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06.04 (목)

  • 흐림동두천 18.8℃
  • 맑음강릉 25.3℃
  • 구름많음서울 20.0℃
  • 흐림대전 22.3℃
  • 맑음대구 21.8℃
  • 맑음울산 21.1℃
  • 흐림광주 21.8℃
  • 구름조금부산 20.9℃
  • 흐림고창 21.7℃
  • 흐림제주 20.7℃
  • 흐림강화 17.9℃
  • 흐림보은 21.4℃
  • 흐림금산 20.8℃
  • 맑음강진군 20.4℃
  • 맑음경주시 21.9℃
  • 구름많음거제 20.6℃
기상청 제공

사회

코로나19 자가격리 중인 20대 여대생 숨진 채 발견

경찰 정확한 사망 경위 수사 중

[시사뉴스 인천=박용근 기자] 코로나19 자가격리 중인 20대 여성이 자신의 집에서 숨진 채 발견돼 경찰에 수사에 나섰다.


9일 인천 논현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전 1030분경 인천시 남동구 논현동 한 아파트에서 A(22·)씨가 숨져있는 것을 어머니가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A씨는 지난 4일 오스트리아에서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한 뒤 정부의 해외입국객 자가격리 방침에 따라 자택에서 자가격리를 하고 있던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국내의 한 대학에 다니던 중 오스트리아에 교환학생으로 갔다가 귀국했으며 방역당국의 코로나19 검사에선 음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정부는 이달 1일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유입을 막기 위해 해외에서 입국한 모든 사람에 대해 2주간 자가 격리 조치를 시행하고 있다.


경찰은 현장에서 발견된 유서 등을 토대로 A씨가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망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김종인 "원구성 되면 종전과 다를 것" vs 이해찬 "서로간 신뢰 중요"
[시사뉴스 김세권 기자] 김종인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이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찾아, 국회 개원에 대한 여야 협치를 당부했다. 김 위원장은 3일 오전 이 대표의 사무실을 찾아 "4년 전에는 내가 이 자리에 앉아있었다. 이번에 찾아오게 되니 기분이 이상하다"며 인사를 나눴다. 김 위원장은 지난 1일 공식 임기를 시작한 상태다. 김 위원장은 "이번 선거로 거대 여당을 만드셨고, 경제 상황도 변화가 심하니 정치권이 옛날 사고로는 할 수 없다. 여야가 나라 발전을 위해 협조할 수 있는 자세를 가져야 하지 않나 생각한다"며 긍정적인 대화로 말문을 열었다. 이 대표도 "특히 방역은 관리가 어느 정도 되는데, 백신이나 치료제 개발이 아직 안돼서 언제까지 갈지 걱정이다. 경제 긴급대책을 세우긴 하지만 그것으로 끝날 일이 아니고, 여야가 합의해서 (해야 하는데) 이번에 극복 못하면 여태껏 해온 게 많이 훼손될 우려가 있다"고 동의했다. 이에 김 위원장은 "이번에 코로나 사태를 겪으며 방역 체제에 있어서는 국제적으로 가장 성공한 사례를 보이고 있지만, 이제 코로나로 인한 경제와 사회 문제를 동시에 취급하지 않으면 안 되는 상황이기 때문에 정부의 재정 역할이 중요하다"고


경제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