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10.25 (일)

  • 맑음동두천 10.5℃
  • 맑음강릉 18.0℃
  • 맑음서울 12.4℃
  • 맑음대전 13.6℃
  • 맑음대구 15.2℃
  • 맑음울산 15.5℃
  • 맑음광주 14.3℃
  • 맑음부산 15.2℃
  • 맑음고창 15.4℃
  • 구름많음제주 17.7℃
  • 맑음강화 12.7℃
  • 구름조금보은 13.2℃
  • 맑음금산 12.1℃
  • 맑음강진군 16.7℃
  • 구름조금경주시 15.1℃
  • 맑음거제 14.8℃
기상청 제공

경제

집사부일체 사과..'박인철대표 거짓말방송' 사죄[전문]

URL복사

 

 

 '집사부일체' 사과 공식입장...파워풀엑스 박인철 대표 거짓 방송 사죄

 

[시사뉴스 홍정원 기자] '집사부일체' 측이 파워풀엑스 박인철 대표가 방송에서 거짓말한 것에 대해 사과했다. 

 

SBS 예능프로그램 ‘집사부일체’ 제작진은 14일 공식홈페이지 VOD에 공식입장 문을 올려 “해당 편 내용 중 출연자(박인철 대표)의 일부 발언에 대해 자체적으로 더욱 세밀히 확인하지 못한 채 방송에 내게 된 점에 대해 판도라TV 관계자 분들과 시청자 분들께 진심으로 죄송한 마음을 전한다”며 사과했다.

 

한편 파워풀엑스는 '박찬호 크림'으로 많이 알려진 스포츠크림 회사다.

 

다음은 집사부일체 사과 공식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집사부일체' 제작진입니다.

 

해당 편 내용 중, 출연자의 일부 발언에 대해 자체적으로 더욱 세밀히 확인하지 못한 채 방송에 내게 된 점에 대해 판도라TV 관계자분들과 시청자분들께 진심으로 죄송한 마음을 전합니다.

 

더 이상의 오해를 막기 위해 해당 부분은 VOD서비스에서 편집했습니다.

 

이번 일로 불편함을 느끼신 관계자분들과 시청자 여러분께 다시 한번 사과 드립니다.

 

앞으로 이와 같은 일이 반복되지 않도록 프로그램 제작에 더욱 신중을 기하겠습니다.

 





배너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이재명 "기본소득제, '퍼주기다' 비판하지만 의미있는 정책"
[시사뉴스 강민재 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25일 충북의 한 초등학교가 전교생에게 '기본소득제'를 시행한다며 "기본소득은 충분히 의미있는 정책"이라고 밝혔다. 이 지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충북의 판동초등학교가 전교생 41명에게 '매주 2000원어치의 교내 매점 화폐를 지급해 이 화폐로 간식이나 학용품 구매를 할 수 있다고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판동초 사례는 여러모로 시사하는 바가 있다"며 "기본소득이 복지사각지대를 해소하는 데 있어 유용하다는 점, 기본소득이 모든 사람들에게 고른 기회를 제공해 보다 공정한 사회를 만드는 데 기여할 것이라는 점을 확인할 수 있다. 경제정책으로서도 매우 유용하다는 점은 재난지원금 지급으로 이미 확인됐다"고 말했다. 이 지사는 "일각에서는 경기도에서 진행하는 기본소득을 두고 '무리다', '때이른 실험이다', '퍼주기다'라고 비판하지만 판동초 사례에서 보듯 충분히 의미있는 정책이고 꼭 해야 할 일이라고 본다"고 강조했다. 또 "경기도는 이미 청년기본소득을 시행하고 있다. 여기에 더해 농민기본소득, 농촌기본소득도 추진 중이다"라며 "재정부담을 최소화하면서도 우리 국민의 먹거리를 생산하는 전략산업인 농촌을 살리

경제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생명의 샘] 의를 위하여 핍박 받은 자의 복
누군가에게 핍박받고 싶은 사람은 아무도 없을 것입니다. 그런데 예수님께서는 의를 위하여 핍박받는 것이 참되고 영원한 복이라 말씀하십니다. 마태복음 5:10에 “의를 위하여 핍박을 받은 자는 복이 있나니 천국이 저희 것임이라” 하셨지요. 이 말씀의 의미는 무엇일까요? 의를 위하여 받는 핍박이란, 성도들이 의로우신 하나님의 말씀대로 살고 진리와 선, 빛을 좇아 살 때 받는 핍박을 말합니다. 주님을 믿는다 하면서도 신앙생활을 바르게 하지 않고 적당히 타협하면 핍박을 받지 않습니다. 그러나 디모데후서 3:12에 “무릇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경건하게 살고자 하는 자는 핍박을 받으리라” 말씀하신 대로 하나님 말씀대로 살다 보면 어려움을 당하거나 애매히 핍박을 받기도 하지요. 이 세상은 어둠의 주관자인 원수 마귀 사단에게 속했기에 빛에 속한 하나님의 자녀들을 싫어합니다. 그래서 에베소서 6:12에 “우리의 씨름은 혈과 육에 대한 것이 아니요 정사와 권세와 이 어두움의 세상 주관자들과 하늘에 있는 악의 영들에게 대함이라” 했습니다. 우리가 핍박 중에도 믿음으로 기뻐하고 감사하면 하나님께서 함께하시니 승리할 수 있습니다. 반면 지혜롭지 못하므로 핍박을 받는 경우도 있습니다.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