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1.12.03 (금)

  • 맑음동두천 1.1℃
  • 맑음강릉 5.5℃
  • 맑음서울 2.0℃
  • 맑음대전 4.2℃
  • 맑음대구 7.3℃
  • 구름조금울산 8.1℃
  • 구름많음광주 6.4℃
  • 맑음부산 9.2℃
  • 구름많음고창 5.7℃
  • 구름많음제주 10.6℃
  • 맑음강화 1.9℃
  • 맑음보은 2.4℃
  • 구름조금금산 4.2℃
  • 구름많음강진군 7.5℃
  • 맑음경주시 7.9℃
  • 구름조금거제 9.2℃
기상청 제공

문화

한반도 뿔공룡 ‘코리아 케라톱스 화성엔시스’ 3D애니메이션 주인공으로

화성시가 25억 투자, 동우에이앤이 등 4개사 제작 및 마케팅 맡아

URL복사

 

한반도 최초의 뿔공룡이 3D애니메이션 주인공으로 재탄생한다.

 

화성시(시장 채인석) 7 18일 오전 11 30 COEX인터콘티넨탈호텔 알레그로룸에서 ‘꾸러기 케라톱스 코리요’ 제작발표회를 개최하고, 지난 2008년 전곡항에서 발견된 국내유일 뿔공룡 ‘코리아케라톱스 화성엔시스’를 어린이용 TV시리즈 3D애니메이션을 제작, 금년 말 지상파 방송을 예정하고 있다고 밝혔다.

 

개그우먼 안선영이 진행을 맡고 방송사, 캐릭터상품화 관계자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이번 행사에서 화성시는 3D애니메이션 제작 및 향후 콘텐츠 활용방안에 대해 발표했다.

 

이번에 제작되는 애니메이션은 총30억원 가운데 화성시가 25억원을 투자해 11 26화로 제작된다. 화성시는 국내 애니메이션 캐릭터 전문회사인 동우에이앤이, 스튜디오 비, 프렌즈, 에스에스애니멘트 등 4개사와 컨소시엄을 구성, 3D애니메이션 제작 및 해외 수출 등 마케팅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국내 최대의 애니메이션 제작사인 동우에이앤이와 3D애니메이션 전문회사인 스튜디오 비가 제작을 담당하며 TV시리즈 ‘하얀마음 백구’ 및 극장용 애니메이션 ‘오세암’의 제작자며 연출가인 이정호씨가 프로듀서로 참여하고 ‘검정고무신’ 등 인기 애니메이션 시나리오 작가인 조정희씨가 시나리오를 맡는 등 국내 유명 제작스태프가 참여한 점이 눈길을 끌고 있다.

 

‘꾸러기 케라톱스 코리요’는 백악기시대를 배경으로 공룡을 소재로 한 시트콤형식의 슬랩스틱코미디 장르로 제작된다.

 

5~8세의 미취학 어린이를 주 대상으로 제작되는 이 작품은 백악기 시대 엉뚱한 발명가이며 초식공룡인 주인공 ‘코리요’가 육식공룡인 ‘T-렉스’로부터 공룡마을을 지키는 유쾌한 소동을 코믹하게 그리고 있다.

 

‘코리요’는 한국을 대표하는 공룡이라는 의미를 상징하며 ‘코리아 케라톱스 화성엔시스’ 원형을 2.5등신의 귀여운 SD캐릭터로 개발됐다.

 

채인석 화성시장은 “화성시와 동우에이앤이, 스튜디오 비, 프렌즈, 에스에스애니멘트 등을 대표해 ‘꾸러기 케라톱스 코리요’ 제작발표회에 참석하신 분들께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며 “혼신의 노력을 기울여 만든 ‘꾸러기 케라톱스 코리요’가 어린이들에게는 사랑과 꿈을 주는 콘텐츠로 발전할 것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어 “앞으로 다양한 콘텐츠를 개발해 화성시를 문화콘텐츠 도시로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계획을 밝혔다.

