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06.05 (금)

  • 구름많음동두천 26.6℃
  • 구름많음강릉 20.7℃
  • 연무서울 26.3℃
  • 구름조금대전 29.4℃
  • 구름많음대구 32.6℃
  • 구름많음울산 26.1℃
  • 구름많음광주 29.4℃
  • 구름많음부산 25.2℃
  • 구름많음고창 27.4℃
  • 흐림제주 20.9℃
  • 구름조금강화 24.8℃
  • 구름조금보은 28.3℃
  • 구름조금금산 29.2℃
  • 구름많음강진군 30.4℃
  • 구름많음경주시 28.3℃
  • 구름많음거제 28.7℃
기상청 제공

경제

한화그룹으로 향한 공정위 칼날...일감몰아주기 제재 착수

김승연 회장 아들 3형제 100%지분 회사 일감 몰아주기
지난 2018년 6개사 현장조사

 

[시사뉴스 강민재 기자] 공정거래위원회의 칼끝이 김승연 회장의 한화그룹으로 향하고 있다. 한화그룹의 '일감 몰아주기' 관련 의혹이다.

 

19일 업계에 따르면 공정위는 최근 한화에 검찰 공소장 격인 심사 보고서를 발송했다.

 

공정위는 한화가 김승연 회장의 아들 3형제가 지분 100%를 갖고 있던 시스템 통합(SI) 계열사 한화S&C에 일감을 몰아줬다고 판단하고 있다.

 

앞서 공정위는 한화의 일감 몰아주기 혐의를 수년간 조사해왔다. 지난 2018년에는 서울 중구 장교동 한화 본사 사옥에 기업집단국 직원을 보내 한화·한화S&C·에이치솔루션·한화건설·한화에너지·벨정보 등 6개사를 현장 조사하기도 했다.

 

공정위는 발송한 심사 보고서에 관한 한화 측의 의견과 소명을 들은 뒤 향후 전원 회의를 열어 심의·의결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해 공정위는 "개별 조사 사안에 관해 확인해줄 수 있는 것은 없다"는 입장이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임오경, 학생 체육 활성화와 체육계 인권침해 예방 위한 법안 발의
[시사뉴스 강민재 기자] 더불어민주당 임오경 의원(경기 광명갑)이 5일 학생들의 체육활동을 활성화하고 폭력·성폭력 등 인권침해를 예방하기 위한 1·2호 법안을 연이어 대표발의 했다. 먼저 「학교체육 진흥법 일부개정안」은 교육부 장관에게 학교장이 학생의 체력증진과 체육활동 활성화를 위해 적절히 조치하는지 감독하도록 의무를 부여하고, 폭력·성폭력 등 인권침해 우려가 있는 학교 내 주요 지점에 영상정보처리기기를 설치·관리하도록 했다. 입시 위주의 교육으로 체육활동이 도외시 되고 있고, 신체활동 부족으로 인해 성장기의 학생들이 척추측만증과 비만 등으로 치료받는 경우가 증가하고 있다는 문제의식에서 이다. 척추측만증은 척추가 일직선으로 서 있지 않고 옆으로 휜 증상으로, 책상에 오래 앉아 있어 몸을 움직이는 시간이 절대적으로 부족한 청소년에게 발생 빈도가 높다. 임오경의원실에서 건강보험심사평가원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최근 10년(2010년~2019년)간 청소년(만 7세~만 18세)들이 척추측만증으로 진료 받은 건수는 총 48만 9,942건, 발생한 요양급여비용은 총 753억 5,026만원에 달한다. 또한 보건복지부 파악 자료에 의하면 2014년 11.5%이던


경제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