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1.09.16 (목)

  • 흐림동두천 20.5℃
  • 흐림강릉 21.0℃
  • 흐림서울 23.0℃
  • 흐림대전 23.8℃
  • 흐림대구 22.8℃
  • 흐림울산 22.9℃
  • 흐림광주 20.5℃
  • 흐림부산 22.9℃
  • 흐림고창 21.8℃
  • 제주 22.7℃
  • 구름많음강화 20.3℃
  • 흐림보은 21.7℃
  • 흐림금산 22.8℃
  • 흐림강진군 20.7℃
  • 흐림경주시 20.8℃
  • 흐림거제 22.8℃
기상청 제공

사람들

하나님의 교회, ‘하계 학생캠프’ 일환으로 명사초청 인성교육 펼쳐

서울, 인천, 부산, 수원, 창원 등지서 3,700명 참여

URL복사


[시사뉴스 기동취재본부 이운길 기자] 미래세대 주역인 청소년을 다방면에서 지원해온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총회장 김주철 목사, 이하 하나님의 교회)가 여름방학 기간 중 하계 학생캠프를 전개 중이다. 캠프는 청소년들의 희망찬 미래와 꿈을 응원하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되어 10대들에게 유익하고 알찬 시간을 선물하고 있다.

그 일환으로 청소년들이 올바른 인성과 지성을 함양한 미래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명사초청 인성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서울, 인천, 부산, 수원, 의정부, 진주에서는 경찰서와 대한적십자사 관계자, 대학교수, 변호사 등이 타인을 위한 나눔의 행복과 학교폭력 예방·대처방안, 환경보호 등에 대한 주제로 교육을 진행했다. 부산에서 강연을 맡은 최도석 시의원은 미래 리더의 덕목으로 인성을 강조하며 미국, 독일 등의 구체적인 사례를 통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번 인성교육에는 중고생과 학부모, 교육 관계자 등 3,700명이 참석했다.

지난 24일 창원의창 하나님의 교회에서 진행된 인성교육에는 지역 내 각지에서 약 720명이 참여해 열띤 호응을 실감케 했다. 강연을 맡은 김윤식 진해 교육발전협의회장은 ‘미래지향적인 가정교육’이라는 주제로 교육을 진행했다. 어머니께 효성을 다하고 백성과 끊임없이 소통하고자 했던 정조대왕의 리더십을 언급하며 그 이면에는 어머니의 인성교육이 있었음을 시사했다.

이어 홍근표 전 창원중학교장은 ‘내 가치를 높이는 방법’이라는 주제로 강연했다. “세상의 모든 사람은 그 존재만으로도 가치가 있다”며 어려운 상황에서도 끈기와 성실함을 가지고 자신의 가치를 높였던 마이클 조던의 일화를 설명했다. “자신의 가치를 깨닫는 것뿐 아니라 타인의 가치도 존중하고 이해할 줄 아는 사람이 되자”면서 학생들에게 힘과 용기를 불어넣었다.

김혜인(16, 광려중) 학생은 “이번 인성교육을 통해 나에 대해 생각하는 동시에 10년 후의 내 모습도 상상해봤다”며 “게으름 피우지 않고 성실하게 살아가며 나의 가치를 더욱 높이고 싶다”고 말했다. 방학이어도 학업으로 인해 자녀와 함께할 시간이 부족했다는 유영자(49) 씨는 “아이가 이 자리를 통해 올바른 가치관을 가진 사람으로 성장하길 바란다. 나 또한 자녀 교육에 있어 어머니의 역할이 중요하다는 것을 다시 한번 깨달을 수 있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하나님의 교회는 중·고등학생들이 방학을 즐겁고 보람차게 보낼 수 있도록 매년 동·하계 학생캠프를 실시한다. 명사들을 초청해 개최하는 인성교육과 인사·언어 등 예절교육으로 밝고 건전한 자아를 형성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학생들은 캠프 참여를 통해 독립기념관, 박물관, 법원, 과학관 등을 견학하며 역사와 문화에 대한 다각적인 시야를 넓히는 한편 연탄배달, 농촌일손돕기, 벽화그리기 등 자원봉사활동으로 서로 협력하고 타인에 대한 배려를 배운다.

