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1.12.02 (목)

  • 구름많음동두천 3.8℃
  • 구름조금강릉 6.7℃
  • 구름많음서울 4.5℃
  • 구름많음대전 7.2℃
  • 맑음대구 7.3℃
  • 맑음울산 7.8℃
  • 구름조금광주 7.5℃
  • 맑음부산 8.0℃
  • 흐림고창 6.7℃
  • 구름많음제주 10.3℃
  • 구름많음강화 7.5℃
  • 구름많음보은 5.4℃
  • 구름많음금산 5.9℃
  • 구름많음강진군 8.4℃
  • 맑음경주시 7.4℃
  • 맑음거제 5.8℃
기상청 제공

사람들

[부고]박대혁(두산 베어스 운영팀 과장)씨 부친상

URL복사

▲박우성씨 별세, 박대혁(두산 베어스 운영팀 과장)씨 부친상 = 19일, 빈소 서울 순천향대학병원 장례식장 4층 VIP실, 발인 19일 오전 9시. 02)797-4444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김영준 작가, ‘천년의 빛 봉은사를 비추다’전서 황칠 도전작 내놔
나전칠기로 독창적인 작품을 선보여온 김영준 작가가 이번에는 황칠 신작에 도전했다. 12월 2~4일 서울 강남 봉은사 보우전에서 ‘천년의 빛 봉은사를 비추다’전을 여는 김영준 작가는 황칠을 7겹 이상 곱게 입힌 작품과 나전칠기 작품 등 40여점을 내놓는다. 이번 전시 후에는 12월 7일부터 한달간 인사동 일조원 갤러리에서도 전시한다. 황칠은 구하기가 힘든 재료로 유명하다. “귀한 황칠을 찾아다니다가 보길도 김종훈 황칠연구원을 만났다”는 김영준 작가는 “황금보다 값비싼 황칠로 작품을 새로 선보이니 가슴이 두근거린다. 이번 황칠 작품을 기대해달라”고 말한다. 황칠나무는 바람과 해풍이 인접한 곳에서 나는 수종이다. 자연 속에서 약성을 축적해가는 식물로 금빛의 천연도료로도 쓰이고, 또 몸에도 좋은 약용식물이나 15년 이상 자라야 수액 체취가 가능하고 채취량도 미미해 황금보다 비싸다는 말이 있을 정도. 1g에 20만~30만원 한다는 황칠 원액을 얻기 위해 보길도를 드나들었던 김 작가는 1억원 어치의 황칠 원액을 마련해 이번 작품을 마칠 수 있었다고 말했다. 황칠은 나무에 상처를 내고 추출한 수액이 처음 유백색에서 차츰 황색으로 바뀐 후 진을 없애 정제해 만든다. 순수알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직론직설】 집 팔고 사게 해줘야 부동산문제 풀린다.
[시사뉴스 박성태 대표 겸 대기자] 내년 3월 대선을 앞두고 국민의 가장 관심을 끌고 있는 이슈는 부동산 문제 해결일 것입니다. 문재인 정부의 부동산 정책 실패의 핵심적 원인은 누가 뭐라 그래도 집값 폭등입니다. 집값 폭등은 결국 매물 실종, 전세값 폭등, 계층간 불균형 심화 등의 주거 참사를 불러왔고 거의 전 국민이 부동산문제에 불만을 갖게 되었습니다. 집값이 올랐으면 감사할 일이지 왠 불만들이냐고 얘기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심지어 정부와 여당 관계자들도 이런 말을 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그러니까 부동산 정책이 엉망진창이 되어 버린 것 아닙니까? 서울은 말할 것도 없고 광역시, 지방 대도시, 아니 중소도시까지 집값이 경우에 따라 2~3배 올랐으니까 모두 좋아해야 되는데 실제로는 비싼 양도세, 대출 규제, 최고의 부동산 악법으로 불리는 임대차 3법때문에 집을 팔 수도, 살 수도 없고, 전세를 구할 수도 없게 만들어 버리니까 너 나 할 것없이 불만이 폭발해 버린 것입니다. 이러한 사태를 초래한 것은 결국 주택 수요와 공급의 미스매치를 해결하지 못했기 때문입니다. 집값 폭등에 따른 부동산 문제 해결은 신규 공급도 중요하지만 기존 주택매매가 원활히 이루어지도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