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10.27 (화)

  • 구름많음동두천 7.2℃
  • 맑음강릉 11.7℃
  • 맑음서울 10.6℃
  • 맑음대전 7.6℃
  • 맑음대구 8.7℃
  • 맑음울산 10.4℃
  • 맑음광주 10.2℃
  • 맑음부산 12.7℃
  • 맑음고창 6.6℃
  • 맑음제주 12.9℃
  • 맑음강화 8.4℃
  • 흐림보은 4.1℃
  • 맑음금산 4.7℃
  • 맑음강진군 7.9℃
  • 맑음경주시 7.2℃
  • 맑음거제 9.9℃
기상청 제공

e-biz

에이비퍼니쳐, 베이직한 디자인의 북유럽 인테리어 디자인의자 ‘바네체어’ 출시

URL복사

 

[시사뉴스 윤호영 기자]  무더위와 장마가 번갈아 오는 여름이 중반으로 접어들면서, 곧 다가올 가을을 위해 가을 인테리어 구상에 나선 이들이 늘고 있다. 7월의 끝자락에서 한 달 남짓 남은 가을을 준비하며, 가을 신상품을 찾는 이들의 움직임이 분주하다.

 

이에 맞춰 홈 인테리어 가구부터 아웃도어 가구까지 폭넓은 인테리어 트렌드를 제안하는 ‘에이비퍼니쳐(abfurniture)’가 가을에 어울릴만한 신제품 ‘바네(Vane)체어’를 신규 출시했다고 밝혔다.

 

바네체어는 모던하면서도 베이직한 디자인의 북유럽 디자인의자로, 바네체어 패브릭ver과 바네체어 가죽ver 총 2가지 버전으로 출시됐다.

 

바네체어 패브릭ver은 베이직하고 모던한 컨셉의 북유럽 디자인 패브릭 의자로, 깔끔한 디자인에 쿠션의 라인을 살린 고급스러운 체어 제품이다. 기본적인 사이즈를 형성하고 있어 식탁의자나 카페의자, 화장대의자 등으로 다양하게 활용 가능해 실용성이 높은 것이 특징이다.

 

컬러도 베이직하게 그레이와 다크그레이 2종으로 구성돼 있으며, 블랙 프레임으로 모던함과 고급스러움을 한층 강조했다. 푹신한 패브릭 쿠션으로 편안한 착석감을 제공하고 등받이 디자인은 지퍼 형식으로 구성해 디테일을 살린 바네체어 패브릭은 카페 인테리어 등에서 북유럽 인테리어를 연출하기 좋은 인테리어 의자로 주목받고 있다.

 

바네체어 가죽ver은 컴팩트한 크기에 실용적인 의자로, 푹신한 가죽 방석으로 착석감이 뛰어나다. 다크그레이와 베이지, 블랙의 차분한 세 가지 컬러로 인테리어 컨셉에 맞게 공간에 묻어나는 컬러를 선택할 수 있으며, 낮은 등받이와 쿠션의 라인을 살린 귀여운 디자인으로 책상의자와 식탁의자 등을 비롯해 카페의자 등의 카페인테리어에도 어울리는 북유럽 인테리어 의자다.

 

에이비퍼니쳐 관계자는 “바네체어는 어디에나 사용 가능한 컴팩트한 사이즈로 다양한 인테리어 공간에 활용할 수 있다”며 “의자 뒤의 지퍼 디자인 등 디테일한 부분에도 세심하게 신경 쓴 제품으로, 세련됨과 고급스러움을 함께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에이비퍼니쳐는 매해, 매 시즌 고객이 원하는 니즈를 정확하게 파악해, 새로운 셀프 인테리어 트렌드를 제안하고 있다”며 “추후 가을 시즌을 맞아 실내와 야외 모두에서 더욱 다양하고 새로운 인테리어 트렌드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에이비퍼니쳐 공식몰에서는 오는 31일까지 특급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싹쓰리 할인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싹쓰리 할인 이벤트를 통해 바네체어를 더욱 저렴한 가격에 구입할 수 있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국감서 "택배기사 죽음 막자"…고용부 '전속성 기준' 재검토
국회 환노위, 고용부 종합국감에서 택배기사 관련 질의 이재갑 "특고 산재보험 전속성 기준 재검토 필요" 쿠팡 임원 증인 출석…유가족은 무릎 꿇고 호소도 [시사뉴스 김영욱 기자] 26일 열린 국회 환경노동위원회(환노위부 종합감사에선 택배 노동자들의 잇단 과로사 추정 사망으로 불거진 이들의 혹독한 근무환경 개선과 산재보험 적용 문제를 놓고 여당 의원들의 질의가 잇따랐다.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마지막 국감인 이날 "올해 들어 14명의 택배 노동자들이 사망했고 이 중에는 업무 강도에 극단적 선택한 이들도 있다"며 "늦었지만 이들을 위한 보호 대책을 마련한 것은 잘했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앞서 이달에만 6명의 택배 노동자들이 사망하자 고용부는 다음달 13일까지 CJ대한통운, 한진택배 등의 주요 서브(Sub·지역) 터미널 40개소와 대리점 400개소를 대상으로 안전보건조치 긴급점검을 실시하기로 했다. 또 CJ대한통운은 분류작업 인력 4000명 투입과 집배점과의 계약 시 산재보험 100% 가입 권고 등의 종합대책을 발표하는 한편, 한진택배 역시 심야배송 중단과 분류지원 인력 1000명 투입 등의 재발방지책을 내놨다. 윤 의원은 이와 관련 "특히 택배 노동자들의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알프레드 리드 서거 15주년 기념음악회 열려
[시사뉴스 정춘옥 기자] 서울윈드오케스트라 제106회 정기연주회가 11월 18일 수요일 오후 8시 롯데콘서트홀에서 ‘관악계 거장 알프레드 리드 서거 15주년 기념음악회’ 부제를 가지고 개최된다. 알프레드 리드는 신고전주의 작곡가로 제2차 세계대전 당시 공군군악대에서 활동하며 콘서트 밴드에 몰두해 윈드 작품을 다수 작곡했다. 그의 다양한 관악곡이 서울윈드오케스트라의 웅장하고 화려한 하모니로 연주될 예정이며 트럼펫과 가야금 협연, 한국 무용 독무에 이르기까지 동서양을 넘나드는 다채로운 무대를 펼친다. 서울윈드오케스트라는 1974년 창단해 관악과 창작곡의 지속적인 발전을 추구하며 매년 2~3회의 정기연주회와 특별연주, 야외연주, 방송사 및 초청연주 등 연간 30여회의 다양한 연주 활동으로 관악기의 힘 있고 깊은 사운드를 매력적으로 구현한다는 평을 받고 있다. 서울윈드오케스트라의 상임 지휘자 김응두(숭실대학교 음악원 주임교수)의 지휘와 성굉모(서울대학교 명예교수)의 유익하고 명쾌한 해설, 한국의 미를 음악으로 재해석하는 작곡가 서순정(한양대 겸임교수), 선율을 움직임으로 표현하는 한국무용 정효민(한예종 전통예술원 겸임교수), 국악계의 떠오르는 샛별 가야금 임재인,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