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10.26 (월)

  • 맑음동두천 16.5℃
  • 맑음강릉 20.1℃
  • 맑음서울 17.1℃
  • 구름조금대전 17.3℃
  • 맑음대구 18.8℃
  • 맑음울산 18.8℃
  • 구름많음광주 17.7℃
  • 맑음부산 20.3℃
  • 구름많음고창 18.2℃
  • 맑음제주 19.3℃
  • 맑음강화 17.5℃
  • 맑음보은 16.4℃
  • 구름조금금산 16.2℃
  • 맑음강진군 19.2℃
  • 맑음경주시 19.6℃
  • 맑음거제 18.8℃
기상청 제공

사회

[속보]추석전후 2주간 대규모모임 전면금지..PC방 음식판매는 가능

URL복사

 

 

추석전후 2주간 대규모모임 전면금지..PC방 음식판매는 가능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추미애 "윤석열 증언 납득 안 돼"
옵티머스자산운영 수사의뢰건, 감찰 검토 윤석열 "부장검사 전결 처리…보고 못받아" [시사뉴스 김영욱 기자] 추미애 법무부 장관은 서울중앙지검이 무혐의 처분을 내린 옵티머스자산운용 사건과 관련, 당시 윤석열 검찰총장의 부적절한 개입이 있었는지 등에 관해 감찰을 검토해보겠다고 밝혔다. 추 장관은 26일 오전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의 법무부 등에 대한 국정감사에 출석해 이 같이 말했다. 박주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한국전파진흥원이 옵티머스 경영진에 대해 수사를 의뢰했지만, 윤 총장이 수장으로 있던 서울중앙지검에서 수사를 제대로 하지 않은 게 아니냐고 질의했다. 또 윤 총장의 설명과 달리 규정에 의해 해당 사건은 차장검사 전결로 처리됐어야 했으며, 당시 사건을 처리한 부장검사와 변호인이 윤 총장과 긴밀한 관계에 있다고도 주장했다. 이에 추 장관은 "언론에서 로비에 의해 무마됐다는 의혹도 제기되기 때문에 그 부분에 대해서는 감찰을 통해 검토해볼 여지가 있다고 생각한다"며 "위임전결 규정에 의하더라도 보고가 안 됐다는 것이 문제됐다는 점에 대해서는, 중요 사건에 해당하고 접수 7개월이 초과된 후 처리됐다고 하니 차장검사 전결에 문제가 있었다"고 답했다. 아울러 "관련자들 변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한국자동차진단보증협회, 자동차진단평가사 지원 사업 추가 확대
서울자동차고교 시험 응시생 대상의 전형료 전액 무료 [시사뉴스 김도훈 기자] 한국자동차진단보증협회(이하 협회)는 11월 시행하는 국토부 공인 자동차진단평가사 시험에 접수한 서울자동차고 재학생을 대상으로 시험전형료를 전액 지원하기로 밝혔다. 협회는 정관에 따라 매년 자동차 전문 특성화 학교를 선정하여 장학금, 교육장비 지원 등 장학사업을 해 왔다. 자동차진단평가사의 양성교육은 물론 졸업생들의 취업이나 진로를 위한 지원사업, 교사의 현장연수와 학생들의 현장실습 등 자동차진단평가의 질적 향상을 도모하는 차원의 활동을 꾸준히 해 왔었다. 서울자동차고교(서울 용산구 소재)는 자동차 전문기능인력양성을 위한 특화된 학교로서 협회와 협력관계를 맺고, 자동차진단평가사 자격시험 및 교육을 통해 자동차 관련 우수한 인재 배출을 위한 노력을 해 왔다. 또한, 서울자동차고교는 학생들의 우수한 학업 유지와 졸업 후 사회진출을 위한 1인 2자격증 이상 취득 교육과 IOA취업지원센터와 연계한 맞춤형 교육을 하고 있는 자동차 명문학교이다. 학교 관계자에 따르면 “자동차 교육은 현장 실습이 중요한데, 코로나로 인해 제한적인 수업을 할 수 밖에 없어 학습열의가 떨어졌다”라며, “협회의 진단평

문화

더보기
[생명의 샘] 의를 위하여 핍박 받은 자의 복
누군가에게 핍박받고 싶은 사람은 아무도 없을 것입니다. 그런데 예수님께서는 의를 위하여 핍박받는 것이 참되고 영원한 복이라 말씀하십니다. 마태복음 5:10에 “의를 위하여 핍박을 받은 자는 복이 있나니 천국이 저희 것임이라” 하셨지요. 이 말씀의 의미는 무엇일까요? 의를 위하여 받는 핍박이란, 성도들이 의로우신 하나님의 말씀대로 살고 진리와 선, 빛을 좇아 살 때 받는 핍박을 말합니다. 주님을 믿는다 하면서도 신앙생활을 바르게 하지 않고 적당히 타협하면 핍박을 받지 않습니다. 그러나 디모데후서 3:12에 “무릇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경건하게 살고자 하는 자는 핍박을 받으리라” 말씀하신 대로 하나님 말씀대로 살다 보면 어려움을 당하거나 애매히 핍박을 받기도 하지요. 이 세상은 어둠의 주관자인 원수 마귀 사단에게 속했기에 빛에 속한 하나님의 자녀들을 싫어합니다. 그래서 에베소서 6:12에 “우리의 씨름은 혈과 육에 대한 것이 아니요 정사와 권세와 이 어두움의 세상 주관자들과 하늘에 있는 악의 영들에게 대함이라” 했습니다. 우리가 핍박 중에도 믿음으로 기뻐하고 감사하면 하나님께서 함께하시니 승리할 수 있습니다. 반면 지혜롭지 못하므로 핍박을 받는 경우도 있습니다.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