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1.06.24 (목)

  • 구름많음동두천 25.6℃
  • 맑음강릉 24.9℃
  • 구름많음서울 25.2℃
  • 구름많음대전 25.2℃
  • 구름많음대구 23.9℃
  • 구름많음울산 23.3℃
  • 구름많음광주 24.1℃
  • 구름많음부산 24.6℃
  • 구름많음고창 25.3℃
  • 구름많음제주 26.3℃
  • 구름많음강화 24.5℃
  • 구름많음보은 23.5℃
  • 구름많음금산 24.6℃
  • 구름많음강진군 25.9℃
  • 구름많음경주시 23.9℃
  • 구름많음거제 22.9℃
기상청 제공

문화

[레저] 야간 컨텐츠로 확산…조명과 조형물로 익숙한 장소의 낯선 볼거리 제공

도시의 겨울밤을 밝히는 ‘빛축제’

URL복사

[시사뉴스 정춘옥 기자] 겨울의 묘미는 어두운 밤을 수놓는 도시의 불빛이다. 밤이 길어지고 더욱 깊어지는 겨울에 맞춰서 도시 곳곳에서 화려한 조명이 밝혀진다. 추위를 녹이는 따듯한 빛의 채색으로 겨울밤 만의 볼거리를 만들어내는 장소를 소개한다.




그림같이 아름다운 바다와 차밭

부산시 해운대구 해운대해수욕장에서는 ‘제6회 해운대빛축제’가 내년 1월 27일까지 열린다. ‘


해운대, 빛의 바다’를 주제로 해운대구와 해운대빛문화축제위원회가 공동 주관하고, 부산시와 구남로를 사랑하는 모임 등이 후원하는 이번 축제는 해운대해수욕장과 구남로 해운대광장 일대를 화려한 조명으로 수놓을 예정이다. 축제 명칭을 ‘해운대라꼬빛축제’에서 ‘해운대빛축제’로 바꿨다. 


아름다운 보성차밭이 겨울에는 빛의 정원으로 바뀐다. 


한국차문화공원 일원에서 2020년 1월 5일까지 열리는 보성 빛축제는 2000년 밀레니엄트리를 시작으로 한국기네스북에 등재되며, 한국 빛축제의 효시로 20여 년 동안 명성을 유지해오고 있다. 


경관조명, 미디어파사드, 특수조명, 빛 조형물 등을 설치해 볼거리 체험거리를 제공하고 있으며 연말연시를 맞아 새해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는 등 겨울철 차밭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그림같이 아름다운 보성의 이미지를 심어주고 있다.


스토리 담은 ‘미디어 파사드’

서울시와 서울디자인재단은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건물 전면을 대형 스크린으로 활용해 다양한 콘텐츠의 미디어 파사드를 선보이는 겨울 빛 축제 ‘DDP라이트(LIGHT)’를 12월 20일부터 시작한다.


‘미디어 파사드’는 건축물 외벽에 프로젝션 방식으로 영상을 투사하는 기법으로 다양한 콘텐츠를 보여주는 영상예술이다. 


서울디자인재단은 ‘DDP라이트’를 통해 서울·동대문의 역사와 현재, 미래를 데이터 시각화 콘텐츠로 보여줄 예정이다. 서울과 동대문의 과거를 보여주는 사진과 시민들이 직접 찍은 서울사진 데이터를 수집하고 이를 인공지능(AI)과 머신러닝 같은 기술로 해석·재조합해 빛과 영상으로 표현한다. 


터키 출신의 세계적인 미디어 디자이너 레픽 아나돌(Refik Anadol)이 메인 작가로 직접 참여했다. 


덕수궁 돌담길에도 시민 5,000명이 참여한 빛 축제가 개최된다. 서울문화재단은 12월 26일까지 덕수궁 돌담길에서 시작해 서울시립미술관에 이르는 500m 구간에 ‘소원반디’를 선보인다. 


소원반디는 ‘소원을 비는 반딧불’이라는 뜻을 가진 소형 등으로 태양광 충전지가 달린 발광다이오드(LED) 전구가 들어 있다. 해당 전구는 낮에 빛을 저장해 자동으로 충전되고 해가 지면 자연적으로 발광하기 때문에 친환경적 특성을 지닌 작품이다. 해당 작품에는 5,000명의 시민이 서울 곳곳에 마련된 예술후원캠페인 부스를 통해 참여했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홍준표 복당 "맏아들 돌아왔다…도덕성·경륜 대선후보 선출로 정권교체"
"정권교체 밀알 될 것…국가 정상화 위해 거침없이" "文정권 무능과 실정으로 대한민국 통째로 무너져" "필요한 건 화합, 통합, 연합 모두 하나로 뭉쳐야" [시사뉴스 홍경의 기자]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은 24일 복당 소감에 대해 "정권교체의 밀알이 되겠다"며 "헌정사와 정당사 초유의 젊은 리더십과 수신제가의 도덕성과 준비된 경륜을 가진 대선후보 선출로 정권교체를 반드시 이뤄내야 한다"이라고 밝혔다. 홍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오늘 최고위원회의 복당 결정으로 1년3개월 만에 다시 당으로 돌아왔다"며 이같이 전했다. 그는 "어쩔 수 없이 잠시 집을 떠나야 했던 집안의 맏아들이 돌아온 셈"이라며 "당으로 돌아올 수 있도록 힘을 모아준 국민과 당원 동지들, 이준석 당대표를 비롯한 최고위원회 위원들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밖에서 머문 시간 동안 저 자신을 돌아보고 오직 대한민국의 미래만 생각했다"며 "국가 정상화와 더 크고 새로운 대한민국의 미래를 향해 거침없이 나아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지금 우리는 과거 잃어버린 10년에 이어 지우고 싶은 5년을 지나고 있다. 문재인 정권의 무능과 실정으로 지금 대한민국은

정치

더보기
홍준표 복당 "맏아들 돌아왔다…도덕성·경륜 대선후보 선출로 정권교체"
"정권교체 밀알 될 것…국가 정상화 위해 거침없이" "文정권 무능과 실정으로 대한민국 통째로 무너져" "필요한 건 화합, 통합, 연합 모두 하나로 뭉쳐야" [시사뉴스 홍경의 기자]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은 24일 복당 소감에 대해 "정권교체의 밀알이 되겠다"며 "헌정사와 정당사 초유의 젊은 리더십과 수신제가의 도덕성과 준비된 경륜을 가진 대선후보 선출로 정권교체를 반드시 이뤄내야 한다"이라고 밝혔다. 홍 의원은 이날 오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오늘 최고위원회의 복당 결정으로 1년3개월 만에 다시 당으로 돌아왔다"며 이같이 전했다. 그는 "어쩔 수 없이 잠시 집을 떠나야 했던 집안의 맏아들이 돌아온 셈"이라며 "당으로 돌아올 수 있도록 힘을 모아준 국민과 당원 동지들, 이준석 당대표를 비롯한 최고위원회 위원들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밖에서 머문 시간 동안 저 자신을 돌아보고 오직 대한민국의 미래만 생각했다"며 "국가 정상화와 더 크고 새로운 대한민국의 미래를 향해 거침없이 나아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지금 우리는 과거 잃어버린 10년에 이어 지우고 싶은 5년을 지나고 있다. 문재인 정권의 무능과 실정으로 지금 대한민국은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