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06.04 (목)

  • 흐림동두천 18.8℃
  • 맑음강릉 25.3℃
  • 구름많음서울 20.0℃
  • 흐림대전 22.3℃
  • 맑음대구 21.8℃
  • 맑음울산 21.1℃
  • 흐림광주 21.8℃
  • 구름조금부산 20.9℃
  • 흐림고창 21.7℃
  • 흐림제주 20.7℃
  • 흐림강화 17.9℃
  • 흐림보은 21.4℃
  • 흐림금산 20.8℃
  • 맑음강진군 20.4℃
  • 맑음경주시 21.9℃
  • 구름많음거제 20.6℃
기상청 제공

사회

외국인 또다시 자가격리 위반...베트남 유학생 3명 추방 결정



[시사뉴스 강민재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자가격리 조치 장소를 무단으로 이탈했다가 적발된 베트남 유학생 3명이 강제 추방된다. 8일 인도네시아인이 강제추방된지 하루만이다.

법무부는 최근 자가격리 조치를 위반한 베트남 유학생 3명에 대한 소환 조사를 벌여 추방하기로 결정했다.
 
이들은 현재 군산청소년수련원에 강제 격리 중이며, 오는 10일 법무부로 신병이 인도될 예정이다.

친구 사이인 이들은 지난 3월28일부터 4월1일 사이 입국했으며, 검체검사에서 모두 '음성' 판정을 받고 격리 중이었다.

하지만 지난 3일 오후 7시께 거주지인 원룸을 벗어나 군산시 나운동 은파호수공원에서 5시간 정도 머물렀다가 적발됐다.

당시 위치 추적을 피하기 위해 거주지에 휴대전화를 놓고 외출했으나 유선전화 점검 과정에서 이같은 사실이 확인된 것으로 알려졌다.
 
전북도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전파 방지를 위해 자가 격리자는 격리 의무를 성실히 수행해야 하며, 이를 어기면 무관용 원칙에 따라 엄중히 대처하겠다"고 말했다.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김종인 "원구성 되면 종전과 다를 것" vs 이해찬 "서로간 신뢰 중요"
[시사뉴스 김세권 기자] 김종인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이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찾아, 국회 개원에 대한 여야 협치를 당부했다. 김 위원장은 3일 오전 이 대표의 사무실을 찾아 "4년 전에는 내가 이 자리에 앉아있었다. 이번에 찾아오게 되니 기분이 이상하다"며 인사를 나눴다. 김 위원장은 지난 1일 공식 임기를 시작한 상태다. 김 위원장은 "이번 선거로 거대 여당을 만드셨고, 경제 상황도 변화가 심하니 정치권이 옛날 사고로는 할 수 없다. 여야가 나라 발전을 위해 협조할 수 있는 자세를 가져야 하지 않나 생각한다"며 긍정적인 대화로 말문을 열었다. 이 대표도 "특히 방역은 관리가 어느 정도 되는데, 백신이나 치료제 개발이 아직 안돼서 언제까지 갈지 걱정이다. 경제 긴급대책을 세우긴 하지만 그것으로 끝날 일이 아니고, 여야가 합의해서 (해야 하는데) 이번에 극복 못하면 여태껏 해온 게 많이 훼손될 우려가 있다"고 동의했다. 이에 김 위원장은 "이번에 코로나 사태를 겪으며 방역 체제에 있어서는 국제적으로 가장 성공한 사례를 보이고 있지만, 이제 코로나로 인한 경제와 사회 문제를 동시에 취급하지 않으면 안 되는 상황이기 때문에 정부의 재정 역할이 중요하다"고


경제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