등록 공식 액셀러레이터이자 팁스(TIPS) 운영사로서, 정보통신산업진흥원, 창업진흥원,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 인천테크노파크 등과 함께 다양한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김건희 통화' 서울의소리 방영금지 가처분…"사생활 부분 제외 공개 가능"
김건희, 이명수 기자와 7시간 통화 녹취록 열린공감TV·서울의소리 상대 가처분 신청 법원, 사생활발언 제외 "공공의이익" 기각 [시사뉴스 홍경의 기자]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 부인 김건희씨 측이 7시간43분 통화를 녹취한 유튜브 방송 서울의소리를 상대로 방영을 금지해달라며 신청한 가처분 사건에 대해, 법원이 사생활 부분을 제외하고 방송 등을 해도 된다고 판단했다. 서울남부지법 민사합의51부(수석부장판사 김태업)는 21일 김씨가 서울의소리 백은종 대표와 이명수 기자를 상대로 낸 방영금지 및 배포금지 가처분 신청을 일부 인용했다. 재판부는 대화 녹음 중 ▲공적 영역과 무관한 김씨 자신 또는 윤석열 후보자를 비롯한 가족들의 개인적인 사생활 관련 발언 ▲이 기자가 녹음한 것으로 '이 기자가 포함되지 않은 공개되지 않은 타인 간의 대화' 부분만 받아들였다. 이와 관련 재판부는 "공적 영역과 전혀 무관하게 채권자(김건희) 가족들의 개인적인 사생활 관한 내용을 방송·공개하는 것"이라며 "그런 내용의 방송·공개로 인해 채권자가 회복하기 어려운 중대하고 현저한 손해를 입을 우려가 있다"고 봤다. 다만 나머지 가처분 주장에 대해 재판부는 "이 사건 녹음파일의 취득 방식이 다

정치

더보기
문대통령, 조해주 사의 수용…후임 인선 당분간 없을 듯(종합)
靑 "대선 얼마남지 않아…불필요한 논란 줄이기 위한 것" [시사뉴스 홍경의 기자] 중동 3개국을 순방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21일 이집트 현지에서 조해주 중앙선거관리위원의 사의 표명을 보고받고 이를 수용했다고 청와대가 밝혔다. 박수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오후 조 위원의 사의 수용과 관련해 서면 브리핑을 내고 이같이 전했다. 박 수석은 "대통령 선거일이 얼마 남지 않았고, 신임 선관위원 임명 시 인사청문회 등 임명 절차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불필요한 논란을 줄이기 위해 (문 대통령이) 조 위원의 사의를 반려했으나, 본인이 일신상의 이유로 재차 사의를 표명함에 따라 사의를 수용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해 7월과 이달 두 차례에 걸쳐 낸 조 의원의 사표를 모두 반려한 바 있다. 최근 사표는 오는 24일 상임위원 임기 3년이 만료된 데 따른 것이었다. 조 위원은 선관위 상임위원으로 비상임선관위원 9명 중 내부에서 선출됐는데, 통상 상임위원 임기를 마치면 선관위원직도 함께 사퇴해왔다. 야권에서는 문 대통령이 이달 사표를 반려하자 상임위원이 임기를 마친 후 비상임선관위원으로 전환돼 임기를 채우는 전례가 없다며 '대선에 영향을 미치려는 알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직론직설】 김건희 녹취록 보도파문 국힘은 뭐했나?
법원, 방송금지가처분신청 일부 인용으로 MBC보도 [시사뉴스 박성태 대기자] 서울서부지법이 14일 국민의힘, 엄밀히 말하면 김건희씨가 MBC를 상대로 낸 방송금지 가처분 신청을 일부 인용함으로서 MBC시사프로그램 ‘스트레이트’는 16일 저녁 김씨가 지난해 ‘서울의소리’ 소속 이명수 기자와 통화한 총 7시간 45분 분량의 녹음 파일 중 김씨 관련 수사나 사생활, 언론사에 대한 불만 등을 제외한 일부를 공개했다. 이날 공개된 대화 내용은 이 기자가 어떤 사안에 대해 질문을 하고 김건희씨가 답을 하는 취재형식의 대화가 아니라 정말 친한 오누이가 어떤 상황에 대해 사적 대화를 나누는 것처럼 대화에 격식이나 조심스러움이 없었다. 누가 보더라도 미디어 취재를 위한 것이라고는 볼 수 없는 통화내용이었다. 더욱이 김건희씨와 통화한 이명수 기자는 뉴스리포터가 아닌 촬영기자인 것으로 알려져 촬영기자가 6개월간 취재를 위해 취재원과 밀접 접촉하고 통화했다는 것은 언론사 취재관행이나 상식에도 전혀 맞지 않는 것이었다. 핵폭탄급 내용 없어 국힘 안도 분위기 추가 공개시 후폭풍 예상 이날 MBC에서 보도된 내용만 보면 대선에 커다란 영향을 미칠 핵폭탄급 내용도 아니었고 그저 흥미유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