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2.01.28 (금)

  • 맑음동두천 0.7℃
  • 맑음강릉 4.6℃
  • 구름조금서울 0.9℃
  • 맑음대전 3.3℃
  • 맑음대구 5.6℃
  • 맑음울산 6.7℃
  • 맑음광주 3.8℃
  • 맑음부산 8.7℃
  • 구름많음고창 1.0℃
  • 구름많음제주 5.7℃
  • 구름조금강화 0.7℃
  • 맑음보은 2.3℃
  • 맑음금산 2.8℃
  • 구름조금강진군 4.2℃
  • 맑음경주시 6.3℃
  • 맑음거제 5.7℃
기상청 제공

정치

한-중미 5개국 양자 차관회담…양국 간 기반시설 협력 방안 논의

URL복사

 

외교1차관, 27일 중미 5개국 차관과 양자 면담

 

[시사뉴스 홍경의 기자] 27일 최종건 외교부 1차관은 파나마, 온두라스, 코스타리카, 도미니카공화국, 벨리즈 5개국 차관들과 차례로 양자 면담을 갖고 실질협력 등을 논의했다.

이날 외교부에 따르면 최 차관은 아드리아나 볼라뇨스 코스타리카 외교차관과의 면담에서 ▲디지털 ▲친환경 경제 ▲기후변화 대응 등에서 실질협력을 구체적으로 실행해 나가기로 했다.

아울러 후안 소사 파나마 통상산업부 대외통상차관과 만나 우리 기업이 참여 중인 메트로 3호선 사업의 순조로운 진행을 요청했다.

호세 바라오나 온두라스 외교차관과는 양국 간 기반시설(인프라)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또 우고 리베라 도미니카공화국 외교부 경제차관, 아말리아 마이 벨리즈 외교차관과 진행한 양자면담에서 협력 방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최종욱 중남미 국장은 미국 부통령실 중미 특별보좌관 및 국무부 인사들과 양자면담을 개최하고 5월 한미 정상회담에 따른 대 중미 협력 공조 방안을 협의했다.

이날 면담 인사들은 28일 한국-중미-미국 3자간 최초의 다자 대화 플랫폼인 '한-중미 특별 라운드테이블'에 참석할 예정이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직론직설】 김건희 녹취록 보도파문 국힘은 뭐했나?
법원, 방송금지가처분신청 일부 인용으로 MBC보도 [시사뉴스 박성태 대기자] 서울서부지법이 14일 국민의힘, 엄밀히 말하면 김건희씨가 MBC를 상대로 낸 방송금지 가처분 신청을 일부 인용함으로서 MBC시사프로그램 ‘스트레이트’는 16일 저녁 김씨가 지난해 ‘서울의소리’ 소속 이명수 기자와 통화한 총 7시간 45분 분량의 녹음 파일 중 김씨 관련 수사나 사생활, 언론사에 대한 불만 등을 제외한 일부를 공개했다. 이날 공개된 대화 내용은 이 기자가 어떤 사안에 대해 질문을 하고 김건희씨가 답을 하는 취재형식의 대화가 아니라 정말 친한 오누이가 어떤 상황에 대해 사적 대화를 나누는 것처럼 대화에 격식이나 조심스러움이 없었다. 누가 보더라도 미디어 취재를 위한 것이라고는 볼 수 없는 통화내용이었다. 더욱이 김건희씨와 통화한 이명수 기자는 뉴스리포터가 아닌 촬영기자인 것으로 알려져 촬영기자가 6개월간 취재를 위해 취재원과 밀접 접촉하고 통화했다는 것은 언론사 취재관행이나 상식에도 전혀 맞지 않는 것이었다. 핵폭탄급 내용 없어 국힘 안도 분위기 추가 공개시 후폭풍 예상 이날 MBC에서 보도된 내용만 보면 대선에 커다란 영향을 미칠 핵폭탄급 내용도 아니었고 그저 흥미유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