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02.27 (목)

  • 맑음동두천 6.6℃
  • 맑음강릉 3.7℃
  • 맑음서울 6.6℃
  • 맑음대전 7.4℃
  • 구름조금대구 6.2℃
  • 맑음울산 5.0℃
  • 맑음광주 8.4℃
  • 맑음부산 5.5℃
  • 맑음고창 4.9℃
  • 구름많음제주 10.6℃
  • 구름조금강화 4.8℃
  • 맑음보은 4.0℃
  • 맑음금산 4.8℃
  • 맑음강진군 8.6℃
  • 맑음경주시 2.6℃
  • 맑음거제 6.8℃
기상청 제공

경제

[펭수, 표지모델 되다]⑩ “내가 왜 해야 합니까?”

유튜브스타를 넘어 우주大스타로
팩트 폭격과 위로가 공존하는 펭수 어록 대잔치
시대정신 대변한 ‘사이다’ 히어로

2019 대한민국을 강타한 유튜브스타는 단연 ‘펭수’다. 아니 유튜브를 넘어 대한민국 전체를 뒤흔들고 있다. 키가 210cm에 달하는 자이언트 펭귄 펭수는 최근 BTS(방탄소년단)를 제치고 올해의 인물 1위에 선정됐다. 경자년 새해에도 펭수의 인기는 사그라들 줄 모른다. 펭수가 떴다 하면 광고든 방송이든 히트작 반열에 오른다. 최근 정관장과 함께 찍은 유튜브 광고는 조회수 1,000만을 넘어섰다. 대한민국은 ‘펭수앓이’ 중이다. 왜 이토록 펭수에 열광하는 것일까.


[시사뉴스 이장혁 기자] 직딩들의 로망, “내가 왜 해야 합니까?”

외교부 장관을 만나도 “여기 대빵이 누구냐?” 하고, 보건복지부 차관에게 먼저 퇴근하라고 호통을 치는 펭수. 

상사 앞에선 말도 못하고 벌벌 떠는 직장인의 서글픈 마음을 통쾌하게 뻥 뚫어주는 ‘사이다’가 바로 펭수다. 

같은 펭귄 캐릭터인 뽀로로가 초등학생의 전폭적 지지를 받는 ‘초통령’이라면 펭수는 ‘직통령’이다.



“김명중, 보고 있나?”

소속사 사장 이름을 수시로 부르며 ‘할 말’ 다 하는 연습생의 모습에서 직장인들은 통쾌함을 느낀다.

“잔소리하지 마세요! ‘네가 내 꿈을 대신 이뤄줘라’ 그런건가요? 전 제 꿈을 이룰 거예요.”

EBS 선배 캐릭터인 ‘뚝딱이’를 향해 펭수가 던지는 일갈은 직장인들의 속마음을 대변한다.

“EBS에서 잘리면 KBS 가면 되지.”

펭성(인성) 논란까지 일으킨 쿨내 나는 모습은 사직서를 가슴팍에 넣고 다니는 직장인들의 서글픈 응어리를 풀어주는 대리만족 그 자체.

펭수는 그들의 가려운 곳을 긁어주는 효자손 노릇을 톡톡히 하고 있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칼럼] 좌고우면(左顧右眄) 말고 적시적기(適時適期) 대응이 최선
[박성태 배재대 부총장] 24일 대통령은 코로나19 관련 추경예산을 요청하며 "정부는 비상한 경제시국에 대한 처방도 특단으로 내야 한다. 결코 좌고우면(左顧右眄) 해서는 안 된다. 타이밍이 생명인 만큼 정부가 준비 중인 모든 대책을 강구하라“고 말했다. 25일 오후 문재인대통령은 대구지역을 긴급 방문했고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장인 정세균 총리도 25일부터 대구지역에 상주하며 코로나19 상황을 직접 현장에서 지휘하기로 했다. 당정청도 25일 대구·경북지역을 특별관리지역으로 지정하고 최대 봉쇄 조치를 하는 한편 경기 둔화를 막기 위해 추경안을 최대한 빨리 편성하기로 했다. 이에 앞서 23일 오전 9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가 전날 오전 9시보다 352명 늘어난 556명에 이르자 대통령이 직접 나서 위기 단계를 최고 수준인 ‘심각’으로 격상했다. ‘심각’ 단계 발령은 2009년 신종 인플루엔자 이후 처음이다. 위기 단계가 ‘심각’으로 격상되자 곳곳에서 행사와 집회 등이 취소됐다. 24일로 예정된 국회본회의도, 미스터트롯 결승전 녹화도 취소됐다. 기업들의 면접도 취소됐다. 현대자동차의 경우 이날부터 시행 예정이었던 신입사원 채용면접을 연기했다. 국립박물관·미술관·도서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