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1.02.26 (금)

  • 맑음동두천 -1.3℃
  • 구름많음강릉 4.6℃
  • 맑음서울 3.9℃
  • 구름많음대전 4.7℃
  • 구름많음대구 7.4℃
  • 울산 8.4℃
  • 구름많음광주 8.4℃
  • 부산 8.2℃
  • 맑음고창 5.1℃
  • 흐림제주 10.5℃
  • 맑음강화 6.0℃
  • 구름많음보은 2.3℃
  • 구름많음금산 7.8℃
  • 구름많음강진군 9.0℃
  • 흐림경주시 7.4℃
  • 흐림거제 8.7℃
기상청 제공

유통

이랜드몰 신년할인, '1시' 투썸플레이스 아메리카노 2050원·미쏘50% 할인

URL복사

 

 

 

[시사뉴스 황수분 기자] 이랜드몰에서 신년맞이 이벤트를 열어 시간대별 '득템상품'과 브랜드 반값쿠폰 행사를 진행한다.

 

이랜드리테일에 따르면, 20일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2시간마다 이랜드몰에서 선착순 득템상품으로 케이크, 치킨, 커피, 피자를 내놓는다. 같은 방식으로 이랜드 계열 브랜드 50% 할인쿠폰을 챙길 수 있다.

 

시간대별 득템상품과 할인쿠폰 발급 대상 브랜드는 ▲오전 9시 투썸플레이스 스트로베리 초콜릿 생크림(200개), 킴스클럽(300개) ▲오전 11시 bhc 뿌링클+콜라 1.25ℓ(250개), 이랜드아동(300개) ▲오후 1시 투썸플레이스 아메리카노R(500개), 미쏘(300개) ▲오후 3시 뚜레쥬르 떠먹는 쁘띠 티라미수(400개), 모던하우스(300개) ▲오후 5시 도미노피자 직화스테이크(오리지널)M+콜라 1.25ℓ(200개), 스파오(300개) 등이다.

 

극한특가를 통해 테팔 주방용품, 로엠 의류, 남양유업 아이엠마더 분유를 할인 판매한다. 신발 편집매장 폴더의 운동화(스니커즈) 기획전도 열 예정이다.

 

이랜드몰 관계자는 "새해 먹거리부터 주방용품, 의류까지 상품을 합리적 가격에 제공함과 동시에 제철 농산물을 산지 당일 직송하는 초신선 커머스 시스템 등 편의 향상에 기반을 둔 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국회 본회의, 가덕신공항특별법, 4·3특별법 등 오늘 처리
與, 가덕 신공항 논란 속 특별법 처리 의지 확고 금고형 이상 범죄 의사 면허 취소 법안 처리 주목 [시사뉴스 김세권 기자] 가덕도 신공항 조기 건설을 위한 특별법(가덕신공항특별법)이 26일 논란 속에 국회를 통과할 전망이다. 제주 4·3사건 진상규명 및 희생자 명예회복에 관한 특별법 개정안(제주 4·3특별법)도 본회의 문턱을 넘을 것으로 보인다. 여야는 이날 국회에서 본회의를 열어 2월 임시국회에서 논의된 주요 법안을 처리할 예정이다. 가장 주목을 받고 있는 것은 가덕신공항특별법이다. 민주당과 국민의힘 부산 지역구 의원을 중심으로 추진된 이 법안은 예비타당성조사를 면제할 수 있도록 한 특례조항이 핵심이다. 사전타당성 조사 또한 절차를 간소화할 수 있도록 했다. 다만 환경영향평가는 하도록 했다. 가덕신공항의 경제성과 안전성 등에 대한 우려가 해소되지 않고 있으나 민주당은 계획했던 대로 가덕신공항특별법 처리를 진행할 방침이다. 민주당 지도부의 의지가 확고한 만큼 이날 본회의를 통과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제주 4·3특별법은 진상규명 및 희생자명예회복위원회가 수형인에 대해 유죄판결의 직권 재심 청구를 법무부 장관에게 권고할 수 있게 했다. 또 희생자에 대한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칼럼】 사자성어로 정리해본 이재영·이다영자매 학폭 논란
[시사뉴스 박성태 대표 겸 대기자] 흥국생명 소속이자 여자 국가대표 배구선수인 이재영·이다영 자매의 학교폭력 논란이 연초 배구계는 물론 사회 핫이슈가 되고 있다. 논란의 발단은 쌍둥이 자매 중 동생인 이다영 선수가 지난해부터 본인의 트위터와 인스타그램 등 개인 SNS에 마치 김연경 선수를 연상하게 하는 어투로 “나잇살 좀 쳐먹은 게 뭔 벼슬도 아니고 좀 어리다고 막 대하면 돼? 안 돼” “곧 터지겠찌 이잉 곧 터질꼬야 아얌 내가 다아아아 터트릴꼬야 암” “괴롭히는 사람은 재미있을지 몰라도 괴롭힘을 당하는 사람은 죽고싶다” 등 글을 올리면서부터. 이다영 선수의 글을 본 이다영 선수의 학교폭력 피해자는 “이들 자매에게 입은 학교폭력 피해 사실을 폭로하기로 결심했다”며,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학창시절 학교폭력을 당한 사람이 자신을 포함해 최소 4명”이라며 21가지의 피해사례를 열거했다. 내용은 믿기 어려울 정도였다. 심부름을 시키며 폭력을 행사한 것은 물론 칼까지 휘두르며 협박했다는 것이다. 이재영·이다영 자매가 자필 편지까지 쓰며 사과에 나섰지만 추가 피해자가 새로운 학폭 사례를 제시하며 논란은 점점 커지고 있다. 결국 흥국생명은 물론 국가대표에서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