 

‘꾸러기케라톱스 코리요’ 제작위원회는 올 연말 지상파TV 방영과 함께 N-Screen시대에 대응해 스마트폰, IP TV 등을 대상으로 한 VOD 등 온라인서비스를 적극 전개할 예정이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이재명, 사생활 논란 끝 조동연 사의..."모든 책임 내가 지겠다"
"세상 바꾸려 나와 함께하다 본인과 가족 큰 상처" "더는 아픔이나 상처되지 않도록 배려해주길 바라" [시사뉴스 홍경의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는 3일 공동 상임선대위원장으로 영입됐던 조동연 서경대 교수가 사생활 논란 끝에 사의를 표명한 데 대해 "모든 책임은 후보인 제가 지겠다"고 밝혔다. 이 후보는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조동연 상임공동선대위원장님께서 사퇴 의사를 밝히셨다. 참으로 안타깝고 마음이 무겁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세상을 바꿔보겠다는 결단으로 저와 함께 하려다가 본인과 가족들이 큰 상처를 받게 되었다"며 "조동연 위원장님과 가족들에게 미안하다"고 전했다. 이어 "조동연 위원장님과 가족에게는 더 이상 아픔이나 상처가 되는 일이 없도록 배려해 주시길 부탁한다"고 호소했다. 다만 사의 표명에 대해선 별다른 입장을 밝히지 않았다. 이 후보 측 내부에선 사태가 장기화될 때 발생할 정치적 부담을 고려해 금명간 자진사퇴를 받아들이는 기류가 강한 것으로 알려졌다. 조 위원장은 전날 페이스북에 "그간 진심으로 감사했고 죄송하다. 안녕히 계시라"는 글을 남긴 채 연락이 두절돼 민주당이 경찰에 실종신고를 하는 등 소동이 일어났다. 다음날인 3일 영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내일날씨] 대부분 아침 영하권 추위...전라권서부 등 일부지역 비·눈
[시사뉴스 한지혜 기자] 내일(4일) 아침 기온은 3일 금요일보다 더 떨어지면서 대부분 지역에서 영하권 추위가 나타나겠다. 전라권서부 등 일부 지역에는 비 또는 눈이 내리는 곳이 있겠다. 기상청은 이날 "4일 새벽부터 오전 9시 사이 충남남부서해안과 전라서해안에 가끔 비 또는 눈이 조금 오는 곳이 있겠다"며 "전라권서부내륙에는 가끔 빗방울이 떨어지거나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다"고 예보했다. 이어 "오전 9시부터 오후 3시 사이에도 충남남부서해안과 전라권서부에 가끔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며 "제주도에는 4일 오전 9시부터 낮 12시 사이 가끔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고 덧붙였다. 4일까지 예상 강수량은 울릉도·독도 5㎜ 내외, 제주도·충남남부서해안·전라서해안에서 5㎜ 미만, 전라권서부내륙에서 0.1㎜ 미만이다. 같은 기간 예상 적설량은 제주도산지 1~3㎝, 울릉도·독도 1㎝ 내외로 충남남부서해안·전라권서부내륙에서 눈날림이 있겠다. 4~5일 아침기온은 이날보다 4~8도 더 낮아지면서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0도 이하를 기록하겠다. 특히 경기동부·강원내륙산지·충북북부·경북내륙은 영하 5도 이하로 춥겠다. 오는 5일 낮부터는 기온이 점차 올라 평년(낮 기온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직론직설】 집 팔고 사게 해줘야 부동산문제 풀린다.
[시사뉴스 박성태 대표 겸 대기자] 내년 3월 대선을 앞두고 국민의 가장 관심을 끌고 있는 이슈는 부동산 문제 해결일 것입니다. 문재인 정부의 부동산 정책 실패의 핵심적 원인은 누가 뭐라 그래도 집값 폭등입니다. 집값 폭등은 결국 매물 실종, 전세값 폭등, 계층간 불균형 심화 등의 주거 참사를 불러왔고 거의 전 국민이 부동산문제에 불만을 갖게 되었습니다. 집값이 올랐으면 감사할 일이지 왠 불만들이냐고 얘기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심지어 정부와 여당 관계자들도 이런 말을 하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그러니까 부동산 정책이 엉망진창이 되어 버린 것 아닙니까? 서울은 말할 것도 없고 광역시, 지방 대도시, 아니 중소도시까지 집값이 경우에 따라 2~3배 올랐으니까 모두 좋아해야 되는데 실제로는 비싼 양도세, 대출 규제, 최고의 부동산 악법으로 불리는 임대차 3법때문에 집을 팔 수도, 살 수도 없고, 전세를 구할 수도 없게 만들어 버리니까 너 나 할 것없이 불만이 폭발해 버린 것입니다. 이러한 사태를 초래한 것은 결국 주택 수요와 공급의 미스매치를 해결하지 못했기 때문입니다. 집값 폭등에 따른 부동산 문제 해결은 신규 공급도 중요하지만 기존 주택매매가 원활히 이루어지도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