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06.05 (금)

  • 구름많음동두천 22.7℃
  • 구름많음강릉 20.1℃
  • 박무서울 22.3℃
  • 구름조금대전 25.0℃
  • 구름많음대구 28.5℃
  • 구름조금울산 28.0℃
  • 구름많음광주 25.4℃
  • 박무부산 24.2℃
  • 구름많음고창 24.7℃
  • 구름많음제주 21.0℃
  • 구름많음강화 21.5℃
  • 구름많음보은 24.7℃
  • 구름많음금산 25.8℃
  • 구름많음강진군 26.3℃
  • 구름조금경주시 28.9℃
  • 구름많음거제 27.9℃
기상청 제공

사회

오피스텔 수십채 빌려 태국인 성매매 여성 고용 20여억원 챙긴 일당 검거

경찰 4명 구속 10명 불구속 입건

[인천=박용근 기자] 오피스텔 30여채를 빌려 태국인 여성을 고용해 불법 성매매 업소를 운영해 20여억원을 챙긴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지방경찰청 생활질서계는 성매매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총책 A(34)씨와 중간 관리책 B(27)씨 등 4명을 구속하고 태국인 성매매 여성 등 10명을 같은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 등은 지난해 5월부터 최까지 인천시 남동구, 부평구, 연수구, 미추홀구 일대 오피스텔 33개 호실을 임차한 뒤, 태국인 성매매 여성을 고용해 성매매 업소를 운영해온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태국인 여자 친구를 통해 태국인 여성을 소개 받은 뒤, 업소마다 태국인 성매매 여성 1명씩을 상주시켜 이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조사됐다.

이어 인터넷 성매매 광고 사이트에 광고 글을 올려 성매수자와 업소를 연결해 주면서 이득을 챙겼다.

A씨 등이 이같은 수법으로 15개월동안 챙긴 범죄 수익금은 21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오피스텔에서 불법 성매매 영업을 한다는 첩보를 입수해 2개월 여간의 추적 끝에 이들을 붙잡았다.

경찰은 A씨 등의 검거 과정에서 범죄 수익금으로 추정되는 현금 530만원과 휴대전화 11대를 압수했다.

경찰은 "다른 공범이 더 있는지 여죄 등을 추궁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능형, 기업형으로 운영하는 오피스텔형 업소들을 중심으로 강력하게 단속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커버&이슈

더보기
유은혜 "등교수업 관련, 교육부-교육청 24시간 비상대응 체계 갖췄다"
5일 등교수업 관련 학부모 모니터단 원격회의 "학부모들에게 감사…학교와 연대해 함께하자" [시사뉴스 이혜은 기자]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5일 수도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학교에서 사전방역을 철저히 하고 위기상황에 신속대응하는 비상대응 체계를 24시간 갖추고 있다고 밝혔다. 유 부총리는 이날 오전 10시 서울시 영등포구 교육시설공제회관에서 '등교수업 관련 초·중학교 학부모 모니터단 원격간담회'를 갖고 이같이 밝혔다. 간담회에는 교육부 학부모 모니터단 소속 초등학교, 중학교 학부모 14명이 화상으로 참여했다. 교육부에서는 김성근 학교혁신지원실장, 이상수 교육과정정책관, 홍기석 학교혁신정책관 등 간부들이 동석했다. 유 부총리는 "8일이면 순차 등교의 일정이 마무리된다"며 "그러나 서울, 인천, 경기 수도권을 중심으로 산발적인 지역사회 감염이 이어지고 있어 여러 걱정과 우려가 있는 게 사실이다"고 말했다. 유 부총리는 또 "수도권에서는 교육청과 교육부가 사전 방역점검을 철저히 하고, 학교에서 위험한 상황이 생기지 않도록 노력하고 있다"며 "혹시라도 의심증상자나 위기상황이 생겼을 때 신속 대응하는 비상대응 체계를 갖추고 24시간



경제

더보기
보건복지 예비사회적기업 신청...7월 14일까지
[시사뉴스 김성훈 기자] 보건복지부는 보건복지형 예비사회적기업 지정 신청 공고를 실시한다고 5일 밝혔다. 신청 기간은 이날부터 7월14일까지 40일간이다. 보건복지형 예비사회적기업으로 지정받기 위해서는 보건복지부 소관사업인 보건, 보육·돌봄, 사회복지, 가사·간병 관련 기업이어야 한다. 동시에 ▲조직 형태 ▲영업활동 수행 ▲사회적 목적 실현 ▲배분 가능한 이윤을 사회적 목적으로 사용 ▲노동관계법령 및 수행사업 관련 현행법 준수 등의 요건을 모두 충족해야 한다. 지정 유형은 사회서비스 제공형, 일자리 제공형, 지역사회공헌형, 혼합형, 기타(창의·혁신) 등이다. 자활기업의 경우 자활기업 특화형으로 별도 요건이 적용된다. 현장실사와 심사위원회 심사를 거쳐 9월말 지정될 예정이다. 보건복지형 예비사회적기업 지정은 3년간 유효하다. 2012년 이후 현재까지 총 87개 기업이 예비사회적기업으로 지정됐으며 이 중 24개 기업은 인증전환됐고 12개 기업은 지정 만료됐으며 51개 기업이 지위를 유지하고 있다. 사회적기업 인증 추천 자격이 부여되고 고용노동부의 재정 지원사업에 선정될 경우 인건비, 사업개발비 등이 지원된다. 경영지원비 최대 1000만원, 전문인력채용 지원비 최

사회

더보기
유은혜 "등교수업 관련, 교육부-교육청 24시간 비상대응 체계 갖췄다"
5일 등교수업 관련 학부모 모니터단 원격회의 "학부모들에게 감사…학교와 연대해 함께하자" [시사뉴스 이혜은 기자]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5일 수도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학교에서 사전방역을 철저히 하고 위기상황에 신속대응하는 비상대응 체계를 24시간 갖추고 있다고 밝혔다. 유 부총리는 이날 오전 10시 서울시 영등포구 교육시설공제회관에서 '등교수업 관련 초·중학교 학부모 모니터단 원격간담회'를 갖고 이같이 밝혔다. 간담회에는 교육부 학부모 모니터단 소속 초등학교, 중학교 학부모 14명이 화상으로 참여했다. 교육부에서는 김성근 학교혁신지원실장, 이상수 교육과정정책관, 홍기석 학교혁신정책관 등 간부들이 동석했다. 유 부총리는 "8일이면 순차 등교의 일정이 마무리된다"며 "그러나 서울, 인천, 경기 수도권을 중심으로 산발적인 지역사회 감염이 이어지고 있어 여러 걱정과 우려가 있는 게 사실이다"고 말했다. 유 부총리는 또 "수도권에서는 교육청과 교육부가 사전 방역점검을 철저히 하고, 학교에서 위험한 상황이 생기지 않도록 노력하고 있다"며 "혹시라도 의심증상자나 위기상황이 생겼을 때 신속 대응하는 비상대응 체계를 갖추고 24시간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