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10.24 (토)

  • 맑음동두천 9.6℃
  • 맑음강릉 12.7℃
  • 맑음서울 11.2℃
  • 맑음대전 9.5℃
  • 맑음대구 12.6℃
  • 맑음울산 13.3℃
  • 맑음광주 11.1℃
  • 맑음부산 14.8℃
  • 맑음고창 9.7℃
  • 구름조금제주 14.4℃
  • 맑음강화 7.5℃
  • 맑음보은 7.6℃
  • 맑음금산 9.2℃
  • 맑음강진군 11.1℃
  • 맑음경주시 12.4℃
  • 맑음거제 12.2℃
기상청 제공

사회

신세경 음성판정,'런온' 스태프 확진에..방송 차질빚나?

URL복사

 

 

신세경 음성판정...'런온', 8월 이어 9월에도 코로나19 촬영중단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신세경 음성판정 소식이 전해졌다.

 

신세경이 촬영 중인 JTBC 드라마 ‘런 온’ 측은 28일 “27일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배우 신세경, 임시완, 이봉련과 담당 스태프들이 최종 음성 판정을 받았다”며 “다른 스태프들도 검사를 받은 후 결과를 기다리는 중”이라고 밝혔다.

 

27일 한 관계자에 따르면 ‘런 온’ 스태프 중 한 명이 지난 26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때문에 신세경, 임시완, 이봉련 등 배우들과 제작진이 코로나 검사를 받은 후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신세경 음성판정을 받은 ‘런 온’은 단거리 육상 국가대표 선수가 스포츠 에이전트가 되는 과정을 그린다.

 

‘런 온’은 올 하반기 방송을 목표로 하고 있지만 코로나19 영향으로 두 차례나 촬영이 중단돼 방송 일정에 차질이 빚어질 위기에 놓였다.

 

‘런 온’은 지난 8월 20일에도 스태프 1명이 코로나19 감염이 의심되는 다른 드라마 스태프와 접촉해 잠시 촬영을 중단했다. 이후 이 스태프는 음성 판정을 받았다.





배너

정치

더보기
이재명 무죄 확정, 민주당 지도부는 아직 축하하지 않았다
[시사뉴스 강민재 기자] '친형 강제입원' 관련 허위사실 공표 등의 혐의로 파기환송심에서 무죄 판결을 받은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23일 검찰이 재상고를 포기하면서 무죄가 최종 확정됐다. 2018년 6월10일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 공표 혐의 등으로 고발당한 지 867일 만에 관련 혐의를 완전히 벗었다. 이 지사는 24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빈민소년노동자 출신으로 온갖 풍파를 넘어왔지만, 지금처럼 잔인하고 가혹한 위기나 고통은 처음이었다"며 "고발 867일 만에 무죄 확정 보도를 접하니 만감 교차라는 말이 실감난다"고 전했다. 이 지사는 성남시장 재임 시절인 2012년 6월 보건소장 등에게 친형을 정신병원에 강제 입원시키도록 지시한 혐의(직권남용 권리행사방해)로 기소됐다. 2018년 지방선거를 앞두고 열린 TV토론회에서 '친형을 강제입원 시키려고 한 적이 없다'는 취지의 발언을 했다는 이유로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 공표 혐의도 받았다. 1심은 모두 무죄로 판단했다. 2심은 허위사실 공표 혐의를 유죄로 판단, 이 지사에게 당선무효형에 해당하는 벌금 300만원을 선고했다. 그러나 대법원은 지난 7월 상고심에서 "이 지사의 토론회 발언은 상대후보자 측이 제기하는 의혹을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생명의 샘] 의를 위하여 핍박 받은 자의 복
누군가에게 핍박받고 싶은 사람은 아무도 없을 것입니다. 그런데 예수님께서는 의를 위하여 핍박받는 것이 참되고 영원한 복이라 말씀하십니다. 마태복음 5:10에 “의를 위하여 핍박을 받은 자는 복이 있나니 천국이 저희 것임이라” 하셨지요. 이 말씀의 의미는 무엇일까요? 의를 위하여 받는 핍박이란, 성도들이 의로우신 하나님의 말씀대로 살고 진리와 선, 빛을 좇아 살 때 받는 핍박을 말합니다. 주님을 믿는다 하면서도 신앙생활을 바르게 하지 않고 적당히 타협하면 핍박을 받지 않습니다. 그러나 디모데후서 3:12에 “무릇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경건하게 살고자 하는 자는 핍박을 받으리라” 말씀하신 대로 하나님 말씀대로 살다 보면 어려움을 당하거나 애매히 핍박을 받기도 하지요. 이 세상은 어둠의 주관자인 원수 마귀 사단에게 속했기에 빛에 속한 하나님의 자녀들을 싫어합니다. 그래서 에베소서 6:12에 “우리의 씨름은 혈과 육에 대한 것이 아니요 정사와 권세와 이 어두움의 세상 주관자들과 하늘에 있는 악의 영들에게 대함이라” 했습니다. 우리가 핍박 중에도 믿음으로 기뻐하고 감사하면 하나님께서 함께하시니 승리할 수 있습니다. 반면 지혜롭지 못하므로 핍박을 받는 경우도 있습니다.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