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1.06.24 (목)

  • 구름많음동두천 25.6℃
  • 맑음강릉 24.9℃
  • 구름많음서울 25.2℃
  • 구름많음대전 25.2℃
  • 구름많음대구 23.9℃
  • 구름많음울산 23.3℃
  • 구름많음광주 24.1℃
  • 구름많음부산 24.6℃
  • 구름많음고창 25.3℃
  • 구름많음제주 26.3℃
  • 구름많음강화 24.5℃
  • 구름많음보은 23.5℃
  • 구름많음금산 24.6℃
  • 구름많음강진군 25.9℃
  • 구름많음경주시 23.9℃
  • 구름많음거제 22.9℃
기상청 제공

e-biz

한국지텔프-한국산업인력공단, 영어능력 평가사업 상호교류 협약 체결

URL복사

 

[시사뉴스 윤호영 기자]  한국지텔프가 고용노동부 산하기관인 한국산업인력공단과 상호 협력적 관계를 유지하며 공동 사업 진행에 대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한국지텔프는 국제공인 영어시험 지텔프(G-TELP)를 운영하고 있으며 세무사, 노무사, 감정평가사, 행정사 등 국가자격시험의 영어과목 대체시험으로 토익과 동등하게 활용되고 있다. 또한 많은 수험자들이 한국산업인력공단이 운영하는 국가 자격증 시험 정보 포털사이트 큐넷에서 어학성적 다이렉트 제출 서비스를 통해 지텔프 성적을 조회, 제출이 가능하다.

 

한국지텔프와 한국산업인력공단은 이날 큰 폭으로 증가하는 국가자격시험 수요에 적극 대응 및 편의를 높이기 위한 필요성에 공감하고 함께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두 기관은 △국가자격시험 수험자를 위한 프로모션 상호 협력 △능력평가사업 수행에 필요한 교류 △유관협력 사업 분야 등을 협력한다.

 

이날 한국지텔프 관계자는 “두 기관이 적극적으로 협력할 수 있는 기반이 조성됨에 따라, 한국지텔프에서 운영하고 있는 지텔프(G-TELP) 시험 활용 영역을 넓힘과 동시에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으리라 기대한다”며 “큐넷 수험생을 대상으로 깜짝 생애 첫 지텔프 이벤트를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기술자격(산업기사, 서비스) 수험생과 변리사, 감정평가사, 세무사, 행정사, 공인노무사, 관광통역안내사, 호텔 3종(호텔경영사, 호텔관리사, 호텔서비스사), 박물관 및 미술관준학예사 등의 시험에 접수하는 약 30만 명 이상의 수험생이 생애 첫 지텔프 5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된다.

 

생애 첫 지텔프 이벤트는 2020년 7월 1일(수)부터 2021년 6월 30일(수)까지 진행되며, 큐넷에서 시험을 접수한 수험생은 수험표에서 생애 첫 지텔프 50% 할인 쿠폰 번호를 확인할 수 있다.

 

G-TELP(General tests of English Language Proficiency)는 미국 국제테스트 연구원(ITSC, International Testing Services Center)에서 주관하여 University of California Los Angeles, Georgetown University, San Diego State University, Lado International College 등의 저명 교수진이 연구 개발하였고, 국내외 저명한 언어학자, 평가전문가들이 참여하여 국제적으로 시행하는 글로벌 영어능력 평가인증시험이다.

 

지텔프는 5급공무원, 세무사, 공인회계사, 공인노무사, 감정평가사 시험에서 지텔프 65점이면 영어 과목 대체로 활용 가능하며, 군무원 시험에서는 9급기준 지텔프 32점이면 시험에 응시할 수 있다. 2022년부터는 경찰공무원 필기시험 영어과목에서도 토익과 함께 지텔프로 대체되어 43점 이상이면 경찰공무원 시험에 접수 가능하다. 또한 현재 국내 500여 개 기업에서 승진, 채용에 G-TELP, GST, GWT, GBST, GBWT를 활용하고 있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양승조 출판기념회, 여권 잠룡 총출동..."당무위 의결 경선연기 가능"
[시사뉴스 김정기 기자] 양승조 충남도지사가 23일 서울 여의도 마리나 4층에서 저서 『위기 속 대한민국, 미래를 말하다』 출판기념회를 열었다. 이날 행사에는 정세균 전 국무총리, 이낙연 전 당대표, 김두관 국회의원, 박용진 국회의원 등 민주당 대선주자들이 참석 축하의 인사를 전했다. 박완주 정책위의장은 당을 대표해 축사했다. 이어 연단에 등단한 양 지사는 대한민국의 지나온 역사를 되짚으며, 14년 간의 의정활동과 지방정부 책임자로서 현장에서 보고 느낀 ▲사회적 양극화 ▲저출산 ▲고령화 등 대한민국 3대 위기와 해법을 제시 눈길을 끌었다. 23일 여의도 마리나에서 개최... 정세균·이낙연·김두관·박용진 등 여권 대선주자 참석 양 지사 "재난지원금 전국에게 주려면 격려금이라 해야"..."선별지급 18일도 안걸려" 또한 양 지사는 도정 경험을 바탕으로 "모두에게 10만원을 주면 욕은 먹지 않는다는 걸 알고 있지만, 재난지원금은 재난을 입은 사람에게 두텁게 지원해야 한다"며 "대한민국의 행정력과 뛰어난 IT기술 덕분에 지급 대상을 선별해 지급하는데 18일도 걸리지 않았다" 강조 최근 민주당에서 주장하는 '전국민 재난지원금'에 대한 입장을 분명히 했다. 최근 불궈진

정치

더보기
홍준표 복당 "맏아들 돌아왔다…도덕성·경륜 대선후보 선출로 정권교체"
"정권교체 밀알 될 것…국가 정상화 위해 거침없이" "文정권 무능과 실정으로 대한민국 통째로 무너져" "필요한 건 화합, 통합, 연합 모두 하나로 뭉쳐야" [시사뉴스 홍경의 기자]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은 24일 복당 소감에 대해 "정권교체의 밀알이 되겠다"며 "헌정사와 정당사 초유의 젊은 리더십과 수신제가의 도덕성과 준비된 경륜을 가진 대선후보 선출로 정권교체를 반드시 이뤄내야 한다"이라고 밝혔다. 홍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오늘 최고위원회의 복당 결정으로 1년3개월 만에 다시 당으로 돌아왔다"며 이같이 전했다. 그는 "어쩔 수 없이 잠시 집을 떠나야 했던 집안의 맏아들이 돌아온 셈"이라며 "당으로 돌아올 수 있도록 힘을 모아준 국민과 당원 동지들, 이준석 당대표를 비롯한 최고위원회 위원들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밖에서 머문 시간 동안 저 자신을 돌아보고 오직 대한민국의 미래만 생각했다"며 "국가 정상화와 더 크고 새로운 대한민국의 미래를 향해 거침없이 나아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지금 우리는 과거 잃어버린 10년에 이어 지우고 싶은 5년을 지나고 있다. 문재인 정권의 무능과 실정으로 지금 대한민국은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