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1.12.03 (금)

  • 흐림동두천 1.7℃
  • 흐림강릉 7.6℃
  • 구름조금서울 2.9℃
  • 대전 5.1℃
  • 흐림대구 2.1℃
  • 맑음울산 2.3℃
  • 흐림광주 6.0℃
  • 맑음부산 5.2℃
  • 흐림고창 7.1℃
  • 구름많음제주 10.3℃
  • 흐림강화 6.5℃
  • 흐림보은 1.3℃
  • 흐림금산 3.5℃
  • 맑음강진군 3.1℃
  • 구름많음경주시 -1.8℃
  • 흐림거제 7.4℃
기상청 제공

국제

미국 "北과 논의하려 구체적 제안" 재확인

URL복사

 

[시사뉴스 김성훈 기자] 조 바이든 미국 행정부가 북한과 건설적인 외교에 임할 준비가 됐다고 강조했다. 그러나 북한을 상대로 했다는 '구체적 제안'이 뭔지는 알려지지 않았다.

네드 프라이스 국무부 대변인은 15일(현지시간) 텔레브리핑에서 최근 북한을 상대로 내놨다는 구체적 제안이 뭔지에 관해 "우리가 상세히 설명할 수 있는 입장인 구체적 메시지나 제안은 없다"라고 말을 아꼈다.

바이든 행정부는 지난 4월 대북 정책 재검토를 마무리한 후 북한에 조건 없는 대화를 촉구해 왔다.

이후 백악관은 이달 초 북한에 구체적 제안을 했다고 밝혔으며, 국무부도 전날 "실제 구체적 제안을 했다"라고 했었다.

프라이스 대변인은 "우리는 여전히 전제 조건 없이 북한과 만날 준비가 돼 있다"라며 "우리는 메시지를 전달했으며, 북한과의 논의를 위해 구체적인 제안을 했다"라고 거듭 설명했다.

이어 "우리는 (북한과의) 건설적인 외교에 관여할 의지가 있고 준비가 돼 있다"라고 강조했다.

그는 또 동시에 "한국과 일본 등 인도·태평양 동맹을 포함해 전 세계 동맹·파트너와 계속 관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미국이 북한을 상대로 내놓은 '구체적 제안'을 두고는 인도적 지원 가능성 등 여러 추측이 나오고 있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직론직설】 집 팔고 사게 해줘야 부동산문제 풀린다.
[시사뉴스 박성태 대표 겸 대기자] 내년 3월 대선을 앞두고 국민의 가장 관심을 끌고 있는 이슈는 부동산 문제 해결일 것입니다. 문재인 정부의 부동산 정책 실패의 핵심적 원인은 누가 뭐라 그래도 집값 폭등입니다. 집값 폭등은 결국 매물 실종, 전세값 폭등, 계층간 불균형 심화 등의 주거 참사를 불러왔고 거의 전 국민이 부동산문제에 불만을 갖게 되었습니다. 집값이 올랐으면 감사할 일이지 왠 불만들이냐고 얘기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심지어 정부와 여당 관계자들도 이런 말을 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그러니까 부동산 정책이 엉망진창이 되어 버린 것 아닙니까? 서울은 말할 것도 없고 광역시, 지방 대도시, 아니 중소도시까지 집값이 경우에 따라 2~3배 올랐으니까 모두 좋아해야 되는데 실제로는 비싼 양도세, 대출 규제, 최고의 부동산 악법으로 불리는 임대차 3법때문에 집을 팔 수도, 살 수도 없고, 전세를 구할 수도 없게 만들어 버리니까 너 나 할 것없이 불만이 폭발해 버린 것입니다. 이러한 사태를 초래한 것은 결국 주택 수요와 공급의 미스매치를 해결하지 못했기 때문입니다. 집값 폭등에 따른 부동산 문제 해결은 신규 공급도 중요하지만 기존 주택매매가 원활히 이루어지도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