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1.09.17 (금)

  • 구름조금동두천 19.8℃
  • 구름조금강릉 18.5℃
  • 맑음서울 23.2℃
  • 구름조금대전 19.7℃
  • 흐림대구 20.9℃
  • 흐림울산 21.1℃
  • 흐림광주 23.4℃
  • 부산 20.5℃
  • 흐림고창 21.1℃
  • 흐림제주 22.9℃
  • 구름조금강화 22.4℃
  • 흐림보은 18.3℃
  • 맑음금산 20.0℃
  • 흐림강진군 24.3℃
  • 구름많음경주시 19.1℃
  • 흐림거제 21.1℃
기상청 제공

사회

이장식 한신대학교 신학과 명예교수 별세

URL복사

 

[시사뉴스 한지혜 기자] 올해 100세의 신학자인 이장식 한신대학교 신학과 명예교수가 15일 소천했다.

이 교수는 1921년 경남 창원에서 출생했다. 1950년 한국신학대학(현 한신대)와 캐나다 퀸즈신학대학을 졸업했다. 뉴욕 유니언신학교에서 신학석사를, 아퀴나스신학대학에서 신학박사 학위를 각각 취득했다.

그는 장로회신학대학, 감리교신학대학, 서울신학대학, 숭실대학교, 고려대학교 등에서 학생을 가르쳤다.

한신대에서 교회사학을 강의했고 은퇴 후 70세 나이로 아프리카의 케냐 장로교신학대학에 교수 선교사로서 15년간 봉사했다.

85세에 한국에 귀국한 이 교수는 '혜암신학연구소'를 개소해 6년 전까지 신학연구에 매진했다. 최근에는 경기 화성시 광명의 집에서 소박한 노년을 보냈다.

저서로는 '기독교 사상사 1·2', '현대교회학', '기독교신조사 상·하', '기독교사관의 역사', '아프리카에서 온 편지', '창파에 배 띄우고', '요한복음 해설' 등이 있다.

빈소는 화성 봉담장례문화원 진달래실이며 입관예배는 16일 오후 1시 30분 진행한다. 발인예배는 17일 오전 8시이며 장지는 진해천자봉공원묘지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문화

더보기
바이올리니스트 김응수, 음반 발매 기념 리사이틀 개최
[시사뉴스 정춘옥 기자] 바이올리니스트 김응수의 뛰어난 곡 해석력을 바탕으로 바이올린의 아름다운 매력을 느낄 수 있는 무대가 찾아온다. 이번 공연은 7일 발매한 앨범 수록곡이 포함돼있으며, 바이올리니스트 김응수의 아름답고 섬세한 선율로 관객에게 다가갈 예정이다. 바이올리니스트 김응수 음반 발매 기념 리사이틀이 24일(금) 오후 7시 30분 예술의전당 IBK챔버홀에서 열린다. 바이올리니스트 김응수는 유럽을 중심으로 세계 곳곳에서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그의 연주를 들은 저널리스트 베른트 호페는 “20세기 전설적인 연주자 다비드 오이스트라흐를 연상케 하는 새로운 마에스트로다”라고 극찬한 바 있다. 이탈리아 지네티 국제콩쿠르 1위, 그리스 마리아 카날스 국제콩쿠르 1위, 티보르바르가 국제 바이올린 콩쿠르 2위 등 유수의 국제 콩쿠르에서 우승 및 입상했다. 해외 초청공연으로 △스위스 비일 심포니 오케스트라 △독일 궤팅엔 심포니 오케스트라 △체코 프라하 챔버 오케스트라 등과 협연했고, 한국에서는 △KBS교향악단 △서울바로크합주단 △부산시향 △울산시향 △충남도향 △창원시향 △대구시향 등과 협연했다. 2012년부터는 오스트리아 레히 클래식 페스티벌의 예술감독 및 메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직론직설】 지배적 소수자의 ‘그들만의 리그’는 ‘ 폭망’의 지름길이다
[시사뉴스 박성태 대표 겸 대기자]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의 ‘고발사주의혹’이 대선정국을 뒤흔들고 있다. 윤후보가 검찰총장에 재직할 때인 작년 4월 3일과 8일 검찰의 한 관계자가 유시민 최강욱 등 범여권 인사들을 고발하는 고발장을 야권 국회의원후보에게 전달했고 이 후보는 당시 미래통합당(현 국민의 힘)선거대책부위원장에게 전달해 고발장을 제출하게 했다는 것이다. 여기에 등장하는 검찰의 한관계자는 당시 대검 수사정보정책관이었던 손준성검사로 추정되고, 야권 국회의원후보는 당시 미래통합당 송파갑 국회의원 후보 김웅 의원, 미래통합당 선대부위원장은 10일 저녁 제보자가 본인이라고 스스로 밝힌 조성은씨이다. 이 사건이 왜 핵폭탄급 이슈가 되느냐하면 현직 검찰총장이 총선 직전 측근 검사를 시켜 야당에 여권 주요 인사들을 고발하게 하고 실제 그 고발로 핵심 여권인사가 유죄판결을 받았기 때문이다. 실제로 최강욱 당시 열린민주당 대표를 상대로 한 두번째 고발장은 거의 같은 내용으로 작년 8월 고발이 되어 최의원이 올해 6월 1심에서 벌금 80만원의 유죄를 선고받기도 했다. 여권이 이 고발장이 윤석열 전 총장의 사주라고 주장하는 이유는 4월 3일 고발장에 ‘도이치모터스 주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