올해 하계 방학 때는 8월까지 인성교육을 비롯해 지역환경 보호를 위한 봉사활동에 나선다. 서울, 일산, 수원, 시흥, 대구 같은 국내뿐 아니라 아르헨티나 등 세계 각국에서 활동이 진행된다. 그동안 미국, 페루, 필리핀 등지에서도 학생들이 솔선해 도심 곳곳의 쓰레기를 수거하고 일대를 말끔히 청소해왔다.

한편 하나님의 교회는 설립 55주년을 맞아 175개국 7,500여 교회, 등록 신도 수 300만 명 규모로 글로벌 성장을 이뤘다. 교회는 전 세계에서 지역교회를 중심으로 인류의 행복과 평화를 위해 환경보호, 헌혈릴레이, 이웃돕기, 재난구호, 서포터즈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이에 국내 정부로부터 대통령 단체표창, 정부 포장,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이외에도 각국 정부, 기관 등으로부터 영국 여왕 자원봉사상, 미국 대통령 자원봉사상(단체 최고상, 13회), 유럽 대표 친환경상인 그린애플상 등 2,800회가 넘는 상을 받았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민주당 "박형준 부산시장 딸...입시비리 규명"
[시사뉴스 김정기 기자] 더불어민주당이 이번 국정감사를 통해 '박형준 부산시장 자녀의 홍익대학교 입시 부정 청탁 의혹'에 대해 "실체적 진실이 최대한 빠르게 밝혀져야 한다" 16일 밝혔다. 국회 육위원회 소속 민주당 박찬대ㆍ권인숙ㆍ장경태 민주당 의원 등은 당일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박 시장 자녀의 입시비리 의혹이) 만약 사실이라면 박 시장은 부산시민 상대로 천연덕스러운 거짓말을 한 것으로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 유포에 해당될 수 있다" 주장했다. 이어 "이번 의혹은 지난 3월 언론과 민주당 국회 교육위원 등을 통해 이미 제기됐으나 당시 박 부산시장 후보는 3월 15일 기자회견에서 딸의 홍대 지원 자체를 부인하는 등 관련 사실을 전면 부인하며 이를 취재한 기자와 양심고백을 했던 당사자에 오히려 소송을 제기했다"고 지적했다. 또한 "국민은 권력자 자녀의 입시비리에 대해 아무리 과거의 일일지라도 결코 용납하지 않는다"며 "다가올 교육위 국정감사에서 박 시장 자녀의 부정입학 의혹에 대해 낱낱이 밝히고, 이에 필요한 모든 조치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지난 4.7 부산시장 재보선 당시 박 시장 딸의 홍익대 입시 비리 의혹을 제기한 김승연 전 홍익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직론직설】 지배적 소수자의 ‘그들만의 리그’는 ‘ 폭망’의 지름길이다
[시사뉴스 박성태 대표 겸 대기자]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의 ‘고발사주의혹’이 대선정국을 뒤흔들고 있다. 윤후보가 검찰총장에 재직할 때인 작년 4월 3일과 8일 검찰의 한 관계자가 유시민 최강욱 등 범여권 인사들을 고발하는 고발장을 야권 국회의원후보에게 전달했고 이 후보는 당시 미래통합당(현 국민의 힘)선거대책부위원장에게 전달해 고발장을 제출하게 했다는 것이다. 여기에 등장하는 검찰의 한관계자는 당시 대검 수사정보정책관이었던 손준성검사로 추정되고, 야권 국회의원후보는 당시 미래통합당 송파갑 국회의원 후보 김웅 의원, 미래통합당 선대부위원장은 10일 저녁 제보자가 본인이라고 스스로 밝힌 조성은씨이다. 이 사건이 왜 핵폭탄급 이슈가 되느냐하면 현직 검찰총장이 총선 직전 측근 검사를 시켜 야당에 여권 주요 인사들을 고발하게 하고 실제 그 고발로 핵심 여권인사가 유죄판결을 받았기 때문이다. 실제로 최강욱 당시 열린민주당 대표를 상대로 한 두번째 고발장은 거의 같은 내용으로 작년 8월 고발이 되어 최의원이 올해 6월 1심에서 벌금 80만원의 유죄를 선고받기도 했다. 여권이 이 고발장이 윤석열 전 총장의 사주라고 주장하는 이유는 4월 3일 고발장에 ‘도이치모터스 주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