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06.03 (수)

  • 맑음동두천 22.3℃
  • 맑음강릉 27.8℃
  • 맑음서울 23.8℃
  • 구름많음대전 25.7℃
  • 구름많음대구 28.4℃
  • 구름조금울산 25.5℃
  • 구름많음광주 24.2℃
  • 구름많음부산 22.3℃
  • 구름많음고창 24.7℃
  • 흐림제주 21.1℃
  • 맑음강화 18.2℃
  • 구름많음보은 25.8℃
  • 구름조금금산 25.2℃
  • 맑음강진군 22.7℃
  • 구름조금경주시 28.0℃
  • 구름많음거제 21.9℃
기상청 제공

이슈

변리사 되는 법은 특허청에서..평균 연봉 8800만원 '전문직 소득 탑클래스'


[시사뉴스 이경록 기자] 변리사가 화제다.

 최근 방송된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에서 변리사 일을 하고 싶다는 의뢰인이 등장하면서 변리사라는 직업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변리사는 전문직 가운데 최고 소득을 얻을 수 있는 직업으로 알려졌다

하는 일은 특허를 창출하는 것. 산업재산권 출원 대리 업무와 산업재산권 분쟁에 관한 심판 및 소송 대리 업무 등을 진행한다.

변리사가 되기 위해서는 특허청에서 실시하는 변리사 시험을 치른다.

대한변리사회 자료에 따르면 10~20년차 변리사의 평균 연봉은 9600만원으로 알려졌다. 전체 평균 변리사 연봉은 8600만원 정도다.  








커버&이슈

더보기
평가원, 수능 6월 모의평가 점심시간 70분으로...오후 영어, 한국사·탐구 시간 20분씩 순연
[시사뉴스 김성훈 기자] 한국교육과정평가원(원장 성기선)은 오는 18일 치러질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6월 모의평가에서 점심시간이 당초 50분에서 70분으로 20분간 늘어난다고 발표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으로 점심시간 학생들의 밀집도를 떨어뜨리기 위한 조치다. 수능 출제기관인 한국교육과정평가원(평가원)은 3일 홈페이지(www.kice.re.kr)에 이 같이 시험기간을 변경한다고 공고했다. 당초 점심시간은 낮 12시10분부터 오후 1시까지 50분간이었으나 낮 12시10분부터 오후 1시20분으로 연장됐다. 이후 3교시 영어, 4교시 한국사/탐구, 5교시 제2외국어 시험시간도 모두 20분씩 순연된다. 마지막 5교시 제2외국어/한문 영역까지 끝내면 오후 6시에 종료된다. 평가원 관계자는 "코로나19 밀집도를 낮추기 위한 조치"라며 "6월 교육청 주관 고1~2학년 전국연합학력평가도 점심시간을 늘렸고, 시도교육청의 요청이 있어 이 같이 정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조치에 따라 9월16일 실시되는 9월 모의평가와 12월3일 치러지는 수능도 점심시간이 20분 더 늘어날 가능성이 높아졌다. 수능의 경우 다음달 발표될 시행세부계획에

정치

더보기
김종인 "원구성 되면 종전과 다를 것" vs 이해찬 "서로간 신뢰 중요"
[시사뉴스 김세권 기자] 김종인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이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찾아, 국회 개원에 대한 여야 협치를 당부했다. 김 위원장은 3일 오전 이 대표의 사무실을 찾아 "4년 전에는 내가 이 자리에 앉아있었다. 이번에 찾아오게 되니 기분이 이상하다"며 인사를 나눴다. 김 위원장은 지난 1일 공식 임기를 시작한 상태다. 김 위원장은 "이번 선거로 거대 여당을 만드셨고, 경제 상황도 변화가 심하니 정치권이 옛날 사고로는 할 수 없다. 여야가 나라 발전을 위해 협조할 수 있는 자세를 가져야 하지 않나 생각한다"며 긍정적인 대화로 말문을 열었다. 이 대표도 "특히 방역은 관리가 어느 정도 되는데, 백신이나 치료제 개발이 아직 안돼서 언제까지 갈지 걱정이다. 경제 긴급대책을 세우긴 하지만 그것으로 끝날 일이 아니고, 여야가 합의해서 (해야 하는데) 이번에 극복 못하면 여태껏 해온 게 많이 훼손될 우려가 있다"고 동의했다. 이에 김 위원장은 "이번에 코로나 사태를 겪으며 방역 체제에 있어서는 국제적으로 가장 성공한 사례를 보이고 있지만, 이제 코로나로 인한 경제와 사회 문제를 동시에 취급하지 않으면 안 되는 상황이기 때문에 정부의 재정 역할이 중요하다"고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