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2.12.07 (수)

  • 구름조금동두천 6.0℃
  • 맑음강릉 7.3℃
  • 맑음서울 6.7℃
  • 구름많음대전 6.2℃
  • 구름많음대구 7.3℃
  • 구름조금울산 8.4℃
  • 맑음광주 8.2℃
  • 맑음부산 9.0℃
  • 맑음고창 9.0℃
  • 구름많음제주 12.5℃
  • 맑음강화 6.4℃
  • 구름많음보은 6.2℃
  • 흐림금산 6.7℃
  • 맑음강진군 9.7℃
  • 구름많음경주시 8.7℃
  • 맑음거제 8.8℃
기상청 제공

e-biz

제4회 韓-印 워크숍 개최 "인도 항공우주 기술...이제 안방에서”

URL복사

[시사뉴스 김도훈 기자] 한국공학한림원(회장 권오경)과 인도공학한림원(Indian National Academy of Engineering, 회장 Indranil Manna)이 공동 주최하는 제4회 한-인도 워크숍이 6월 14일(월)과 15일(화) 양일간 개최된다.

 

제4회 한-인도 워크숍은 '항공우주기술과 재료혁신'를 주제로 열린다. 14일과 15일 모두 오후 1시부터 오후 4시까지 3시간 동안 온라인으로 진행한다.

 

이번 워크숍에서는 △항공우주 시스템 기술 세션(좌장 김현진 서울대학교 기계항공공학부 교수) △항공우주 산업의 소재 혁신 세션(좌장 주영창 서울대학교 교수/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장) △3D프린팅 기술 및 차세대 소재 세션(좌장 Bhanu Sankara Rao 하이데라바드대학교 과학기술공학부 교수) 등 이틀간 3개 세션이 진행된다. 각 세션 마지막에는 토론 및 질의응답 시간도 있다.

 

 

 

첫날 세부주제로는 공기역학 기술, 구조, 시스템 기술 동향 공유와 차세대 항공우주 소재 기술 개발 필요성을 다룬다. 둘째 날은 적층 제조 기술 동향과 항공우주산업을 위한 적층 제조 기술에 대한 발표로 구성된다.

 

주요 발표자로 신상준 서울대학교 기계항공공학부 교수, 이융교 한국항공우주연구원 항공기술연구부장, 안종기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수석연구원, SanJay Mittal 인도공과대학교(IIT) 항공우주공학과 교수, Somanath Vikram Sarabhai우주센터장, Bikramjit Basu 인도과학원 재료연구센터 교수 등 총 12명의 한인도 항공우주 관련 전문가가 참여한다.

 

인도공학한림원은 1987년 설립된 인도의 국립아카데미이다. 한국공학한림원은 2017년부터 인도공학한림원과 워크숍을 통해 기술·정보 교류를 이어오고 있다.

 

권오경 한국공학한림원 회장은 “2022년이면 한국에서도 달 탐사선을 발사할 계획이고, 글로벌 민간 기업의 항공우주 산업 진출이 늘어나는 등 항공우주 산업의 가치가 주목받고 있다”며 “우수 항공 우주기술을 보유한 인도와 기술 동향 공유를 통해 국내 항공우주 산업 저변을 확대할 좋은 기회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제4회 한-인도 워크숍은 한국공학한림원 유튜브에서 실시간 중계한다. 항공우주 산업 분야에 관심이 있다면 누구나 무료로 참가할 수 있다.


