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19.12.06 (금)

  • 맑음동두천 -3.1℃
  • 맑음강릉 2.7℃
  • 맑음서울 -2.6℃
  • 맑음대전 -0.7℃
  • 구름조금대구 1.2℃
  • 구름많음울산 1.6℃
  • 맑음광주 1.4℃
  • 구름많음부산 2.8℃
  • 맑음고창 0.2℃
  • 구름많음제주 4.6℃
  • 맑음강화 -3.0℃
  • 맑음보은 -1.1℃
  • 맑음금산 -0.7℃
  • 맑음강진군 1.6℃
  • 맑음경주시 1.4℃
  • 구름많음거제 3.4℃
기상청 제공

기본분류

비건의 열풍을 선도한 빵어니스타 이아람 대표, 큐레이션 커머스 '셀렉트잇' 론칭


[시사뉴스 윤호영 기자] “빵어니스타와 셀렉트잇을 통해서 많은 분들에게 건강한 라이프 스타일을 제시하는 일을 지속적으로 하고 싶어요. 다만 옳고 그름이 아닌 다양한 의견과 각자 다른 기준이 존재한다는 것을 알아주시면 좋겠어요.”


비건 베이커리의 열풍을 선도한 ‘빵어니스타’ 이아람 대표는 최근 온라인 큐레이션 커머스 ‘셀렉트잇’을 론칭했다.


이아람 대표는 밀가루, 설탕, 유제품, 계란을 사용하지 않는 ‘빵어니스타’를 2017년 론칭한 후 현재 연남, 압구정, 여의도에 3개의 직영점을 운영하고 있다.


제한적인 재료를 사용하면서도 최대한 맛있게 즐길 수 있는 제품을 출시하며, 초코타르트나 비스코티 같은 제품의 경우 보통의 제과점의 제품들과 비교해도 더 맛있다는 평가를 고객들로부터 받고 있다.


‘셀렉트잇’은 이아람 대표가 평소 건강한 식품이라고 생각되는 제품들을 찾아서 주변 사람들에게 소개하고 함께 먹어보고 얘기 나누는 것을 즐기던 행위를 사업으로 발전시킨 것이다.


건강한 제품을 생산하는 숨겨져 있는 업체를 발굴하고 건강에 관심이 많은 분들에게는 왜 이 제품을 선택해야 하는지 이유와 기준을 제공하는 것이 ‘셀렉트잇’ 창업의 목적이라고 한다.


지난 8월 말 서비스 오픈 이후 고객과 파트너들이 적절한 속도로 증가하고 있다고 평가한 이아람대표는 양적인 확장보다 질적인 개선이 서비스 초기에 더욱 중요하다는 의견을 밝혔다.


현재 ‘셀렉트잇’에서는 ‘빵어니스타’의 온라인 판매 제품과 다양한 콘셉트의 건강한 식품을 소개하고 있으며, 블랙프라이데이를 맞아 이벤트를 준비하고 있다고 한다.


이아람 대표는 ‘셀렉트잇’이 생산자와 소비자를 연결시켜주는 단순한 커머스 플랫폼이 아닌 식품선택에 새로운 기준과 문화를 제시하는 서비스로 성장하기를 기대한다고 한다.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백원우·조국 vs 검찰 격화 [김기현 하명 수사 논란]
[시사뉴스 유한태 기자] “오해와 추측이 난무하고 있어 바로잡고자 합니다.” 청와대 하명 수사 의혹을 받고 있는 백원우 민주연구원 부원장이 28일 입장문을 발표했다. 백 부원장은 지난해 6·13지방선거 당시 청와대 민정비서관으로 근무했고, 김기현 전 울산시장에 대한 비리 의혹 첩보 보고서를 박형철 전 반부패비서관에게 전달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청와대 민정수석실에는 각종 첩보 및 우편 등으로 수많은 제보가 집중된다. 각종 첩보와 민원은 민정수석실 내 업무분장에 따라 시스템대로 사안에 따라 분류해 각 비서관실로 전달한다.“ 백 부원장은 의혹과 관련해 업무분장에 따른 단순 이첩이며 당시 조국 민정수석에게 보고될 사안조차 아니었다는 입장을 분명히 했다. “청와대 민정수석실은 고위 공직자 등 다양한 분야 인사들에 대한 검증 및 감찰 기능을 갖고 있지만 수사기관은 아니기 때문에 확인이 필요한 첩보나 제보는 일선 수사기관에 이첩해 수사하도록 하는 것이 통례다.” 백 부원장은 ‘하명 수사’가 아닌 ‘민정수석실 고유 기능’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검찰은 김 전 시장 수사가 청와대 비위 첩보 전달로 시작된 정황을 포착하고, 백 부원장이 해당 첩보를 반부패비서관실에 전달했다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