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1.12.03 (금)

  • 맑음동두천 1.5℃
  • 흐림강릉 7.4℃
  • 맑음서울 3.5℃
  • 대전 5.2℃
  • 구름많음대구 1.4℃
  • 맑음울산 3.6℃
  • 흐림광주 5.6℃
  • 맑음부산 5.2℃
  • 흐림고창 6.8℃
  • 구름많음제주 10.4℃
  • 맑음강화 7.2℃
  • 흐림보은 1.2℃
  • 흐림금산 4.0℃
  • 맑음강진군 2.4℃
  • 맑음경주시 -1.6℃
  • 구름조금거제 6.6℃
기상청 제공

e-biz

소셜크리에이터 NFT 마켓 크리에이터스, 넥서스원으로부터 2백만 달러 투자 유치

URL복사

[시사뉴스 홍은영 기자] 크리에이터를 팬과 연결하고, 저작권 콘텐츠 판매 서비스를 제공하는 소셜 크리에이터 NFT 마켓 ‘크리에이터스(XREATORS)’가 글로벌 블록체인 투자 기업 ‘넥서스원(NEXUS ONE)’으로부터 2백만 달러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투자는 2백만 달러의 규모로, 투자금은 크리에이터스 NFT 마켓플레이스의 기능 및 서비스 고도화와 다양한 저작권 콘텐츠를 제공하기 위한 풀 확장에 사용된다.크리에이터스(XREATORS)는 단순하게 대체 불가능한 토큰(이하 NFT)을 소유하는 것을 넘어 분할 판매, 외부 저작권 마켓 연동 등 다양한 형태로 콘텐츠 시장을 키워 소비자와의 접점을 넓히고, 저작권(IP) 보호도 강화해 콘텐츠 시장의 양적•질적인 성장을 돕는 플랫폼을 제공할 계획이다.

 

 

특히, 급성장하는 NFT 마켓에서 최근 불거지는 각종 위조 작품과 저작권 침해 행위를 막기 위해 노력 중이며 관련 서비스를 도입 예정에 있다. 국가기관이 발급하는 저작권 인증 시스템을 도입하고, 블록체인 기술로 창작자와 팬 사이를 더 가깝게 잇는 것을 목표로 삼고 있다.

 

넥서스원은 국내를 포함한 해외의 여러 기관들과 협력을 맺고 있으며, 블록체인 투자 전문 기업으로 클레이튼, 플레이댑, 프로비트 등 유수의 글로벌 블록체인 프로젝트에 성공적으로 투자한 이력을 보유하고 있다.

 

김성구 넥서스원 대표는 “크리에이터스 마켓플레이스는 저작권 인증 등의 기능을 통해 유저가 쉽고 안전하게 NFT를 거래할 수 있는 서비스로 거듭날 것”이라며 “이번 투자로 크리에이터와 팬 모두가 즐겁게 이용할 수 있는 성공적인 플랫폼이 될 수 있도록 도울 것이다”고 설명했다.

 

박지나 크리에이터스 대표는 "이번 투자를 통해 마켓플레이스의 접근성을 높이고, 디지털 콘텐츠에 대한 긍정적인 사용자 경험을 제공하여 누구나 크리에이터가 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함으로써 NFT를 활용한 디지털 콘텐츠 유통 구조의 본질적인 선순환을 이룰 수 있을 것이다”고 덧붙였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직론직설】 집 팔고 사게 해줘야 부동산문제 풀린다.
[시사뉴스 박성태 대표 겸 대기자] 내년 3월 대선을 앞두고 국민의 가장 관심을 끌고 있는 이슈는 부동산 문제 해결일 것입니다. 문재인 정부의 부동산 정책 실패의 핵심적 원인은 누가 뭐라 그래도 집값 폭등입니다. 집값 폭등은 결국 매물 실종, 전세값 폭등, 계층간 불균형 심화 등의 주거 참사를 불러왔고 거의 전 국민이 부동산문제에 불만을 갖게 되었습니다. 집값이 올랐으면 감사할 일이지 왠 불만들이냐고 얘기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심지어 정부와 여당 관계자들도 이런 말을 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그러니까 부동산 정책이 엉망진창이 되어 버린 것 아닙니까? 서울은 말할 것도 없고 광역시, 지방 대도시, 아니 중소도시까지 집값이 경우에 따라 2~3배 올랐으니까 모두 좋아해야 되는데 실제로는 비싼 양도세, 대출 규제, 최고의 부동산 악법으로 불리는 임대차 3법때문에 집을 팔 수도, 살 수도 없고, 전세를 구할 수도 없게 만들어 버리니까 너 나 할 것없이 불만이 폭발해 버린 것입니다. 이러한 사태를 초래한 것은 결국 주택 수요와 공급의 미스매치를 해결하지 못했기 때문입니다. 집값 폭등에 따른 부동산 문제 해결은 신규 공급도 중요하지만 기존 주택매매가 원활히 이루어지도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