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19.09.18 (수)

  • 맑음동두천 15.7℃
  • 구름많음강릉 19.9℃
  • 맑음서울 19.1℃
  • 흐림대전 19.7℃
  • 흐림대구 16.8℃
  • 흐림울산 17.8℃
  • 흐림광주 19.2℃
  • 구름많음부산 19.8℃
  • 흐림고창 17.6℃
  • 구름조금제주 21.3℃
  • 맑음강화 20.0℃
  • 흐림보은 16.3℃
  • 흐림금산 16.6℃
  • 흐림강진군 17.2℃
  • 흐림경주시 15.2℃
  • 구름많음거제 17.6℃
기상청 제공

e-biz

상권 활성화 기대…대방건설, 구리갈매1차 대방디엠시티 상가 임차인 모집


[시사뉴스 윤호영 기자] 대방건설은 구리갈매1차 대방디엠시티 상업시설의 임차인 모집에 나섰다. 구리갈매1차 대방디엠시티의 상가 임차인 모집의 경우는 준공과 입점시기가 다가오면서 일찍이 상가 MD와 상권조성을 동시에 진행하기 위해 임차인 모집에 나선 것으로 예상된다.


구리갈매1차 대방디엠시티 상업시설 1층과 2층에는 생활 및 뷰티 등, 트렌드에 맞는 업종 중심, 3층은 병원과 헬스, 소형 사무시설 중심으로 MD를 구성하여 다양한 테마의 층별, 구역별 MD 계획으로 다양한 수요층을 확보할 예정이다.


이 단지는 서울과 별내, 다산신도시를 잇는 지리적, 입지적 강점과 더불어 갈매역 바로 앞에 위치한 초역세권 오피스텔·상업시설이다. 1층~3층까지 입점 되는 상가는 총 110호실로, 4층부터 10층까지는 총 356세대의 대단지 오피스텔로 구성되어 있어 대단지 고정 배후수요를 품었다.


잇따른 개발호재로 서울 신내역, 남양주 별내역 한 정거장, 서울-포천 고속도로, 북부간선도로, 서울 외곽순환도로, 서울-세종 고속도로 등 다양한 교통 인프라가 구축되었고, 인근 약 1만세대 배후수요와 함께 갈매지구 바로 옆 부지 첨단지식산업단지와 주거복합시설까지 완공된다면 한층 더 풍부한 배후수요가 생겨날 전망이라고 한다.


또한 인근 대단지 아파트, 중심상업지와 바로 옆에 위치하고 있는 모다아울렛과의 시너지 효과까지 누리며 인근 상업시설들과 연계하여 활성화된 상권이 기대된다. 주차 공간 또한 약 450대로 주차에 대한 고민까지 덜 수 있다고 한다.


동시에 50세대 한정 오피스텔 회사보유분 특별분양을 진행하고 있는 대방건설은 2018년 도급순위 27위의 중견건설사로, 지난해 양주 옥정지구를 성공리에 분양하였고, 화성 동탄지구, 구리갈매지구, 전주 효천지구, 부산 명지지구, 의정부 고산지구에서 분양을 진행했다. 올해는 인천 송도신도시, 인천 검단, 동탄신도시 2차, 화성 송산신도시 5,6차 등 전국 다양한 곳에서 분양을 할 예정이다.









심상정, “빨갱이나 하는 짓이라더니” [황교안 삭발 비난]
[시사뉴스 유한태 기자]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 삭발에 정의당이 일제히 발끈했다. 심상정 대표는 “삭발·단식은 빨갱이들이나 하는 짓이라고 모욕한 공안검사들 말이 생각난다”고 주장했다. 심 대표는 17일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황 대표에 대해 “국민이 준 제1야당의 막강한 권력을 갖고 삭발투쟁을 하며 약자 코스프레를 한다”고 비판했다. 그는 “황 대표 삭발투쟁을 보면서 과거 운동권 시절 삭발·단식은 빨갱이들이나 하는 짓이라고 모욕했던 공안검사들 말이 생각났다”며 “삭발·단식은 몸뚱어리밖에 없는 약자들의 최후의 투쟁방법”이라고 말했다. 심 대표는 “삭발투쟁으로 지지자 결집을 이룰 수 있을지는 모르겠다”면서도 “국민은 자유한국당이야말로 반드시 극복해야 할 정치 적폐세력이라는 점을 분명히 인식한다”고 강조했다. 윤소하 원내대표는 한국당의 국회 복귀를 촉구했다. 그는 “황 대표는 국회에서 조국 법무부장관 출석을 거부하며 동의되지 않는 한 본회의를 열 수 없다고 어깃장을 놓고 있다”며 “사실상 이번 주 국회가 공전될 상황”이라고 우려했다. 윤 원내대표는 “조 장관에 대한 사퇴 요구는 한국당의 자유”라면서도 “그 방편으로 국회는 왜 끌고 들어가는 것인가. 이것(조 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