배너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여야, 감액 예산 '이견' 합의점 못 찾아 …양당 원내대표, 오후 추가 논의
[시사뉴스 홍경의 기자] 여야는 7일 내년도 예산안 처리 협의를 위해 원내대표 회동을 재가동했지만 합의점을 찾지 못했다. 이에 여야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에 추가 논의를 이어가기로 했다. 주호영 국민의힘, 박홍근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10시 30분 김진표 국회의장 주재로 만나 추가 협상에 나섰으나 감액 사업에 대한 이견만 재확인했다. 주 원내대표는 회동 후 기자들과 만나 "감액에 관한 견해 차이가 워낙 커서 합의에 이르지 못했다"고 말했다. 주 원내대표는 "정부에서는 지출 규모를 24조원 줄이고, 중앙정부에서 쓸 수 있는 예산이 대폭 줄었기 때문에 감액 규모를 예년과 같이 해서는 안된다고 설명했다"며 "민주당은 감액 규모가 낮은 것에 대해 동의할 수 없다는 말을 하고 헤어졌다"고 했다. 추가 협상 여부를 묻는 질문에는 "계속 논의할 것"이라고 말했다. 반면 박홍근 원내대표는 "정부 감액사업 규모에 대해 터무니없는 입장을 계속 고집하고 있어서 입장 차이가 현격하다보니 좁혀지지 않고 있는 상황"이라며 "(추가 논의 여부는) 정부여당 태도에 달렸다"고 말했다. 양당 원내대표외 참석한 추경호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드릴 말씀이 없다. 빨리 처리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레저】 크리스마스 분위기에 취하는 시간
[시사뉴스 정춘옥 기자] 가족과 함께 크리스마스 장식과 이벤트가 가득한 여행지로 떠나보는 것은 어떨까. 담양 메타프로방스에는 특색있는 야간경관이 조성되고, 경남 고성군 당항포관광지에서는 하얗게 내리는 눈을 맞으면서 산타와 포토타임을 가질 수 있다. 반딧물 조명과 눈꽃 모양 조명 담양산타축제가 12월23일부터 25일까지 사흘간 원도심과 메타프로방스 일원에서 열린다. 코로나19로 3년 만에 재개된 올해 축제에서는 담양 곳곳에 특색있는 야간경관을 조성하고 다채로운 공연과 이벤트가 진행될 예정이다. 메타프로방스 일원에 산타마을을 떠올릴 수 있는 포토존과 야간경관을 조성하고, 크리스마스 프리마켓을 운영하는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됐다. 아울러 담양읍 중앙공원, 해동문화예술촌, 다미담예술구 등 원도심에는 크리스마스 야간경관 조명과 함께 관광객이 머무르며 소비할 수 있는 대표 이벤트를 준비할 계획이다. 경남 고성군 당항포관광지 ‘2022 겨울시즌’으로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연출한다. 고성공룡세계엑스포 주 행사장이었던 당항포관광지에 야간 경관조명, 버스킹공연, 포토타임 등과 함께 반딧물 조명과 눈꽃 모양 조명, 루돌프와 산타 조명 등을 설치해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물씬 느낄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칼럼】 리더가 독재를 하게 되는 두가지 이유
리더. 국어사전에 따르면 리더란 조직이나 단체에서 전체를 이끌어가는 위치에 있는 사람이라고 기술되어 있다. 지식백과사전에 보면 어떤 조직이나 단체 등에서 목표의 달성이나 방향에 따라 이끌어 가는 중심적인 위치에 있는 사람, 그 외의 구성원에 대해서 결정의 책임을 지고 또한 집단과 외부와의 조정 기능의 역할도 하고 있는 사람이라고 되어 있다. 공식적인 집단에서는 구성원에 대해 장(長)으로서의 직무나 권한, 책임이 할당되어 있으므로 장이 즉 리더가 된다(공식적 리더). 그러나 비공식적인 집단의 경우는 사회제도적인 구속이 아니라 상황, 크기, 각 구성원의 능력 등에 따라 어떤 특정의 인간이 리더가 된다(비공식적 리더). 이렇듯 조직이 큰 사회든 적은 사회든. 공식적 집단이든 비공식 집단이든 리더는 항상 존재한다. 가정에는 가장이 있고, 학교에는 교장이 있고, 회사에는 팀장, 사장이 있고, 정당에는 대표가 있고, 정부에는 장관, 대통령(수상)이 있다. 그런데 리더 중에는 구성원들과의 소통, 적절한 권력분립 등으로 조직을 유연하게 이끌어가는 리더도 있지만 리더라는 권한을 가지고 독재를 하는 경우도 있다. 독재란 ‘홀로(獨) 재단(裁)하는 것’ 즉, 특정한 개인, 단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