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19.09.18 (수)

  • 흐림동두천 18.0℃
  • 구름많음강릉 19.1℃
  • 흐림서울 21.5℃
  • 구름조금대전 21.0℃
  • 구름조금대구 18.1℃
  • 구름조금울산 17.3℃
  • 구름조금광주 20.2℃
  • 구름조금부산 20.1℃
  • 구름많음고창 17.4℃
  • 구름조금제주 22.1℃
  • 흐림강화 18.7℃
  • 흐림보은 17.4℃
  • 흐림금산 16.6℃
  • 구름조금강진군 17.0℃
  • 구름조금경주시 15.2℃
  • 구름조금거제 17.9℃
기상청 제공

정치

MOON 대통령의 보름달 추석인사

“태풍 피해자들에게 위로 말씀”
“국민 모두에게 공평한 나라 소망”
“함께 잘 사는 나라 위해 새로운 길”
“평화로운 한반도, 서로의 손잡게 할 것”
연휴 가족과 휴식 취할 것으로 전해져



[시사뉴스 유한태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11일 대국민 추석인사를 발표했다. 

“모두가 공평한 나라를 만들자”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메시지에서 “태풍으로 피해 입은 분들께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서로를 격려하고 기쁜 소식을 나누는 따뜻한 명절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보름달이 어머니의 굽은 등과 작은 창문에까지 세상을 골고루 비추듯 국민 모두에게 공평한 나라를 소망한다”며 이 같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고향의 달은 유난히 더 크고 밝다. 우리를 기다리며 더 커지고, 골고루 빛을 나눠주기 위해 더 밝아졌다”고 말했다.

“우리 주변에도 보름달 같은 분들이 많다. 어려운 이웃들과 마음을 나누고 계신 분들, 연휴 동안에도 국민 안전을 위해 일하시는 분들께 깊이 감사드린다”고 했다.

문 대통령은 “활력 있는 경제가 서로를 넉넉하게 하고, 공정한 사회가 서로에게 믿음을 주며, 평화로운 한반도가 서로의 손을 잡게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우리는 지금 함께 잘 사는 나라를 위해 새로운 길을 가고 있다. 그 길 끝에 더도 말고 덜도 말고 한가위만 같은 날이 있으리라 확신한다”고 단언했다.

조국 법무부장관 임명 등 문턱을 넘은 문 대통령은 추석에는 가족과 휴식을 취할 것으로 전해졌다.







심상정, “빨갱이나 하는 짓이라더니” [황교안 삭발 비난]
[시사뉴스 유한태 기자]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삭발에 정의당이 일제히 발끈했다. 심상정 대표는 “삭발·단식은 빨갱이들이나 하는 짓이라고 모욕한 공안검사들 말이 생각난다”고 주장했다. 심 대표는 17일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황 대표에 대해 “국민이 준 제1야당의 막강한 권력을 갖고 삭발투쟁을 하며 약자 코스프레를 한다”고 비판했다. 그는 “황 대표 삭발투쟁을 보면서 과거 운동권 시절 삭발·단식은 빨갱이들이나 하는 짓이라고 모욕했던 공안검사들 말이 생각났다”며 “삭발·단식은 몸뚱어리밖에 없는 약자들의 최후의 투쟁방법”이라고 말했다. 심 대표는 “삭발투쟁으로 지지자 결집을 이룰 수 있을지는 모르겠다”면서도 “국민은 자유한국당이야말로 반드시 극복해야 할 정치 적폐세력이라는 점을 분명히 인식한다”고 강조했다. 윤소하 원내대표는 한국당의 국회 복귀를 촉구했다. 그는 “황 대표는 국회에서 조국 법무부장관 출석을 거부하며 동의되지 않는 한 본회의를 열 수 없다고 어깃장을 놓고 있다”며 “사실상 이번 주 국회가 공전될 상황”이라고 우려했다. 윤 원내대표는 “조 장관에 대한 사퇴 요구는 한국당의 자유”라면서도 “그 방편으로 국회는 왜 끌고 들어가는 것인가. 이것(조 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